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흡혈귀(피안도)

last modified: 2014-11-01 11:50:42 Contributors

일본 만화 피안도에 등장하는 생물체. 피안도 내에서만 산다.

생김새가 인간과 거의 유사하나 눈이 핏빛[1]이며, 송곳니가 있고 그 송곳니로 피를 먹는다는 점의 차이가 있다.[2] [3]
단 피를 빤다고 흡혈귀가 되지 않으며, 흡혈귀 피를 먹거나, 상처에 감염 혹은 주사기로 주입 등 흡혈귀의 피가 체내에 들어가면 흡혈귀가 된다. 게다가 다른 매체에 등장하는 흡혈귀와 달리 낮에도 활동가능하며, 은이나 마늘같은 것에 거부 반응을 보이지 않으며, 감염은 인간만이 아니라 동물도 가능하다.
본래 인간을 습격하거나 하지않고 피안도 안에 사는 인간과 공존하면서 인간들에게 피를 얻어왔다.[4]

완력은 인간의 3배에다 맷집도 굉장해서 머리를 부수거나 목을 베기전에는 죽지 않는다.
흡혈귀의 몸에 다른 흡혈귀의 피가 섞이면 폭발하여 죽기 때문에 이들은 그걸 두려워 한다. 1%가량의 확률로 죽지않고 살아 더 강해지는게 가능하지만... [5] 다만 인간이었다가 감염되어 흡혈귀과됀 흡혈귀의 단순한 피가 아니라 미야비와 같은 원조 흡혈귀 일족의 피를 섞어야만 혼혈종 흡혈귀가 된다. 도끼신아오야마 류노스케의 피를 몸속에 넣음으로써 혼혈종이 되었다.

분래 피안도의 인간들과 함께 평화롭게 살았지만 이가라시를 비롯한 일본군들의 실험으로[6] 수많은 흡혈귀들이 끔찍한 실험에 이용되었으며 그로인해 많은 흡혈귀들이 죽었다. 그리고 이가라시의 실험으로 미야비가 다른 흡혈귀의 피를 주입받고 미야비에게 피가 전염된 흡혈귀들역시 전염성을 갖게 되었다.[7][8]

초반에는 주인공 일행이 고작 1마리를 상대로 겨우겨우 우루루 몰려들어 이겼었지만, 중후반 들어선 그저 잡몹에 불과해진다. 칼을 휙 휘두르면 성둥성둥 썰려나가고, 창으로 푹 찌르면 꾸엑하고 죽어나간다(...) 그러나 어차피 모든 무기는 통나무 앞에서 버로우

후반부에서는 파워인플레로 흡혈귀들이 지능,근력 전부 인간에 비해서 3배는 덜 떨어지고 약해보인다는 소리도 있다.
----
  • [1] 초반부의 설정에 의하면 이들이 흥분하지 않았을 때에는 보통 인간과 같은 눈을 하고 있고 흥분했을 때에만 눈이 붉어진다고 되어 있다. 하지만 피안도에 사는 흡혈귀들은 대부분 평상시에도 눈이 붉다.
  • [2] 주식은 피이나 무조건 피만 먹지는 않는다. 작중 야채와 짐승을 키우거나 인간의 음식을 먹는 흡혈귀들도 존재한다.
  • [3] 흡혈귀들에게 인간의 피는 식량이 아닌 일종의 약과 같은 개념으로, 흡혈귀가 일정 시간 이상 인간의 피를 먹지 못하면 몸 속의 흡혈귀 바이러스가 변이를 일으켜 악귀라는 괴물로 변태하기 때문에 흡혈귀들은 악귀가 되기 싫어서 인간의 피에 탐닉하는 것이다.
  • [4] 피를 빨리는 인간은 강한 성적 쾌감을 느끼는데 아마도 이를 이용하지 않나 싶다(실금하진 않았다). 물론 상대방 인간의 목숨이 위험할정도로 피를 빠는건 아니으며 감염되는 성질도 없었다.
  • [5] 그렇게 살아남은 자를 혼혈종이라 하는데, 미야비가 측근으로 쓰고 있다.
  • [6] 그 당시의 일본은 세계 제 2차 대전에서 패망 위기까지 이르렀다. 때문에 흡혈귀의 힘과 재생력을 얻어 최강의 군대를 만들기위해(...) 피안도내의 흡혈귀들을 끔찍한 실험에 모르모트로 쓴것이다. 그 결과로 현재 피안도는 지옥에 가까운 상황이 되었지만.
  • [7] 사실 미야비 일족의 흡혈증상은 가문특정의 유전병이며, 태어날때는 인간과 같지만 시간이 지나 발병하면 흡혈귀가 되는데, 시기가 각자 틀려 미야비의 동생 중 하나가 백발노인이기도 했다.
  • [8] 미야비가 실험에 적응한 결과 흡혈귀의 특성이 바뀌어서, 물리면 전신이 마비되고 눈물콧물에 실금하게 되고 또 한동안 무력화되며, 대충 일반인에게 그 피를 주입하기만 하면 흡혈귀로 변한다. 물릴 때 받는 느낌도 쾌감이 아니라 고통과 공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