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체르벨로

last modified: 2014-01-21 23:10:09 Contributors

d0080732_4d6b3e0327c7d.jpg
[JPG image (Unknown)]

가정교사 히트맨 REBORN!에 등장하는 집단.

성우는 일본판 - 쇼지 유이 / 국내판 - 바리아편까지는 김현심, 미래편부터는 정혜원, 김영은

바리아편에서 처음 등장하여 링 쟁탈전의 심판을 맡았고 미래편에서 이리에 쇼이치의 보조를 맡고 있는 모습도 확인되었으며 리얼 6조화본고레 패밀리간의 초이스 배틀의 심판도 맡고 있는 여러가지로 의문이 많은 집단. 본고레 노노의 사염인으로 심판역으로써 인증이 되었다곤 하나 사와다 이에미츠조차도 들어본 적이 없다고 하고, 사실 바리아와의 링 쟁탈전을 9대가 허락한 것이 아니였단 사실을 감안하면...마피아 처형기관 빈디체가 이들에 대해 손을 댄 적이 한번도 없었다는 점도 미스테리.

하지만 심판은 누구보다 공정하게 치룬다고 한다.

본고레 패밀리에서 한창 뜨는 밀피오레 패밀리로 쉽사리 갈아탄걸 보면 이들도 빈디체처럼 권력 앞에선 꽤나 고분고분한 것 같다.

참고로 대원들 전원이 다 분홍색 긴 장발에 너구리 복면(...)차림[1]갈색 피부를 가진 여성들이다. 그리고 언제나 2인 1조로 다닌다.
공격력은 없는지 공격을 당하면 그냥 으악!하고 나가떨어진다. 하지만 동료가 다쳐도 눈 하나 깜짝하지 않는 무감정의 소유자들. 그래도 아주 가끔 벙쪄서 놀라는 모습도 보이는걸 보면 아주 인간적인 면이 없는것 같진 않다.

미래편 결말 스포일러에 의하면 사실 이들이야말로 최대의 흑막. 백란에게 접근해 마레 링의 존재에 대해 알려준 것도 바로 이들이다.

근데 사실 첫등장 시의 바리아편에서부터 지금 네타본까지의 이야기를 정독해보면 이건 결코 뜬금없는 떡밥이 아니라는 걸 알 수 있다.

오히려 다소 조심스레 스토리 여기저기에 그들의 정체에 대해 복선을 깔아놨다. 링 쟁탈전 한 파트만 해도 이들 뒤에 누군가가 있다는 걸 알려주는 요소가 많았다. 스페르비 스쿠알로가 사실 죽지 않았다는 것도 알고 있었으면서 놔둔 채로 그가 XANXUS의 과거를 설명하게 했고, 결정적으로 XANXUS와 마지막으로 다음과 같은 대사를 했다.

XANXUS : "너희...들이 바란 대로 됐다... 예언이...맞아서 만족하나...?"
체르벨로 : "외람된 말씀이지만..., 이것은 저희가 바란 것도, 예언한 것도 아닙니다. 모든 것은 정해져 있던 일. 당신은 역할을 마친 것입니다."

작품이 완결되었기 때문에 이제 와서 체르벨로 기관의 정체를 밝힌다 한들 확실하지는 않다.
팬들 사이에서는 체르벨로 기관은 체커페이스와 관련된 예언자이며 트리니셋테의 관리자라는 설이 있다. 그들이 본고레링의 계승자를 정할 때도 유니의 쪽쪽이가 빛날때도 보러 왔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체르벨로 기관을 트리니셋테의 계승자를 관리하는 기관이라고 하는 것.
그러나 체커페이스는 체르벨로 기관에 대해 언급한 적이 없으며 그들의 이야기는 조금도 풀린 적이 없다. 작가의 설정오류 내지 설명부족. 물론 상기한 설은 어디까지나 추측 중 하나이다.
----
  • [1] 체르벨로는 이탈리아 어로 너구리란 뜻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