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터보레이저

last modified: 2014-12-02 10:51:18 Contributors

Contents

1. 스타워즈의 터보레이저
1.1. 개요
1.2. 상세
1.3. 평가 및 여담
2. 고속전대 터보레인저의 터보레이저
2.1. 개요
2.2. 상세
2.3. 터보레이저 플라스마 슛


1. 스타워즈의 터보레이저

상위 문서 : 스타워즈/과학기술

1.1. 개요

turbolaser_00001.jpg
[JPG image (Unknown)]

데스스타의 터보레이저 포탑
Turbolaser.
보레이터가 아니다

스타워즈레이저 무기. 주로 요새의 포탑이나 주력함의 주포로 쓰이는 무기다. 은하제국과 저항 연합에서 널리 사용하는 무기로, 발사되는 터보레이저의 색상이 제국군은 녹색, 저항 연합군은 적색으로 다른 것은 시인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것일 뿐, 동일한 형태의 터보레이저다. 프리퀄 시리즈에선 청색도 나온다.

1.2. 상세

스타워즈의 세계에서 터보레이저는, 세계관 내에서 사용되는 통상적인 레이저 병기인 레이저 캐논보다 강력한 화력을 자랑하는 병기이다. 주로 두꺼운 적의 장갑이나 편향차폐막(Deflector)을 날려버리고 적에게 피해를 주는 목적인 적의 주력함을 공략하거나, 적의 행성에 대한 포격 목적으로 사용한다.

스타워즈 세계관에서 사용되는 일반적인 레이저 병기인 레이저 캐논과 마찬가지로, 일단 레이저라고 불리고 있지만 현실세계의 레이저와는 전혀 다른 무기다.[1] 또한 스타워즈 세계관의 일반적인 레이저 병기인 레이저 캐논과도 위력이나 연사성, 운용방식 등에서 상당한 차이를 보이는 등 그 특성에 있어 여러모로 많은 면에서 차이를 보인다.[2] 다만 슈퍼레이저와는 어느 정도 공통점이 있는데, 이는 슈퍼레이저터보레이저로부터 발전한 병기이기 때문이라 생각하면 이해하기 편하다.

  • 스타워즈 세계관에서 사용되는 통상적인 레이저 병기인 레이저 캐논과는 달리 발전기와 대용량의 축전지를 짜 맞추어, 방대한 양의 에너지를 충전한 후에 일시에 발사하는 방식으로 구동된다. 즉 터보레이저는 레이저 캐논과는 달리 단독으로 운영되지 않으며, 막대한 에너지를 충당할 수 있는 부가장치가 꼭 필요하다.

  • 사용되는 에너지의 양이 많기 때문에, 터보레이저 병기에서는 매우 높은 양의 열이 발산되며, 극저온의 냉각 장치를 통해서 발사 전후에 장치를 급격히 냉각시켜 줄 필요가 있다. 따라서 냉각장치와 이를 위한 부대시설도 필요하다.

  • 터보레이저 발사기 본체도 크며, 터보레이저 작동을 위한 부가 장치의 크기로 인해서 소형의 전투기에는 탑재할 수 없으며, 대량의 동력과 거대한 크기를 유지하는데 필요한 공간을 할당할 수 있는 주력함, 특히 스타 디스트로이어같은 대형의 주력함에서만 사용된다. 주력함에 탑재되는 대형의 터보레이저들은 보통 포탑의 형태를 취하고 있는데, 그 중에는 지나치게 큰 크기로 인해서 특정 방향으로 고정시켜 둔 것도 있다.
    보다 소용량, 소형의 터보레이저 시스템은 소형의 기종이나 함선에 탑재되는 사례도 있다. 물론 이런 터보레이저는 통상의 터보레이저보다 위력면에서 크게 떨어진다. 그래서 소형함이 대형함과 함포전을 하면 소형함이 압도적으로 밀리는 것이다.

이런 특징으로 인해 에너지의 충전과 장치의 냉각을 위해서 터보레이저의 발사 속도는 매우 느린데다가 발사속도 향상에도 큰 제한이 붙고, 여기에 발사 장치의 크기 자체가 엄청나게 커지기 때문에 기동성이 높은 전투기들을 공격하는 데는 적합하지 않다. 게다가 현실의 대구경 대공포와는 달리 터보레이저는 포탄에 근접신관을 사용해서 작렬하면서 파편을 쏟아내서 목표물을 요격하는 구조가 아니라 단일한 에너지 덩어리이므로 전투기 요격에 더 불리해진다. 이런 단점은 소형의 터보레이저 시스템에도 적용된다.

문제는 저항 연합의 주력이 기동성이 높은 전투기라는 점이다. 그래서 데스스타에 엄청난 양의 터보레이저 포탑이 배치되었으나, 저항 연합의 X-wing을 한번도 요격하지 못했으며, 둔중하기로 유명한 Y-wing도 거의 맞추지 못했다. 물론 제국에는 이런 전투기를 요격하기 위한 타이 파이터가 있으나, 대부분이 장갑이 없고 방어막도 없는데다가 화력도 빈약해서 한발만 맞으면 황천길로 가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저항 연합의 전투기를 제대로 막지 못한다. 따라서 저항 연합의 주요 공격에 대해 터보레이저는 사실상 무력했다.

그러나, 이것이 터보레이저가 쓰레기라는 소리는 아니다. 애초에 이 무기는 대공포로 개발된 것이 아니라 어디까지나 전함의 주포 같은 개념으로 만들어졌기 때문에 해당 무기가 날렵하고 작은 전투기를 못맞춘다고 해서 비판받는다는 것은 무리가 있다. 당장 고출력 터보레이저를 많이 장착한 함선이 있는 은하제국군은 저항 연합과 함선간의 전투인 대함전이 벌어질 경우 보통은 유리하며, 밀리더라도 쉽게 무너지지 않는 모습을 보인다. 그래서 몬 칼라마리 스타 크루저에도 강력한 방어막과 함께 터보레이저를 주포로 갖추고 있는 것이다.

1.3. 평가 및 여담

종합적으로는 상대방의 주력이 상극인 전투기 위주인데다가, 은하제국의 무식한 거함거포주의 고수때문에 능력이 평가절하되는 무기다. 애초에 은하제국이 전투기를 막을 수 있는 대공방어시스템 구축을 제대로만 했어도 터보레이저가 전투기를 잡기 위해 발버둥치는 사태는 일어나지도 않았다. 따라서 활약할 장소를 잘못 만난 무기라고 보면 된다.

그리고 라이트세이버로 날아오는 터보레이저를 야구배트처럼 맞쳐서 적에게 그대로 되돌려줄 수 있는가에 대한 질문이 있는데, '극히 제한적으로'라는 단서를 붙일 경우에 한해 가능하다고 할 수 있다. 이는 터보레이저가 본질적으로 강력한 전함의 주포나 마찬가지라서 엄청난 에너지 덩어리이기 때문에 그걸 때려맞춘다고 하면 아무리 제다이라도 인수분해를 면하지 못한다. 물론 루크 스카이워커같은 먼치킨은 가능할 수도 있지만, 이들도 소형 터보레이저가 한계며, 스타 디스트로이어 같은 주력함이 날리는 대형 터보레이저는 무리다. 애초에 그 정도 경지에 도달한 포스 유저들은 이런 무모한 행동을 해야 할 상황 자체에 처하는 경우가 극히 드물다. 요다나 팰퍼틴, 조루우스 츠바오스, 노년의 루크나 유우잔 봉 전쟁 이후 제이센 솔로 같은 괴물들은 여차하면 마인드 컨트롤로 함대나 행성 단위의 인구를 정신조작할 수 있는 경지니까.

2. 고속전대 터보레인저의 터보레이저

2.1. 개요

고속전대 터보레인저의 표준장비. 오른쪽 허리춤에 장비되어 있다.

2.2. 상세

발사되는 광선은 두께 2cm의 철판에 0.3초에 구멍을 뚫을 정도로 강력하며, 5정의 터보 레이저의 끝을 한점에 모아 공중에 광구를 형성, 그것을 폭마수에 날리는 터보레이저 플라스마 슛이 필살기술.
상단부 카셋트에 터보 레이저 소드라는 검이 수납되어 있으며, 분리해서 접근전에 사용한다.
비어있는 카셋트 부분에는 각 멤버별 전용무기인 터보가젯트를 결합시켜 공격력을 강화시킬 수 있다. 주로 블루 터보가 전용 터보가젯트인 J건을 연결시켜 'J머신건'으로 사용.

2.3. 터보레이저 플라스마 슛

떠돌이 폭마 야미마루에 의해 격파당하기 전까지 주력으로 사용된 필살기술. 상공에 5정의 터보레이저의 끝을 일점사해서 에너지구를 만들어 낸 뒤, 그대로 폭마수에게 떨어트리는 기술이다. 그 위력은 터보 레이저의 10배. 이후 야미마루에 의해 격파당하고 이에 대항하기 위해 개발한 새로운 필살무기 'V터보 바주카'가 등장하면서 묻혀버렸다.
----
  • [1] 실제 레이저는 그냥 이기 때문에 저렇게 날아가는 모습이 보이지 않는다. 애초에 스페이스 오페라에서 과학을 엄밀히 따지는게 에러.
  • [2] 레이저 캐논의 경우 소리가 난다던가 날아가는 모습이 보인다던가 하는 점에 있어서는 역시 현실의 레이저와는 차이가 있지만, 그래도 터보레이저나 슈퍼레이저에 비해서는 현실의 레이저와 그 특성이 유사하다고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