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NESTS(인물)

last modified: 2015-03-25 10:32:55 Contributors

008_1.jpg
[JPG image (Unknown)]

op6_zerocustum.jpg
[JPG image (Unknown)]


KOF 2001의 등장인물.

NESTS의 총수. 즉 이 조직의 이름은 곧 자신의 이름 그 자체이기도 하다[1] 이그니스의 아버지이며 위의 게임 시작 전의 데모에서 보란 듯이 좌우로 이그니스미스티를 거느린 중앙의 노인. 뒤에서 이 모든 일을 꾸민 NESTS 편(KOF 99 ~ KOF 2001)의 흑막이자 장본인이다.

KOF 2000때까지만 해도 전혀 모습을 나타낼 낌새가 없었으나, KOF 2001에 드디어 마침내 모습을 드러내어, NESTS의 2인자인 오리지널 제로를 불러 비행선 안으로 끌어들인 우승자들과 싸우게 한다. 결국 우승자들은 오리지널 제로를 이기고, 때마침 비행선은 드디어 NESTS 본부에 도착하는데... 놀랍게도 NESTS의 본부는 지구 바깥에 있는 위성이었다.

마침내 도착한 우승자들은 NESTS 3부자녀와 대치, 이 노인은 지금까지의 모든 건 우리들의 계획대로였다고 말한다. 그리고 이들과의 최종 보스전에 돌입하려는데….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사실 이 노인의 존재 자체가 페이크. NESTS의 진정한 총수(우두머리)는 바로 이그니스였다. 말이 끝나자마자 마지막에는 이그니스로 인해 머리가 붙잡혀 순식간에 가루가 되어 사라지고 만다. 패드립?

그리고 이그니스"NESTS는 이젠 끝이다!"라고 선언하며 자신의 진짜 목적을 밝히는데 즉 여태까지 흑막으로 보였던 네스츠는 이그니스가 만들어낸 '환상'에 불과했던 것은 물론이고 NESTS가 지금까지 꾸민 계획들과 그 실패, 클론들의 탈주나 폭주 등 NESTS 편의 모든 사건들은 전부 다 이그니스의 의도였다.

이 게임의 최종 보스라 믿었던 NESTS 총수는 결론은 페이크 최종 보스였다. 즉 이그니스가 진 최종 보스였던 것. 이그니스의 최종 목적은 이 사건들을 통해 진정한 최강의 전사를 가려낸 뒤 자신이 직접 쓰러뜨리고 그 몸을 빼앗아 신세계의 신이 되고자 하는 것. 즉 지금까지 NESTS가 벌인 모든 삽질들은 전부 이그니스의 계획대로였던 거다. 그리고 그는 후드를 벗고 단독으로 플레이어와 대결하게 된다. 결국 미스티는 병풍 이것이 바로 2001의 최종 보스전. 다만 NESTS는 게임상에서 직접 싸우는 묘사가 없었으며 작중 스토리에도 아무런 영향을 끼친 적이 없었기 때문에 딱히 스토리상 극적인 연출 및 뚜렷한 반전이 아니었다.

물론 이 선언이 전 세계에 제대로 전해졌을 리가 없었기 때문에 전 세계의 NESTS 지부들은 아무것도 모른 채 서서히 우왕좌왕하면서 무너지는 꼴이 되었으며, 화성의 NESTS 기지는 아예 조직의 소식조차 제대로 모르는 상황인지라 건재하다(...).

결국 총수인 NESTS 노인의 정체에 대해선 끝까지 의문으로 남게 되었는데, 사실 이 노인은 처음 플레이어와 대치할 때부터 이미 자신을 "나는 네스츠의 우두머리인 이그니스다."라고 소개했다. 즉, 이 노인이 한 말들은 전부 다 이그니스의 복화술(?)이고, 이 노인의 모습 자체는 환영이었을 가능성이 높다. 즉 이그니스가 노인을 '죽인' 건 그냥 환영을 없앴을 뿐이라는 것.

단 이 조직을 세운 NESTS 노인(가칭)의 존재 자체는 진짜인 듯 하다. 진짜 NESTS 노인의 행방은 불명인데, 이미 오래전에 자기 아들인 이그니스에게 계승(…)당했다는 설이 유력하다.

팬들이 세운 한 가설이 있다. 바로 사실 NESTS 노인이 진짜 보스 맞긴 한데, 자신의 노쇠를 막기 위해 자기 아들인 이그니스와 육체를 맞바꿨다는 것. 이 가설을 적용하면 이그니스가 플레이어의 육체를 자신의 것으로 삼겠다고 말한 것도, 이그니스의 실제 나이가 그 외모에 맞지 않게 56세나 된다는 것도 설명된다. 이러나 저러나 결국 패드립 만약 이 가설이 사실이였으면 이그니스는 자신의 아버지인 NESTS 노인에 의해 영문도 모르고 꼬부랑 늙은이가 된거도 모자라 자신의 몸을 뺏어간 아버지에게 인수분해까지 당하며 비명횡사한 안습한 인생사를 살다간 청년이 되었겠지만….

하지만 KOF 소설판에 의하면 이그니스의 아버지는 오래 전 병으로 죽었으며 이그니스는 충격을 받아 영생에 집착하게 되었다고 한다. 그래서 자신의 전성기 시절 육체를 베이스로 한 클론들을 대거 제조해 둔 후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서 K'에게 쿄의 능력을 이식하는 등 일련의 악행들을 저질렀다고 한다. 이 설을 따르면 이그니스의 초동안 외모는 과학의 산물(…)이라고 볼 수 있다.

또한 이오리스의 압박이 있기 전까지 초기 설정에서는 이그니스가 아닌 NESTS 본인이 보스로 설정되었는데 이 때는 대검을 사용한 격투술을 쓴다는 설정이 함께 붙어있었다.그래서 대검을 들고 있었냐... 당시 자료는 구하기가 힘들지만, 2002 엔딩에서 루갈 위에 흑백으로 등장하는 NESTS의 도트로 보아 어느정도 만들어놨던 모양.

홍콩 만화 권황에서는 미스티의 조종으로 꼭두각시가 되어 주인공 일행들과 싸운다.

----
  • [1] 다만 외국에서는 Nests라고 표기하여 조직명과 차이를 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