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퇴근본능

last modified: 2015-01-25 23:59:49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설명
3. 기타 이모저모

1. 개요

일과시간 종료가 다가올 때 일 대충 빨리 끝내고 얼른 퇴근하여 집에 귀가하고 싶어하는 인간의 본능.

2. 설명

주로 스포츠 경기, 대중교통 수단(특히 비행기) 등에서 흔히 볼 수 있으며, 지고 있는 팀의 선수들이 어차피 진다고 생각하고 대충대충 플레이하거나, 심판이 빨리 시합을 끝내기 위해 이기고 있는 팀에게 후한 판정을 주는 경우를 말한다.

야, 집에 좀 가자 [1]
깨알같이 자빠지는 두산의 스캇 프록터

특히 경기시간이 긴데다 어떻게 경기를 하느냐에 따라 경기시간이 달라지는 것도 모자라 매일같이 경기하는 야구는 퇴근본능의 대표적 스포츠. 퇴근본능이 극에 달하는 경우 스트라이크 존은 태평양처럼 넓어지고, 야구방망이는 화려하게 허공을 가르며, 타자가 1루로 산책을 나가는 진풍경을 연출한다. 메이저리그조차도 예외는 아닌 것이 특별히 이동일이 따로 있지 않은 메이저리그는 경기시간이 지연되면 길면 비행기로 2~3시간 걸리는 이동시간이 꽤나 힘겹기 때문에 장기 원정 스케줄이 잡히는 경우 시리즈 마지막 경기에는 주전 선수들의 체력 안배를 위해 백업 선수를 줄줄이 투입하는 감독들이 매우 많다.

이처럼 대부분 부정적인 의미로 사용되는 단어이지만 빠른 인터벌로 깔끔하게 경기를 막는 최향남에게만큼은 긍정적인 의미로 사용된다. 그리고 선동열이 마무리 시절 불펜에서 몸을 풀면 상대편은 퇴근할 준비를 했다고 한다.

3. 기타 이모저모

국제선 여객기의 경우에 실제 운항시간보다 더 빨리 도착하는 경우(조착)에도 쓰인다.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미국 뉴욕, 로스앤젤레스 노선의 경우는 새벽에 도착하는 항공편은 예정 도착시간보다 30분에서 최대 1시간 30분 정도까지 더 빨리 도착한다. 좋... 좋은건가?(택시바가지 --;;)

특히나 서울 버스 750B에서 유독 잘 발휘된다고 한다. [2]

다만 이는 늦은 밤~ 새벽 시간에는 트래픽이 적기 때문에 벌어지는 일로, 이 시간대에는 어프로치(Approach) 과정에서 선회대기나 감속 등의 지시를 받을 일이 적고, 착륙한 뒤에도 별로 유도로가 밀릴 일이 없기 때문이다. 비행기 조종사들이 빨리 퇴근하고 싶어서 속도를 땡기기 때문이 아니다!

이말년씨리즈에도 패러디되어 등장. #
----
  • [1] 첫 화면 상단을 보면 알겠지만 19회 말(...)이다.
  • [2] 이건 대표적이고 서울 705, 7733은 평소에는 천천히 가다가도 막차시간대는 달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