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톈궁

last modified: 2016-02-24 17:23:09 Contributors

Img320955016.jpg
[JPG image (Unknown)]


중국어 : 天宮(톈궁)[1]
한국어 : 천궁


Contents

1. 소개
2. 톈궁 프로젝트의 목표
3. 성과
4. 대중매체에서의 등장

1. 소개

중국의 실험용 우주 정거장. 톈궁1호라고도 한다. 2011년 9월 29일 발사. 현재 궤도상에 떠 있는 유인 우주 정거장은 ISS와 톈궁 1호뿐이다.

1992년 시작된 921공정의 일환이다. 선저우 계획도 이의 일부이다. 10년후인 2003년 유인 우주선 선저우 5호를 발사하여 결실을 맺었고, 2008년에는 선저우 7호에서 유인유영에도 성공했다.

톈궁 계획은 이의 연장으로서 중국 독자의 우주정거장을 세우는 것이다. 이를 위해 실험용으로 발사한 것이 바로 톈궁 1호이다. 톈궁1호는 길이 10.4m, 최대 직경 3.35m, 무게 8.5t으로 실험 모듈과 동력을 제공하는 2개의 모듈로 구성되어 있다. 실험용으로서 톈궁 1호는 추후 발사될 우주선과의 도킹 연습을 하는 것이 가장 큰 목적으로 이곳에서 실험 및 우주인의 중ㆍ장기 체류는 이뤄지지 않는다.

이 실험을 위해 11월 1일 무인 우주선 선저우 8호를 발사해 11월 2일 첫 도킹에 성공하였다. 11월 14일에는 일단 도킹을 풀고 분리했다가 재 도킹하는데도 성공하였다.

2012년 6월 16일에는 3명이 탑승한 유인 우주선 선저우 9호가 발사되어 6월 18일 톈궁 1호와 도킹에 성공하였으며, 13일간 궤도상에 체류하며 톈궁 1호의 기능을 점검하고 귀환할 예정이다.

2. 톈궁 프로젝트의 목표

이런 실험을 통해 결국 우주정거장 운용의 노하우를 터득하고 궁극적으로는 2020년까지 ISS와 같은 우주정거장을 중국 독자적으로 운영하는게 이 계획의 목적이다.

이런 경험을 바탕으로 중국은 2016년부터 정식 우주정거장 모듈을 우주로 차례로 쏘아 올려 2020년 무렵부터 미국, 러시아가 주도하는 국제우주정거장과 별도의 독자적인 우주정거장을 운영한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2]

20110928091559192.png
[PNG image (Unknown)]

▲왼쪽이 톈궁1호 우주 정거장, 오른쪽이 선저우 8호. 그리고 중앙에 있는 여러대의 우주선이 도킹한 모듈체가 바로 중국이 궁극적으로 건설하려는 우주 정거장. 러시아산 우주 정거장 "미르"와 닮았다. 이때문에 중국이 러시아 기술을 도입해서 만든게 아닌가 하는 주장도 있다. 그러나 이는 사실과 다르다. 톈궁은 미르호의 컨셉은 따왔지만, 중국이 독자개발한 것이다. 사실 우주기술은 전략기술이기때문에 아무리 비싼 값을 불러도 이전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3. 성과

중국의 우주개발 경험은 꽤 진척되어 있으며, 현재 인공위성 발사 성공율이 97%에 달하고(더구나 더 놀라운 것은 1996이후로는 100%라는 흠좀무한 사실이다.) 있다. 2000년대 초반까지 중국은 발사체 기술이나 우주공학 면에서 유럽이나 일본의 한수 아래라고 생각되어 왔으나, 단 10년동안 미국-러시아에 이은 세계3위로 발돋음했다. 나름 중국을 라이벌로 여기는 인도의 평가도 스스로 30-40년 뒤떨어졌다고 인정한다고 한다.

하지만 무엇보다 가장 큰 성과는 세계로부터 중국을 보는 메이드 인 차이나 선입견이 톈궁 발사로 인해 거의 완전히 불식되었다는것이다. 즉, 대대적인 국가 이미지 쇄신에 성공했다. 톈궁 발사와 도킹 성공으로 인해 중국이 우주개발기술에 있어 미국과 러시아에 이은 3인자라는것이 확정되었으며 그동안 중국 산업의 세부사항에는 관심이 없었던 전세계 일반인들조차 "중국 기술력이 이렇게나 좋았어!?"라는 반응을 이끌어내며 중국이 저가 대량생산 능력뿐 아니라 세계 일류급의 기초기술력을 갖췄음을 인식하게 되었기 때문이다. 이는 이전과는 달리 그 어떠한 거짓없이 오로지 실적으로 입증한 사례이기 때문에 그동안 중국에 반발하던 사람들도 중국의 기술력만큼은 인정하지 않을수 없게 만들었다. 사실 이것이 중국의 의도 중 하나였기도 하고. 괜히 군사전문가와 학자들만 좋으라고 돈을 쏟아부은게 아니다.

4. 대중매체에서의 등장

2013년에 나온 영화 그래비티에서 톈궁 우주 정거장과 선저우호가 등장한다. 주 쓰레기로 개발살(...)난 우주왕복선ISS에서 탈출한 라이언 스톡 박사가 소유즈를 타고 텐궁으로 가서 선저우를 타고 지구로 귀환한다.

문명: 비욘드 어스의 팩션 문명: 비욘드 어스/범 아시아 협력체의 수도 티안공(Tiangong)이 여기서 유래했다.
----
  • [1] "하늘의 궁전" 이라는 뜻.
  • [2] 중국이 국제우주정거장에 참여하지 않고 독자적인 우주정거장을 운영한다는 예측이 소설 세계대전Z에 예언되어 있다. 다만 이 작품에 나오는 우주정거장은 우주정거장을 가장한 우주쓰레기 발생 폭탄이라서 그렇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