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조이 데이셔넬

last modified: 2015-03-16 02:45:35 Contributors

zooey-deschanel.jpg
[JPG image (Unknown)]

zooey-deschanel-photo.jpg
[JPG image (Unknown)]

두 사진을 비교하면 살만 좀 빠져도 얼굴이 확 바뀌는 체질임이 보인다

이름 조이 클레어 데이셔넬
Zooey Claire Deschanel
생년월일 1980년 1월 17일
국적 미국
직업 배우

미국의 배우. 프랑스, 아일랜드, 스위스, 네덜란드, 영국 혈통이다. Deschanel은 본래 프랑스어 성으로,[1] 프랑스어식으로는 데샤넬, 영어로는 데이셔넬(Day-Sha-nel)이라고 발음된다. 부친인 캘럽 데이셔넬은 촬영감독이며, 모친 매리 조 데이셔넬은 단역 위주의 커리어를 가진 배우이다.[2] 언니인 에밀리 데이셔넬[3] 또한 배우이다. 근데 언니보단 케이티 페리와 많이 닮은 게 함정

이름인 Zooey 역시 '주이'로 표기하는 사람이 많다. 동물원을 의미하는 'Zoo'가 이름 안에 있어서 그런지도 모르겠다. 외국인들도 이를 자주 틀리는지, IMDb에 있는 일대기에도 '이름은 Zoh-ee라고 읽는다. Zoo-ee가 아니다'라고 쓰여 있다. 이 이름은 부모님이 J.D. 샐린저의 소설 프래니와 조이(Franny and Zooey)의 주인공 이름에서 따왔다고 한다.[4] 국내 한정으론 '조이 드샤넬'로도 많이 알려진 편.

2009년말, Death Cab for Cutie의 보컬인 벤 기버드(Ben Gibbard)와 결혼했다. 남편이 4살 연상이다. 하지만 2년 후인 2011년에 이혼했다. 이유는 둘 다 직업상 함께 있을 수 있는 시간이 너무 적기 때문이었다고 한다. 이혼 후에도 좋은 친구로서 지내고 있다고 한다.

인디 포크 뮤지션인 M. 워드와 함께 앤 힘이라는 음악 프로젝트를 돌리고 있으며, 평단의 반응도 좋다. 2008년에 나온 첫 번째 앨범인 Volume One은 페이스트라는 잡지에서 그 해의 음반 1위로 선정하기도 했다. 여러모로 인디락 여신 기믹 엄친딸. 실제로 아버지인 케일러브 데이셔넬은 매우 유명한 촬영 감독이며 어머니인 메리 조 데이셔넬도 배우인 영화계 집안 출신이다.


경력을 보면 알겠지만 밝고 상큼하면서도 감성적인 이미지의 배역과 인디록 쪽 활동이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 문제는 '상큼하고 밝으면서도 엉뚱한' 이미지밖에 생각이 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실제로 '상큼하고 밝으면서도 엉뚱한' 캐릭터를 연기할 경우에는 그럭저럭 호평을 받지만, 이 이미지를 벗어난 다른 이미지의 캐릭터를 연기할 경우는 그저 안습이다. 그래서 운명의 여인 이미지만 맡는다고 은근히 싫어하는 여자들도 존재한다 카더라. 구글에서 'Worst Actress'를 검색해 보면 자주 거론되는 배우들 중 한 명이다. 언니 에밀리 데이셔넬도 한 발연기 하는지라(…). 자매가 쌍으로 발연기 한다며 까이기도 한다... 그래도 2011년 가을에 방영하기 시작한 드라마 《뉴 걸》에서는 호평받았지만, 여태까지 연기한 캐릭터들과 별반 다를 게 없다는 평도 나왔다.

목소리가 좀 특이하다. 외모와는 달리 허스키한 저음의 목소리인데 그것 또한 매력 포인트다.

하느님께서 조이 데이셔넬을 특별히 아끼어 하나 더 창조하셨다고 한다. 그리고 약간의 업그레이드를 하신 것 같다

2015년 1월 13일 기사에 따르면 임신했다고 한다.#

출연작

----
  • [1] 증조할아버지가 프랑스의 11대 대통령이다.
  • [2] 드라마 트윈 픽스에서 다나 헤이워드의 모친인 에일린 헤이워드로 분했다.
  • [3] 국내에선 미드 본즈템퍼런스 브레넌으로 잘 알려져 있다. 본즈 시즌5에선 조이 본인이 브레넌의 사촌동생으로 카메오 출연 하기도 했다.
  • [4] 사실 영미권에서 드물지 않은 여자 이름이며 TV 쇼 등에서도 자주 나오는 이름이다. 예를 들어 퍼슨 오브 인터레스트의 조역 여성 중 한 명도 "조이 모건"이라는 이름을 갖고 있다.
  • [5] 주인공의 누나 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