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최진수(좀비를 위한 나라는 없다)

Contents

1. 개요
2. 작중 행적
3. 기타


최진수 (Choi jinsu)
nozombie_choijinsu.jpg
[JPG image (Unknown)]
생년월일 1982년 12월 27일
나이 30대[1]
상태 찌질이[2]인간
str 6
dex 7
stm 4
int 10
luc 6
cha 6
will 10

1. 개요

좀비를 위한 나라는 없다의 등장인물. 이 작품의 찌질이(..)로 대표되는 주연.

좀비 치료 백신을 발견한 천재 박사. 30대에 역사를 바꿨다고 소개되었고 많은 사람들의 존경을 받고 있다. 얼굴 반쪽에 화상자국이 있는데 이는 좀비 사태가 벌어졌을 때 다리미로 자기 얼굴을 지진 결과물이다. 5살에 고등수학을 마스터, 14살에 생리학 논문을 썼고 20대에 박사학위를 얻었다.[3] 모교 HB 대학교에서 연구원으로 일할 때 에이즈 백신을 연구했는데, 담당 교수인 생명공학과 토마스 제프리가 그 연구를 눈여겨보게 되고 본격적으로 에이즈 백신을 만들게 된다. 이후 제프리 박사가 백신을 잘못 다루는 바람에 그 부작용으로 좀비 사태가 벌어지게 되었다. 후새드 최진수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제프리 박사가 잘못 다뤄 이 사태가 벌어졌으나 사태의 책임자는 최진수로 알려져있다. 어릴적 부터 천재성을 인정 받았지만 갈수록 사람들의 시기와 질투를 받는데, 사태가 벌어진 이후 온갖 비난의 화살을 맞게 된다.

기본적으로 자신을 '좀비 사태의 책임자'로 자각하고 있기 때문에, 해당 사건에 관계될 경우 앞뒤를 가리지 않고 돌진하는 무모한 경향이 있다. 원래 성격이 내성적이고 감정적으로 굉장히 예민해서 툭하면 손목을 긋거나 목을 매고, 손을 지지고 빌딩에서 투신하는 등 자해와 자살시도를 반복하고 있는 중, 좀비 사태에 대한 죄책감에 끊임없이 시달리고 있다. 화상으로 얼룩진 외모와 달리 굉장히 심약하고 책임감이 강하면서 상냥한 성격. 하지만 우울증에 시달리고 있어서 보디가드 겸 좀비 처리기관 팀장인 시연에게 정신적으로 크게 의존하고 있고 깊은 애정을 갖고 있다.[스포일러] 높으신 분들의 평가에 따르면, 다소 광적인 집착.[5] 시연과 같이 자는 사이지만, 일 때문에 같이 자는 사이.[6] 최진수도 시연도 그 사실을 알고 있다.

2. 작중 행적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연구원 시절에 에이즈 백신을 발명했는데, 이 결과물을 적절하게 생각한 담당 교수 토마스 제프리가 이 결과를 퍼뜨린 덕분에 유명 인사가 되었다. 다만 이 백신의 생각지도 못한 부작용으로 전세계에 좀비 바이러스가 퍼진 불행한 과거가 있다. 이후 최진수는 이에 대한 죄책감을 발판 삼아 단독으로 좀비 바이러스 백신[7],을 발견하는데 성공하고[8] 이로 인해 세계적으로 귀중한 인재가 된다. 초반부에 발견된 변종 좀비 바이러스(기존의 백신이 듣지 않는다)를 발견하고 다시 새로운 백신을 개발하고 있었지만, 해당 바이러스가 투여된 시체가 호이찬에게 도난당하면서 다시 혼란의 핵심으로 빠져들게 된다.

이 과정에서 최서진에게 사살당한 김인서의 시신을 회수하고, 좀비 혐오단체의 돌팔매를 맞고 기절한 서지혜를 트럭으로 좀비혐오자들을 밀어버리며 구하기도 했다[9] 이진아의 증언을 토대로 호이찬을 체포하는 데에 성공하지만, 호이찬에게 자신의 아내를 파멸로 이끈 장본인이라는 비난을 듣게 된다. 그의 비난에 최진수는 자신이 좀비 사태의 책임이 있을지언정 손에 피를 묻히는 선택을 한 것은 호이찬 개인의 책임이라고 대응한다. 이에 호이찬은 자신에게 남아 있었던 선택권을 없애버리고, 사람만을 위한 세상을 만들어버린 것이야말로 최진수가 만든 백신 때문이라는 처절한 절규를 날린다.[10] 그의 일갈에 정신붕괴한 최진수는 죄책감을 이기지 못하고, 펜으로 자신의 왼눈을 후벼파는 자해를 저지른다. 다행히 펜이 뇌를 찌르지 않아 목숨은 건졌지만, 한쪽 눈을 완전히 실명하고 만다.

이후 되어 감옥에서 탈출한 호이찬을 잡기 위해 스스로가 미끼가 되지만, 오히려 호이찬에게 허를 찔려 납치되고 만다. 그리고 호이찬에게 고문당해 이 과정에서 자해하여 죽어있던 눈 하나가 뽑히고 변종 바이러스에 대한 정보를 일부 털어놓고, 시연에게서 변종 바이러스를 얻기 위한 인질로 사용된다.

저격수에 의해 살아남지만 시연이 변종바이러스를 먹어버린탓에 좀비화될 위기에 쳐하자 냉정하고도 또 책임감으로 시연을 구하기 위해 시험관에 잠재운다. 새 백신 개발을 위해 방안을 찾던 중 호이찬에게서 납치당했다는 최서진을 발견한다. 그리고 그녀를 조사하던중 변종바이러스의 백신을 얻을수 있는 방법을 발견하고[11]최서진을 설득하지만, 오히려 그녀는 그걸 이용하고 최진수를 농락하기 시작. 이래저래 시간을 벌이다가 호이찬을 발견했다는 소리에 고민끝에 최서진을 두고 출발한다. 물탱크가 수십개있는 층에서 서지혜와 호이찬을 발견하고 최진수는 호이찬과 맞붙게 되는 데, 호이찬이 서지혜에게 총을 겨누는 중 이진아에 의해서 서지혜는 변종바이러스를 들고가지만 이진아는 총에 맞고 최진수는 이진아를 미리 안전한 곳에 휴식시킨뒤 호이찬을 뒤쫒아간다. 옥상에서 서지혜, 호이찬, 최진수 이렇게 남은 상황에서 다시 몸싸움을 벌이지만 최진수는 빨리 바이러스를 없애기를 바라지만 서지혜의 덤덤한 모습에 뭔가를 깨닫고 호이찬에게 말을 하자[12] 호이찬은 고뇌끝에 돌아가고 안심하는 찰나 최서진에 의해 총 개머리판으로 머리를 맞고 서지혜한테 접근한다. 최진수는 서지혜의 안전이 급선무라 생각하는 내면의 시연과 대화끝에 차에서 숨겼던 총을 꺼내 최서진에게 쏘고 서지혜를 구하는데 성공한다. 에필로그인 1년 후에 서지혜와 함께 변종바이러스 백신개발에 힘쓰고 있다. 대사로 보아 치료제가 거의 완성되었고, 곧 완치된 시연과 만날 수 있을 듯. 이름표 귀퉁이가 멀쩡하게 변했다. 깨알같은 책상 위의 시연 사진 성격이 많이 밝아졌다.[13] 지혜의 생일파티에 선물을 들고 찾아왔다.

3. 기타

사회적으로 높은 자리에 있기 때문에 작중 대부분의 등장인물은 최진수를 다 알고 있다. 극성 팬들도 있어서 토미에 드립까지 당했다...

이름이 밝혀진 캐릭터 중 류하정 외에 가장 나이가 많지만 모두에게 존댓말을 쓴다. 반말을 쓸 때도 있는 유일한 인물은 호이찬과 시연, 최서진. 시연을 좀비로 만들라고 명령한 호이찬에게 절규할 때, 시연의 제정신이 사라질 시 슬퍼할 때, 서진이 내놓은 계획대로 제대로 되지 않을 때이다. 이성이 증발한 상황일 때 말이 짧게 나오는 듯.

만약 책장의 책을 다 제대로 읽을 수 있다고 가정하면 최소 4를 할 수 있다.

극중 호이찬과 대립관계에 있어서 그런지 둘의 외모가 대비된다. 작가의 말로는 눈썹이 짙다고 하는데 호이찬은 연출 상 눈썹이 그려지지 않을 때가 종종 있다. 이찬의 눈매가 매섭게 올라간 편이라면 진수의 눈은 둥글둥글하고, 이찬이 2:8 가르마를 탄 단정하면서 약간 나이들어보이는 짧은 머리를 했다면 진수는 뻗치고 남자치고 긴 머리를 하고 비니를 쓴, 비교적 젊은 스타일을 고수한다. 진수는 흰 가운에 티셔츠를 입는 캐주얼한 스타일을 고수하지만 이찬은 수감될 때를 제외하고 항상 정장을 입는다. 실제로도 작가의 블로그의 드립을 보면 상당한 동안인듯 하다. 재미있는 점은 젊어보이는 진수가 호이찬보다 2살 연상이라는 것. 덤으로 쓰고 다니는 빨간 비니는 유치원때부터 썼다.

둘의 행보도 상반되는데, 호이찬은 평범한 삶을 살던 사람이었고, 최진수는 천재성 덕분에 항상 주목을 받는 세계적인 학자다. 이찬이 처음에는 멀쩡해 보이다[14] 후반부에 멘붕해 미쳤다면, 진수는 초반에 수시로 자해를 할 정도로 심약했다가 나중에 시연이 변종바이러스에 감염되도 침착하게 행동할 정도로 정신력이 강해진다. 그리고 진수가 지나칠 정도로 책임감, 이타심에 집착한다면 이찬은 자기 보호 아동의 정보를 팔아버릴 정도로 무책임하고 이기적이다.

둘 다 지고지순한 순정남이고 머릿속의 연인이 행동 지시를 하는 것은 같으나 다만 진수 머릿속의 시연은 실제 시연에 가깝고[15] 이찬 머릿속의 선혜는 실제 선혜와 거리가 있다. 둘이 불러온 결과도 정반대다.

녹차에 얼음을 넣고 설탕을 두 스푼 타서 마신다. 그리고 시연은 이 습관을 매우 싫어한다 초밥을 좋아하는지, 시연이 진수의 집에 초밥을 들고오는 장면이 있다.

트럭, 자가용 운전을 하지만 무면허(!)다. 그러나 운전실력이 나쁘지 않은 듯. 사격 실력 또한 좋은 편이다.

시연과 정식으로 사귀지 않지만 작중에서는 둘을 커플로 다뤄준다. 호이찬과 시연의 카드 게임에서 최진수는 "스페이드 "으로 표현되었다.[16] 시연이 좀비가 된 후 주변 사람들이 하는 말을 보면 시연을 진수의 애인으로 지칭한다. 호이찬도 둘을 커플로 인식했다. 최서진도 둘이 서로 좋아하는 것을 금방 알아챘다.

이 웹툰 최고 인기 캐릭터라고 할 수 있는 호이찬을 간접적으로 힘들게 했고, 나중에 호이찬의 주요 적이 되어서 호이찬과 독자들의 원성을 자주 받는 캐릭터다. 그러나 호이찬의 행적이 도덕적으로 옳은 게 아닌데다가, 인류의 입장에서는 영웅이고, 심약하고 나약한 모습이 주로 나왔던 초반부에 비해 중후반부로 갈수록 정신력이 강해지고 인류를 위해 활약하는 멋진 모습을 보여주는, 초반보다는 후반 활약이 돋보이는 캐릭터여서 호불호가 갈리는[17] 캐릭터성에도 불구하고 나름 팬층이 있다. 모래인간의 블로그에는 '초반에는 인기가 적었지만 갈수록 인기가 많아졌기 때문에 인기순위 3~4위를 할 것 같다'라고 나왔다.

덤으로, 모래인간이 말하길 착한 싸이코에다가 중2병이라고..
----
  • [1] 시연의 나이(28)를 기준으로 한다면 34세. 호이찬의 나이(32)를 기준으로 한다면 36세이다.
  • [2] 프롤로그에서 서지혜는 좀비, 호이찬은 인간, 최진수는 찌질이라고 나왔다...
  • [3] 모래일보에 최진수에 대한 기사가 실리는데 당시 27세였는데, 박사라고 쓰여졌다.
  • [스포일러] 하지만 진수도 시연의 은인이다. 자세한 내용은 밑에 서술.
  • [5] 이에 높으신 분들은 정신적으로 예민한 진수를 제어하기 위해 시연을 보안팀장 자리에 앉히게 되었다고.
  • [6] 중반부에 시연이 진수를 묶은 후 나중에 SM드립을 치는데, 스스로 줄을 푼 것 보니 BDSM까지 해봤을지도 모른다...
  • [7] 정확히는 면역 혈청 또는 치료제라 해야한다. 백신은 병을 예방하는 도구이다.
  • [8] 이때 지하에 몰래 숨어 백신 연구를 하다 강도의 습격을 받는다. 시연이 강도에게 습격을 받는 진수를 구해주는데, 후에 백신을 만든 진수가 시연의 언니에게 치료제를 투여해 시연과 시연의 언니를 구한다.
  • [9] 김인서 사살사건 당시 김인서로 고인드립을 하는 직원을 구타했다. 이 부분은 정말로 충동적이고 불안한 정서가 드러난 부분. 서지혜 구출작전 역시 단독으로 한 무모한 행동이였다. 그래서 서지혜 건 때문에 시연에게 얻어맞았다. 선한 사마리아인 법을 따르는건 좋지만, 최진수 본인의 위치가 너무 높아서 그에 대한 시연의 부담이 큰 것이 문제. 서지혜 구출 작전에 대해서는 이진아의 평가대로, 착한 사마리아인의 법을 충실하게 따른 나쁘지 않은 대처이다.
  • [10] 백신을 통해 좀비가 인간으로 돌아올 수 있었던 것은 사실이지만, 해당 좀비의 '손상 정도'에 따라 그들의 '생사 여부'가 일괄적으로 판단되는 불행한 결과를 낳는다. 그리고 인간으로 돌아온 감염자들 역시 가해자라는 주홍글씨가 새겨져 수많은 사람들의 차별에 직면하게 되었다. 쾌락 살인마에게 이러한 법을 이용해 합법적으로 아내를 살해당한 호이찬의 입장에서는 더더욱 최진수의 백신은 사람만을 위한 백신이자 사람만의 세계를 위한 것이었다.
  • [11] 그건 바로 최서진의 뇌
  • [12] 호이찬과 최진수는 좀비를 위해 뭔가를 했지만 결국은 인간이다. 서지혜는 '좀비'였다. 결국 결정권에 있어서는 서지혜에게 달린것
  • [13] 지혜에게 농담을 건낼 수 있을 정도.
  • [14] 사실 겉으로만 멀쩡해 보였지 아내의 환상을 보는 둥 정신 건강이 썩 좋지 않았고 알코올 중독이었다.
  • [15] 물론 결국 최진수의 무의식이기 때문에, 서지혜를 "지혜 양"이라고 지칭하는 등의 사소한 다른 점은 많다. 원래 시연은 지혜를 지혜양이라고 부르지 않고 서지혜라고 부른다.
  • [16] 시연은 클로버 퀸.
  • [17] 우울증을 비롯한 정신병+중2병+유약한 성격+흉터+자해/자살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