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홀맨

last modified: 2015-02-20 10:21:38 Contributors

  • LG텔레콤의 홀맨을 찾아오신 분은 이홀맨 항목으로.

Holeman 구멍 남자!?

holeman.jpg
[JPG image (Unknown)]

MBC게임의 '돌격 철권 히어로' 에 출연한 홀맨. 홀맨이 데빌진을 골라서 게임을 했는데 시청자에게 져서 무척 뻘쭘해하고 있다



흑역사 철권열전무릎과 함께 주인공으로 출연했다. 물론 다른 출연자들과 마찬가지로 연기는 개판. 그 후 TEKKEN CRASH 출전으로 또 방송을 탔다.

기본적인 플레이는 원투로 견제를 하다 틈을 노려 공격에 들어가는 방어적인 스타일. 일단 원투를 깔고 상대방이 발악하는 타이밍에 쌍장을 우겨넣든 원투로 압박하고 심리전을 걸든... 공격의 시동을 원투로 건다. 원투와 기본기만으로 상대를 관광 보낸 경기도 수두룩하다. 여기에 상대의 패턴에 대한 홀맨의 빠른 공략 능력이 더해져 상대를 괴롭힌다. 각종 캐릭터에 대한 지식도 풍부하여 5 DR에서는 모든 캐릭터 카드를 드래곤 로드 이상을 찍었을 정도... 그래서 200원이 홀맨을 처음 보게 되었을 때 이 색히 뭥미? 소리가 절로 나왔을 정도. 그리고 게임을 할 때 어떤 상황에서도 표정의 변화가 거의 없다. 레이지 역전을 해도. 당해도. 시종일관 포커페이스.

미시마 카즈야를 잡았을 때에는 Crazy동팔의 불같은 공격형 카즈야와 비교되었고, 라스 알렉산더슨을 잡았을 때에는 레인보다 더 짤 때가 있으면서도 그렇게 안 보이는 홀맨 특유의 스타일을 정립했다. 6 BR 초기에 막히면 죽는 하단이 연상되어 중캐 정도로만 평가되던 라스는 홀맨의 횡 잡는 원투와 쌍장을 이용한 기본 패턴에 적절한 왼컷킥 지르기가 더해져 개캐의 반열에 올랐다. 즉 홀맨은 한국 철권6 BR 라스의 운영을 확립한 유저이다.

홀맨의 라스는 2010년 9월 1일에 하오를 드로로 강등시키며 텍엠으로 승단했다. 9월 4일에는 말구까지 드로로 강등시켰다. 그러나 9월 11일에 말구와 다시 벌인 데스에서 홀맨 자신도 드로로 강등당했다.. 2010년 12월 16일에는 아뚱을 빨고 텍로로 승단했다.

한편 펭 웨이로 단 3일 만에 챔피언 계급을 찍는 ㅎㄷㄷ한 모습도 보였다.

Nin, 마진, 화백마스터와 같은 철권 4당시 명문팀 프리스타일 소속이었는데, 철권 4당시에는 팀배틀때 구멍신세를 면치 못하여, 구멍남자=홀맨 이라는 닉네임이 붙었으나, 철권 5때부터 Nin과 함께 철권계를 주름잡는 영원한 우승후보로 자리매김 하였다. 5.0당시의 주 캐릭터는 레이븐.

레이븐으로 서울에서 가장 빨리 텍로를 찍었고, 어느덧 흐름의 대세가 풍신류로 이어지게 되자, 빠르게 풍신류로 갈아탔다. 게다가 밸런스 수정 버전인 5.1에서는 풍신류 캐릭터들이 더욱 강해졌기에, 5.1에 이어서 DR까지 쭉 풍신류 캐릭터들을 플레이 하게 된다.

5 DR 당시에는 여전히 이것 저것 저것 사기캐릭터를 오가며 고계급을 찍었지만, 일본 원정(투극 06)과 일본 고수들의 플레이등을 접한 후 일본에서 강캐 축에 속하는 펭 웨이와, 헤이하치를 주로 플레이 하게 되었다. 결국 헤이하치로 다크로드를 찍으며, 국내 헤이하치의 원탑의 자리에 선다.

5 DR에서 헤이하치, 6에서 카즈야를 주로 했지만 철권 6 BR에서 초풍, 퇴쇄, 기원권, 더블어퍼 등의 약화로 카레기로 전락한 카즈야를 버리고 신흥 개캐 라스를 잡았다. TEKKEN CRASH에서도 시즌1,2에 카즈야로 출전했지만 시즌3부터는 라스로 출전한다.

시즌2에서 The Triumph의 일원으로 16강에서는 팀의 탈락 위기를 저지하고 4강에서 3승을 기록하는 등 우승에 공을 세웠다. 하지만 미스티나락호프에 비해 큰 존재감은 없었다.

시즌3에서도 우승 팀 Specialist의 일원이었지만 레인한쿠마만큼 눈에 띄지는 않았다. 다만 결승에서 SUPERSTAR(말구, 소용돌이, 썬칩)를 더블 올킬하여 팀의 6:3 승리를 이끌어 냈다.

시즌4에서는 통발러브, 그리고 제대한 무릎Resurrection을 결성하여 우승했다.


시즌5에서도 홀맨의 Resurrection은 결승에 진출하지만 마녀삼총사에게 1:6 참패를 당했다. 홀맨은 처음으로 결승에서 쓴맛을 봤다. 홀맨은 말구와 4시간 넘게, 밤을 새워 데스를 하느라 결승 당일 새벽이 되도록 잠도 제대로 안 잤다. (무릎과 통발러브도 홀맨과 마찬가지로 마녀삼총사를 과소평가하여 기본적인 체력 관리도 안 하는 실책을 범했다.) 결승 무대에서 그나마 Resurrection은 파죽지세의 샤넬을 홀맨이 간신히 제압한 덕분에 '영패' 를 면했을 뿐이다.

시즌6 8강 최종전에서 마녀삼총사의 대장 구라와 맞붙어 5라운드에서 더블 KO로 비기는 TEKKEN CRASH 방송 사상 초유의 상황을 연출했다. 규정에 따라 랜덤 맵에서 펼쳐진 재경기에서는 홀맨의 3:0 압승. 나진 Specialist, Resurrection, 마녀삼총사가 속한 '죽음의 조' 에서 Resurrection이 살아남아 4강에 오르는 데 기여했다. 결승에서는 나진 Specialist를 상대로 3승을 기록했다. 이로써 Resurrection은 6:2로 승리하고 두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홀맨은 TEKKEN CRASH 최다 우승(4회)에 5회 연속 결승(시즌2~6) 진출이라는 엄청난 기록의 보유자가 되었다. 사실 활약이 전적만큼 화려하지는 않았다. 동료들의 활약으로 병풍이었던 경우가 많았기 때문. 그래도 홀맨은 테켄크래쉬 개인 전적 순위 10위 안에 들었고, 홀맨이 없었다면 그 팀이 승리를 장담할 수 없었던 경기도 상당히 많다.

시즌7과 시즌8에 걸쳐 총전적 1승 4패로 급추락. Resurrection 역시 2회 연속 16강 탈락했다.

시즌8 로얄럼블 본선에 진출해서 16강 화랑신공전, 8강 세인트전, 4강 각시니전 모두 2:0으로 승리하며 간만에 방송 무대에서 실력 발휘를 했다. 하지만 결승에서 잡다캐릭에게 1:3으로 패배하여 3번째 로얄럼블 준우승으로 TEKKEN CRASH를 마감했다.

TEKKEN BUSTERS에도 Resurrection의 일원으로 출전하여 본선(8강)에 진출했다. 팀 동료는 무릎과 하오.

8강 B조 1경기 1세트에 중견으로 나온 홀맨은 상대 팀의 대장 레드스타를 잡아 팀의 1세트를 승리로 이끌었다. 2세트에서는 대신 중견으로 나온 하오가 상대 팀의 중견과 대장을 모두 잡아서 홀맨이 나오지 않았다.

5월 31일 경기에서는 1세트의 중견으로 나왔으나 나비에게 패했다. 팀도 결국 1세트는 내주었다. 그런데 2세트부터 보스 파이트까지 무릎이 쓸어담은 덕분에 팀은 승리했다.

레저렉션은 우승을 거머쥐었지만 홀맨은 본선 전적 2승 6패로 부진했다. 참고로 무릎은 18승, 하오는 8승(특히 결승에서 맹활약했다). 결승 후 인터뷰에서 홀맨도 나름대로 변명은 했다. 자신이 활약한 덕분에 팀이 본선에 오를 수 있었다고...

철권6때도 그렇고, 실력은 좋은데 어째 최고계급과 인연이 없다. 철권6 br 당시에는 철권크래쉬에서 라스로 맹활약 했음에도 불구하고 라스 계급은 텍엠이 최고.

철권 태그 토너먼트 2 출시 이후로는 게임을 거의 접은 상태. 회사를 다니느라 게임을 거의 하지 않고 있다. 일단 주 조합은 카즈야-헤이하치, 최고 계급은 푸진. 홀맨 뿐만이 아니라 아빠도, 소용돌이, 지삼문에이스, 소담 등 5시절부터 고수라고 불렸던 정상급 올드 게이머들이 나이가 서른에 가까워짐에 따라 태그토너먼트 2 출시 이후로 많이 게임을 접거나 라이트 유저로 전향하고 고계급이 물갈이되었다. 그래도 TT2 초기 대회에서 계급에 비해 매우 강력한 모습을 보인 적이 있어 데스에 비해 대회에서 묘하게 강하다는 평가는 여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