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호로(욕설)

비하적 요소 포함!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비하적인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열람 시 주의해야 하며,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한국의 욕. 보통 자식, 새끼,슬레이어 앞에 붙여 사용한다. 모음이 변화한 후레자식이라는 표현도 많이 쓰인다. 호로아(胡虜兒), 호래아(胡來兒)라고 했다. 호로는 오랑캐라는 뜻이니, 호로자식/새끼는 오랑캐의 자식/새끼라는 뜻이다.

"병자호란때 많은 부녀자들이 끌려간 뒤, 송환되었을 때 낳은 아이들을 경멸하는데 사용된...시대의 아픔이 담긴 단어이다."라는 말도 있지만 병자호란과는 아무 상관없다.[1] 병자호란 이전 시대부터 쓰이던 욕이기 때문. 사이 나쁜 이웃 나라나 종족에 빗대는 욕설은 세계 곳곳에서 안 쓰이는 곳이 없을만큼 보편적인 욕설이다. 한국인이 사용하는 쪽발이짱깨, 일본인이 사용하는 중국인이 쓰는 르번구이쯔가오리방쯔 등을 보면 지금도 쓴다는 걸 알 수 있다. 당연한 얘기지만 청나라의 지배층이었던 만주족(胡)을 욕하는 데에도 사용되었다.

조선 22대 국왕 정조도 이 욕설을 사용한 편지가 남아 있다. 심환지에게 보낸 편지에서 서용보를 뒷담 까며 이 표현을 쓰고 있는데, 여기서 정조는 친필로 胡種子(호종자)라고 멋들어지게 적어 놓고 있다. 의미인즉 '오랑캐의 종자'이니 '호로아'와 같은 뜻이다. 정조 나름대로 순화한 표현이라고 볼 수 있을지도. 그런데 이 편지들에서 워낙에 차마 왕의 말이라고 생각할 수 없는 욕설을 자유자재로 사용한다. '그 주둥아리를 놀린다'느니, '입에서 젖비린내 나는 놈(口尙乳臭)'이라느니 등.(여담으로, 이 때 같이 발견된 편지에서는 한글로 '뒤쥭박쥭'이란 단어가 들어가 있기까지 했다. 그 뜻을 표현하는 한자가 생각이 안 나서 한글로 썼다고. 그리고 요즘 감성으로 보면 ㅋㅋㅋ 정도로 해석될 수 있는 의성어 呵呵呵 라는 표현까지 등장한다.)조선식 로열 채팅러

----
  • [1] 이 설명에 해당하는 욕설은 주로 여성에 대한 비칭으로 쓰이곤 하는 "화냥년"....이라고 알려져있으나 이것 역시 사실이 아니다. 자세한것은 화냥년 항목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