E,AHRSS

Reaper Man

last modified: 2013-07-31 19:26:32 Contributors

디스크월드 시리즈중 하나로 죽음(디스크월드) 시리즈 두번째 작품이다.

개요

현실의 조정자들이 죽음이 너무 인간화되어 비효율적이게 되었다는 이유로 그를 쫓아내고 죽음은 필멸자가 되어 세계를 떠돈다. 한편 죽음의 부재로 죽는 사람들이 없어지게 되는데, 이 때문에 100여년을 넘게 죽음을 기다려온 마법사 윈들 푼은 자초지종을 알아내려 한다. 앙크 모포크에 웬 쇼핑 몰이 나타나고 마법사들은 이 쇼핑 몰을 조사한다.

한편 죽음은 작은 시골 마을에 가게 되고 그 마을 사람들과 친해지며 인간다움을 익힌다. 한편 그런 죽음에게 죽음의 그림자가 다가오는데...

그외

디스크월드 게임 2편은 이 작품의 시나리오인 죽음의 부재를 다루고 있다. 주인공이 린스윈드인지라 린스윈드가 죽음을 살리기 위해 고생하는 진풍경(...)을 볼수 있다.

엔딩이 찡하기론 시리즈 탑에 들어가는 작품중 하나.

작품 마지막에 등장하는 우주의 죽음이 하는 YES!란 말은 하드커버판에선 그 임팩트를 위해 두 페이지가 다 텅텅 비어있고 이 글자만 덩그러니 크게 적혀있는데 이후 나온 페이퍼백은 종이 크기 차이로 그런 임팩트가 잘 안살아났다는 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