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케르베로스(탐정학원Q)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Contents

1. 소개
2. 하지만 현실에서는….
3. 결말


1. 소개

Detective_School_Q_Kerberos.jpg
[JPG image (Unknown)]

"우리는 복수를 돕는 자…. 그들의 정당한 바람을 돕고,
완벽한 계획을 세워 코디네이트하는 자랑스런 두뇌집단입니다."

탐정학원Q의 등장인물. 성우는 미도리카와 히카루, 정승욱. 실사 드라마의 배우는 스즈키 카즈마.

범죄 컨설턴트 조직 명왕성 소속. 연재 당시의 연령은 26세. 어렸을 때부터 킹 하데스에게 직접 최면술을 전수받았다고 한다.[1] 그 때문인지 변장술과 최면술, 인간 심리에는 상당히 능숙하다. 공과 사를 확실히 나누고 동료의식 따윈 없는 냉철한 성격 때문에 '타나토스'나 '미스 카오리'등의 조직에 어울리지 않는다고 판단[2]되는 멤버들의 처형(죽이는건 아니고 최면술로 폐인으로 만든다)을 도맡아 한다.

작가의 전작인 소년탐정 김전일타카토 요이치의 정통 후계자라고 할 수 있는 캐릭터.[3][4] 아케치 켄고와도 닮았다. 머리스타일과 그림체 변화 탓인지 소년탐정 김전일 시즌 2에서는 오히려 아케치의 외모가 케르베로스를 닮아보이는 기현상이 생겼다. 요이치가 시즌2에 들어서며 카리스마를 잃고 점점 김전일과의 승부에 집착하는 얀데레 캐릭터가 되어가는 데에 비해 복사품(?)인 케르베로스는 여전히 카리스마를 유지하고 있다.

DDS나나미 코타로와는 라이벌 관계이며 잘생긴 외모와 천재적인 머리, 자존심 높은 성격[5]이라는 설정 때문인지 여성팬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은 캐릭터이기도 하다. 서브캐릭으로서는 드물게 번외편이 나왔다. 20권에 있는 '명탐정 케르베로스'[6]가 그것.

그가 명왕성에 들어가고 나서 3번째로 맞이한 사건을 담고 있다. 이 때는 중소기업이었는지 킹 하데스가 직접 전화를 걸어서 자신감을 받아낸다 의뢰인인 사이코가 예상치 못한 이유로 살해당하자 분노를 느끼고 직접 범인인 마이코를 응징한다는 내용으로 3부작이었다. 마이코 앞에서 범행의 트릭과 동기를 설명해 준 뒤, 조직의 규칙에 따라 마이코에게 최면을 걸어 고등학교 때의 기억을 되돌려(정확히는 이제까지의 기억을 봉인) 죽이지 않는다. 러시아 인형 살인사건에서 타카토 요이치가 보여준 모습과 겹쳐진다는 평이 많다. 또한 이 때 희생자들에게 하던 멋진 여행이 되기를...이란 단어도 상황이 달라지면서 명대사가 되어버렸다. 타카토도 이런 에피소드가 있었다면 부활일텐데

10권에서 느끼한 대사와 함께 첫 등장한 이래로 꾸준히 인기를 얻었다. 16권에서 나오는 그의 탈옥 에피소드인 'Escape Impossible'은 스토리 작가인 아마기 세이마루와 사토 후미야가 좋아하는 에피소드라고 한다. 다만 탈출의 전체적인 구도를 보면 양들의 침묵에서 한니발 렉터 박사가 탈출하는 수법과 심하게 닮아 있다.

그의 과거에 대해서는 13~14세 동안인 1년간 '국립능력개발연구소'에 소속되어 있었다는 것 말고는 나온 것이 없다. 본명켄. L. 벨로즈. 어째 무성의함이 느껴지는 작명이다(켄엘벨로즈→케네루베로즈→케르베로스) 어쩌면 그의 재능을 알아본 킹 하데스가 그를 빼내서 직접 범죄의 모든 것을 전수했을 가능성이 높다. 그러니까 괜히 를 후계로 한답시고 삽질하지 않고 케르베로스한테 명왕성을 물려줬으면 됐잖아.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어찌됐든 수장마저 털렸는데도 유일하게 Q클래스한테 털리지 않고 자존심을 지킨 명왕성 멤버이다. 탐정학원Q의 마지막 승리자는 바로 이 캐릭터인 듯 싶다. 단 모리히코에겐 한 번 지긴 했지만, 단 모리히코가 너무 먼치킨이라 그런거고 단 모리히코 다음 가는 탐정인 나나미 코타로를 상대로는 2번이나 이겼다.

2. 하지만 현실에서는….

어찌된 일인지 그는 영상화가 될 때마다 능력치가 마데 인 차이나급으로 추락한다. 애니메이션에서는 Sir 카론과 섞인거 같은 오리지널 캐릭터인 Sir 아누비스가 대신 나왔고, 실사 드라마에서는 '스즈키 카즈마'가 그의 역할로 나와서 본래의 이름을 되찾았으나 도도한 천재 범죄자 이미지와는 안드로메다 급 차이가 나는 찌질한 캐릭터로 변했다.

물론 그의 인기 포인트였던 잘생긴 외모도 온데간데 없이 사라졌다. 실사 드라마는 그렇다 치고, 애니메이션에서는 장발의 금발에 하얀 가부끼 화장을 한 기괴한 모습으로 등장해서 팬들을 충격과 공포에 빠트렸다. 실사 드라마에서조차 마지막회에서는 나나미 코타로한테 강냉이가 털리는 추한 모습으로 나와 팬들을 분노케 했다.[7]

3. 결말

DDS와의 최종전에서 패한 킹 하데스의 자폭으로 불타는 서룡관 속에서 킹 하데스의 마지막 명령에 따라 기절한 를 밖으로 데리고 나간다. DDS 앞에 기절한 류를 내려놓고, 단의 "호시히코(=킹 하데스)는 어떻게 되었나?"라는 물음에 "이제 나타나지 않겠지요. 영원히…."라고 대답해 준다. 그리고 숙적인 나나미 코타로에게 다시 만나자면서 불 타는 저택으로 들어간 뒤 증발.

이후 Q클래스 멤버들에게 류의 아버지가 감금된 장소를 편지로 가르쳐줬으며, 본인도 킨타로 변장하여 찾아갔다가 (킨타에게는 편지를 늦게 보내서 도착을 늦췄다) 류의 아버지에게 걸린 최면을 몰래 풀어주었다(아마쿠사 류 항목 참고). 그리고….

완결 이후를 다룬 프리미엄 편에서 명왕성을 또다시 부활시켜 자신이 직접 수장이 된다. 그리고 미스 유리에와 함께 다시 DDS와의 전면전을 선포. 이것으로 "우리들의 싸움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엔딩.
----
  • [1] 나중에 킨타가 "그 촤라랑~을 할 수 있는 건 킹 하데스와 그 놈 뿐이지?"라고 인증한다.
  • [2] 타나토스는 '직접 살인에 연루되지 말 것(결국 불발로 끝났다)'이라는 규칙을 어겼고, 미스 카오리는 여러 번 실패하다가 환주관 살인사건에서 (본인은 절대 의도하지 않았겠지만) 후최면을 걸어놓은 피의자가 명왕성 대빵의 후계자인 아마쿠사 류를 찔러버리게 하는 사상 최악의 괘씸죄(…)를 저질러서 처형당했다.
  • [3] 사실 명왕성의 창시자인 킹 하데스보다는 케르베로스타카토 요이치캐릭터성과 닮은 편이다.명왕성 중에서 비중도 가장 높고
  • [4] 범죄 코디네이터직업을 가졌다던가,예술범죄사상이라던가...소년탐정 김전일연금술 살인사건을 보면 같은 세계관인데 그러면 김전일멘붕
  • [5] 이 성격 때문에 명왕성의 규칙은 절대 어기지 않으며 이 점을 큐에게 이용당해 변장을 간파당하기도 한다.
  • [6] 다만 여기서는 이름난 탐정이라는 명(名)탐정이 아니라 어두운 쪽(冥)의 탐정이다. 해당 에피소드의 제목도 名探偵이 아니라 冥探偵(둘 다 명탐정이라 읽는다)으로 적혀 있다.
  • [7] 농담이 아니다! 죽빵맞고 앞니가 3개나 빠졌다! 그것도 피흘리면서(...) 더 어이 없는건 하찮은 도발에 발끈하다가 반격당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