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후유키 시

last modified: 2015-03-21 00:05:06 Contributors

후유키 시(冬木市)는 일본비주얼 노벨Fate/stay night》, 소설Fate/Zero》등,《Fate 시리즈》의 무대가 되는 가공의 도시다. 실제 모델이 된 도시는 일본 효고고베 시와 그 위성도시인 아카시 시다.


Contents

1. 개요
2. 주요 건축물 & 핵심지역
3. 여담
3.1. 관련 항목


1. 개요

도시 한가운데를 흐르는 미온 강[1]을 경계로 역사가 오래된 구역인 미야마 쵸와 제4차 성배전쟁 때문에 활활 불타오른 다음 신식 건물들이 많이 들어서면서 번화가가 된 신토로 구분되어 있다. 이름대로 겨울이 길며, 그대신 겨울이 되어도 기온이 그다지 낮아지지 않는다. 본편 프롤로그의 토오사카 린의 설명에 의하면, 후유키 시의 2월은 다른 도시의 12월 정도의 기온으로, 지내기 좋은 겨울을 보내다 보면 어느새 4월이 되어 봄을 맞는 이상한 기후라고 한다.
외국인들이 많이 거주하기 때문에 외국인이 돌아다녀도 이상하게 생각하지 않는다는 듯.

성배전쟁의 전장이기 때문에 험한 일이 자주 벌어진다. 제3차 성배전쟁 무렵에서야 일본에 근대화가 진행돼서 더 이상 대학살이 벌어졌을 때 입막음 하기 힘들다라는 이유로 성당교회가 감독하기 시작했다는 걸 생각하면 그 이전엔 성배전쟁만 벌어지면 데스 월드가 된 것으로 여겨진다. 1990년대인 제4차 성배전쟁 당시에도 악독한 마스터에게 살해당하고 서번트의 먹이가 되거나, 바다에서 나타난 거대 괴물이 자위대 소속 F-15를 얌얌쩝쩝 하거나, 대화재에 휘말려 죽거나 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물론 이런 점만 제외한다면 거리도 깨끗하고 자연경관도 좋은 편이라 살기에 그리 나쁘지 않을 듯 하다. 분명히 집값은 싸겠지.(…) 그런데 결국 이 동네 거리가 깨끗한 건 박살내고 재건하느라 이렇게 된 것이다.(모델이 된 고베 시도 비슷.)

2. 주요 건축물 & 핵심지역

  • 브로드 브릿지
    후유키 시 중앙을 흐르는 미온 강에 놓인 붉은색의 거대한 철제대교. '미야마 쵸'와 '신토'를 이어주는 길목이다. 4차 & 5차 성배전쟁 모두에서 자주 언급되며 여러 중요한 사건이 이곳에서 다뤄지기도 한다. 참고로 다리 옆에는 조그마한 공원이 있다.

  • 에미야 가
    에미야 시로의 집. 미야마 쵸의 북서쪽에 위치. 페스나와 할아에서 가장 자주 다뤄지는 곳이다. 전형적인 일본식 무가 저택으로 본관엔 다수의 방이 있으며, 수련을 위한 도장이 딸려있다. 본래 4차 성배전쟁때 에미야 키리츠구가 임시거점으로 사용하기 위해 매입했으며,[2] 성배전쟁 종료후 시로를 입양한 키리츠구가 수리를하여 살만한 곳으로 만들었다. 참고로 키리츠구가 결계를 설치해 놓아 외적이 침입하면 방울소리로 경보를 울리는 시스템이 깔려있다.

  • 류도사
    미야마 쵸 서쪽의 엔죠산에 위치한 절. 도우 잇세이쿠즈키 소이치로의 집이기도 하다. 이곳의 지하에 대성배가 있다보니 페이트 시리즈에선 핵심적인 전투가 다뤄지는 곳이다. 자세한 사항은 항목 참고.

  • 호무라바라 학원
    시로를 포함한 작중 대부분의 인물들이 다니는 미야마 쵸의 교육시설. 한자로는 穂群原로 표기. 상점가 인근에 위치하고 있으며, 시로네 집에선 도보로 약 20분 거리인듯. 남녀공학이며, 체육계 부서를 말어주는 경향이 강하다고 한다. 시로가 잠시 몸담았던 궁도부가 호화로운 시설을 자랑하기로 유명.

  • 토오사카 가 & 마토 가
    미야마 쵸 남쪽에 위치한 서양식 저택 밀집지역에 위치하고 있다. 토오사카네 집이 약간 더 남쪽에 위치.

  • 항구
    신토 북서쪽에 위치한 시설. 4차 성배전쟁 때 첫번째 전투가 벌어진 장소이기도 하다.[3]

  • 역 앞 번화가
    신도 중심부에 위치한 구역으로, 최근에 대형 상업시설이 밀집중이라 상권규모 & 유동인구가 많아지고 있다. 근처엔 공원이 있는데, 페스나 시점으로부터 10년 전, 후유키 시 시민회관 대화재가 일어난 장소임과 동시에 키리츠구와 시로를 구한 곳이기도 하다.

  • '''교회
    신토 남쪽에 위치하고 있다. 겉보기엔 평범한 종교시설로 보이나, 사실은 성당교회에서 파견된 성배전쟁 감독역이 머물며 여러가지 잡무 & 탈락자들을 보호해주는 중요한 곳. 근처엔 서양식 공동묘지가 있다.

  • 유령저택
    신토 남쪽에 위치한 서양식 저택으로 현재는 아무도 안살고 있다. 본래 3차 성배전쟁때 에델펠트 가문의 참가자가 살았던 곳.

3. 여담

이후 성배전쟁도 일어나지 않을 테니 평화로울 것이라고 생각되었지만, 제5차 성배전쟁 이후 대성배를 해체하려는 토오사카 家의 6대 당주그레이트 빅벤☆런던 스타 세력(시계탑), 그리고 그에 반대하는 마술협회[4]가 완전 반목하게 되면서 오히려 성배전쟁 이상의 트러블이 일어난다고 한다.[5] 마술협회에는 결계를 두르고 걸어다니는 괴물이나 자기 몸은 소모품으로 쓰는 사람급은 아니라도, 서번트를 상대로도 육탄전이 가능한 괴력 집행자성배전쟁의 시스템을 자기 마음대로 수정해 이용하는 천재 정도는 수두룩할 것이니, 그런 인물들이 몰려 온다면 당연한 일일 것이다. 애초에 조금만(?) 손대면 '근원의 소용돌이'에 도달할 수 있다는 1급 영맥을 보유한 토지. 근원으로의 길이 열려있는 아오자키 가문의 영맥을 제외하면 일본에서 이보다 좋은 영맥은 없다고 한다.그 영맥에 성배를 만들어내고 그 성배에 있는 존재를 생각하면 마(魔)가 아주 단단히 씌었다.

이 시의 공권력에는 심각한 문제가 있다. 밤마다 칼싸움하고 활쏘고 수시로 뭔가가 폭발하지만 대책을 전혀 마련하지 않는다. 한밤중이라고 해도 시내 한복판에서 벌어지는 일들이며, 밤에 순찰만 부지런히 해도 간단히 예방할 수 있는 일들인데도 도시가 멸망할 때까지 보고만 있는다. 후유키의 경찰과 공무원들은 지나치게 무능하기 때문에 오히려 뭔가가 있어 보인다. 성배 전쟁을 방해하지 않도록 윗선에서 조치를 취한 것이라고 생각해야 앞뒤가 맞는다.

후유키 대교는 무슨 소재로 건축을 하였는지, 아쳐의 GOB 공격에도 무너지지 않고(!!!!) 아스팔트 포장 부분만 박살나는 무지막지 내구성을 보여줬다. 다리가 EX급 보구인 듯 일본 건축물의 위협적인 내구력.(...)[6][7]

3.1. 관련 항목

----
  • [1] 이 강에 용신이 살고 있다는 떡밥이 있는데, 회수가 되지 않은 채 아직까지 썩고 있다. 참고로 본래 4차 성배전쟁의 라이더 클래스는 용을 탄다는 초기설정이 있었는데 이것과 연관시키려고 했을 수 있다. 아니면 1차~3차 성배전쟁 때 용신이 소환되었다던가
  • [2] 이 과정에서 미야마쵸의 야쿠자인 후지무라파와 약간 트러블이 있었다고 한다.
  • [3] 수정구를 통해 멀리서 구경하던 캐스터 빼고 모든 서번트가 직접 모습을 드러냈다.
  • [4] 아인츠베른도 여기에 협력할 것이 십중팔구다.
  • [5] 해체에 성공했다는 언급이 있으니 로드 엘멜로이와 토오사카 가문이 승리한 모양이다.
  • [6] 하지만 작중 묘사를 보면 그야말로 무기를 던지는 수준의 공격이었던 모양으로 제로에서 보여주는 브로큰 판타즘스러운 폭격은 아니었을 것이다.
  • [7] 게이트 오브 바빌론의 폭격을 차치하더라도.. H/A에서 아쳐가 쏜 흐룬팅에도 다리가 삐꺽거렸을 뿐, 부숴지(침몰하)지 않았다. 아무리 에미야 시로가 투영한 로 아이아스에 의해서 데미지가 반감되었다 하지만... 그전에 이 곳에서 대성보구가 세번,대계보구가 한번 사용되었다...도대체 뭘로 만든거지?미스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