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FC 안양

last modified: 2015-04-07 00:28:46 Contributors

2003년 이전 안양 연고 프로축구팀의 역사는 안양 LG 치타스 문서를 참고.

FC 안양
정식명칭 FC 안양
영문명칭 FC Anyang
법인명 재단법인 안양시민프로축구단
구단형태 시민구단
소속리그 대한민국 K리그 챌린지
창단연도 2013년
연고지 경기도 안양시
홈구장 안양종합운동장 주 경기장 (17,143석)
상징색 보라색 . 금색
용품 스폰서 자이크로
셔츠 스폰서 KB국민은행
구단주 이필운 (안양시장)
단장 박영조
감독 이우형
홈페이지 http://www.fc-anyang.com
트위터
페이스북

All 4 One

유소년 시스템
U-18 팀 안양공업고등학교
U-15 팀 안양중학교
U-12 팀 안양초등학교

Contents

1. 개요
2. 창단
2.1. 창단과정
2.2. 구단구성
2.3. 창단식
3. 역사
3.1. FC안양/2013시즌
3.2. FC안양/2014시즌
3.3. FC안양/2015시즌
4. 코칭스태프 명단
5. 선수단
5.1. 영구결번
6. 더비
6.1. 지지대 더비 (vs 수원 삼성 블루윙즈)
6.2. 북벌 더비 (vs FC 서울)
7. 사건사고

1. 개요

경기도 안양시를 연고로 하는 축구팀.
2012년 10월 10일 공식적으로 창단 선언을 했으며, 2013년 2월 2일에 창단했다.

2. 창단

2.1. 창단과정

2012년 K리그에 승강제 도입이 확정되고 프로축구연맹이 리그 진입 장벽을 낮추면서 안양 축구의 부활을 위한 움직임이 활발해졌다. 시청 측에서는 설문조사에서 80% 정도의 찬성률을 얻은 것을 토대로 본격적인 창단 작업을 진행하겠다고 나섰다. 하지만 정작 시의회 쪽에서는 찬성과 반대가 11:11으로 팽팽하게 갈려 창단이 상당히 불투명했던 상황. 이에 안양 서포터는 안양 시민축구단 창단을 위한 집회를 실시, 이영표 등의 축구계 인물들도 참가해 목소리를 내었다.

7월 16일, 창단준비금 3억원이 포함된 예산안 표결이 새누리당통합진보당 소속 의원들의 퇴장으로 시행되지 못하며 결국 산회. 7월 26일에는 임시회가 소집되어 추경예산안이 비로소 상정됐지만 표결 시 찬성 11표, 반대 11표 동률로 결국 부결되었다. 당시 시청 내 공무원들 사이에서도 시청 측이 내놓은 구상안과 달리 운영에 40억원 이상이 소요될 거라는 부정적인 전망[1]과 반대의견이 있었다. 이에 안양 서포터 연합 측은 창단을 위한 서명운동을 전개하기 시작했으며, 민주통합당 측 시의원들은 입장을 다소 선회하여 9월 열리는 임시회에 "창단 후 시가 5년간 매년 15억원의 지원금을 지급한다"는 것을 골자로 한 조례안을 제안하기로 결정했다. [2]

결국 10월 10일 안양시의회에서 찬성 12 대 반대 9의 결과로 안양시민프로축구단 창단 및 지원 조례안이 가결되었다. 이로써 안양 시민구단 창단이 결정되어 2013 시즌부터 2부리그에 참가하게 되었다. 확정기사

2.2. 구단구성

FC 안양이 창단을 선언하고 준비를 하던 중 고양시는 당시 안산 할렐루야와(현 : 고양 HiFC) 고양시 연고지 협약을 발표한다. 이에따라 고양 KB는 내셔널리그에 남아 있기 보다는 구단을 해체하기로 마음을 먹고 발표한다. 2012년11월 들어 해체되는 내셔널리그 고양 KB는 구단 환경상 은행법에 의해서 프로행이 어려웠고 이에 따라 구단운영이 난감해진 국민은행 측에서 축구판에 발을 빼려던 참이었다.

KB는 메인 스폰서 자격이기 때문에 안양시 측에서는 기존 국민은행 축구단의 실체 및 역사를 승계하여 연고이전한 팀의 자격으로 2부리그에 참가하지 않고, 신규 창단팀의 형태로 창단할 것을 결정했고 프로축구연맹에서도 이를 승인했다.[3] 따라서 FC 안양은 승격지원금 30억원을 포기하고 신규 창단팀에게 지원되는 선수 선발권을 얻었다. 30억원을 포기하고 명분을 택한 셈. 이에 따라 12월 6일 7명의 이전 고양 KB소속 선수들과 3명의 기타 선수들, 총 10명을 우선지명권을 행사해 선발하였으며 12월 10일 진행된 드래프트에서 7명을 추가적으로 선발하였다.

고양KB 선수들에 대해서는 드래프트에서 지명한 9명(우선지명 7명+번외지명2명)[4][5] 외에 자유계약[6]으로 3명을 더 영입하여 총 12명이 FC 안양 소속이 되었다. 결과적으로 종전 고양KB 선수단 중 1/3 가량을 안양이 인수를 하였다.

2012년 12월 27일, 온라인 설문 조사를 통해 구단 명칭을 FC 안양으로 확정지었다. 기사

2.3. 창단식

2013년 2월 2일에 창단식이 치러졌다. 정확히 9년전 2004년 2월 2일은 안양 LG 치타스가 서울로 연고이전했던 날이기도 하다. 창단식이 치러진 안양실내체육관은 만석으로 꽉 들어찼고 창단식에서 최대호 시장은 '9년 전 우리에게 아픔을 줬던 팀을 홈으로 불러서 이기고 싶다'는 발언을 해 엄청난 환호를 받았다.

창단식에 정몽규 축구협회회장이나 김호 감독이나 허정무 감독도 초청받아 자리에 참석했지만 조광래 전 감독은 초청받지 못했다.

d0030897_510cb7af70e28.jpg
[JPG image (Unknown)]

참석자 경품 추첨권을 이런 모양으로 디자인해 안양LG와의 결별과 새롭게 창단되는 FC안양의 새로운 출발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7].

3. 역사

역대 성적
K리그 FA컵
리그연도경기득점실점득실차승점순위결과
K리그 챌린지201335129145051-1455/832강 탈락
201436156154952-3515/1032강 탈락

4. 코칭스태프 명단

FC 안양 2015 시즌 코칭스태프 명단
직책이름영문 이름국적생년월일
감독이우형Lee, Woo Hyung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66년 2월 2일
수석코치이영민Lee, Young Min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73년 12월 20일
GK코치최익형Choi, Ik Hyung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73년 8월 5일
코치유병훈Ryu, Byoung Hoon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76년 7월 3일
의무팀장고영재Ko, Young Jae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1년 7월 5일
재활트레이너서준석Seo, Jun Seok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5년 7월 26일

5. 선수단

FC 안양 2015 시즌 선수 명단
번호이름영문 이름포지션국적생년월일
2세스 모세스[8]Seth MosesDF
USA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3년 8월 2일
3가솔현Ka, Sol Hyeon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1년 2월 12일
4김남탁Kim, Nam Tak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2년 9월 28일
5안동혁An, Dong Hyeok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8년 11월 11일
6김종성Kim, Jong Seong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8년 3월 12일
7조성준Jo, Seong JoonFW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0년 11월 27일
8최진수Choi, Jin Soo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0년 6월 17일
9이동현Lee, Dong HyunFW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9년 11월 19일
10김효기Kim, Hyo GiFW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6년 7월 3일
11안성빈An, Sung BinFW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8년 10월 3일
13김대한Kim, Dae HanFW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4년 4월 21일
14박승렬Park, Seung Ryeol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4년 1월 7일
15박태수Park Tae Soo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9년 12월 1일
16주현재Joo, Hyeon Jae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9년 5월 26일
17김선민[9]Kim, Sun Min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1년 12월 12일
18최동혁Choi, Dong Hyuk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3년 12월 25일
20정다슬Jeong, Da Seul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7년 4월 18일
21최필수Choi, Pil SooGK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1년 6월 20일
22김태봉Kim, Tae Bong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8년 2월 28일
23이태영Lee, Tae Yeong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2년 5월 15일
24김기태Kim, Gi Tae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3년 11월 10일
25남지훈Nam, Ji HoonGK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2년 12월 19일
28이효균[10]Lee, Hyo GyunFW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8년 3월 12일
29오스틴 베리[11]Austin BerryDF
USA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8년 10월 6일
30백동규Baek, Dong Gyu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1년 5월 30일
31김선규Kim, Sun KyuGK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7년 10월 7일
33이하늘Lee, Ha Neul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3년 2월 8일
35유종현Yu, Jong Hyeon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88년 3월 14일
42정재용Jeong, Jae YongM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0년 9월 14일
90구대영Goo, Dae YoungDF
KOR_Flag.jpg
[JPG image (Unknown)]
1992년 5월 9일

입대 선수
이진형 - 안산 경찰청

5.1. 영구결번

FC 안양 영구결번
No.12 안양시민

창단과 동시에 영구결번으로 12번이 지정되었으며, 대상은 안양시민.

6. 더비

6.1. 지지대 더비 (vs 수원 삼성 블루윙즈)

99시즌 수원 우승, 00시즌 안양 우승으로 가장 치열했던 더비였다.[12] 2003년 안양 LG 치타스연고이전으로 맥이 끊겼으나, FC안양 창단으로 인해 다시 라이벌 구도를 이어가게 되었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항목 참고.

6.2. 북벌 더비 (vs FC 서울)

연고이전으로 가슴아팠던 악연이 만든 더비다. 13, 14시즌엔 아쉽게도 매치가 성사되지 않았으나, 15시즌에 1부리그로 승격하거나 FA컵에서 연승가도를 달린다면 만날 가능성이 있다. 많은 팬들이 10년 전[13] 상처를 멋지게 되돌려주길 꿈꾸고 있다.

7. 사건사고

FC 안양/사건사고 항목 참조.
----
  • [1] 실제로 운영비는 40억이 훌쩍 넘었다. 2013시즌 기준 운영비는 63억원으로 창단 반대파가 외쳤던 40억원보다도 훨씬 많은 운영비가 소요되었다.
  • [2] 하지만 이 조례안은 FC 안양에 스폰서가 붙지 않아 구단 운영비 부족으로 골머리를 앓자 시에서 "창단시 5년간만 지원"한다는 내용을 뺀 수정 조례안을 내놓을 것이라고 한다.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3&aid=0006023584기사.
  • [3] 한국 프로야구의 SK 와이번스넥센 히어로즈의 창단 방식과 비슷하다.
  • [4] 이는 중요한 의미를 갖는데 전 고양KB 소속이었다가 드래프트에 참가신청한 선수들은 20개 프로팀(상주,경찰 제외)에게 동등하게 지명권을 행사받을 자격이 있었다는 것. 즉 안양이 다른 팀들에 비해 전 KB 소속 선수들에게 특별한 권리를 전혀 지니지 않았다는 점에서 '연고이전'이라는 비난에서 자유로울 수 있게 된다.
  • [5] 단, 우선 지명에서 고양 KB 출신 선수 7명을 지명 했기 때문에 고양 KB와 완전히 무관하다고 이야기 할 수도 없다. 동시에 우선 지명에 참여한 부천 FC의 경우 고양 KB 출신 선수를 1명도 지명하지 않았다.
  • [6] 이전에 프로클럽과 계약한 적이 있으면 드래프트를 거치지 않아도 자유계약이 가능.
  • [7] 여담으로, 이 디자인은 안양종합운동장 남자화장실 소변기에도 붙어있다.
  • [8] 오렌지카운티 블루스에서 임대
  • [9] 울산 현대에서 임대
  • [10]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임대
  • [11] 필라델피아 유니온에서 임대
  • [12] 서포터들 또한 열성적이기로는 1,2위를 다투었기에
  • [13] 군자의 복수는 10년이 걸려도 늦지 않는다 카더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