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임페리얼 마치

last modified: 2015-02-03 22:14:30 Contributors




Imperial March

딴 딴 딴 따단 딴 따단

스타워즈 시리즈에서 사용된 OST.
유난히 명곡이 넘쳐나는 스타워즈 OST 중에서 메인테마와 함께 인기순위 1위를 다투는 곡이다.

작곡가는 그 유명한 존 윌리엄스. 쇼팽피아노 소나타 제2번 B플랫단조 2악장과 구스타브 홀스트의 관현악 모음곡 행성의 첫 곡 화성, 전쟁을 부르는 자를 참고하여 만들었다.

제국의 역습 초반부 중 죽음의 전대 등장 장면에 처음으로 사용되었으며 이후 나온 모든 스타워즈 시리즈에 최소한 꼭 한번씩은 쓰였다. 특히 제목부터 '제국군의 행진'인데다가 다스 베이더의 테마[1]라는 부제가 붙어있는만큼 클래식 삼부작에서는 제국군이나 베이더가 등장하는 장면마다 무조건 쓰인다고 봐도 좋을 정도이다.(실제로 스타워즈 전체 OST를 듣다보면 곡 중간중간에 임페리얼 마치의 한 소절이 섞여있는 것을 많이 볼 수 있다.)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제국군이 등장하지 않는 프리퀄 삼부작에서도 쓰였는데, 보이지 않는 위험에서는 요다가 아나킨 스카이워커를 제자로 받아들이려는 오비완 케노비에게 경고하면서 나오고, 엔딩 크래딧 맨 끝에 느린 첼로 연주와 함께 다스 베이더의 숨소리가 같이 나온다.충격과 공포. 아직 어린 아나킨 스카이워커의 운명을 암시하는 부분이다. 그리고 아나킨이 어머니를 잃고 파드메와 대화하며 죽음마저 거부하겠다는 다짐을 할때 흘러나오는 배경음. 또한 클론의 습격에서는 피날레 장면에서 클론 트루퍼들이 출격하는 장면을 위해 편곡되어 나왔다. 이 부분이 진정한 폭풍간지. 직접 보도록 하자.#

스톰 트루퍼와 흡사한 클론 트루퍼 군단이 임페리얼 스타 디스트로이어의 전신인 어클레메이터급 강습함 수십척에 탑승하여 출격하는 모습을 팰퍼틴과 여러 상원의원들이 바라보는 모습은 제국으로 변모해가는 공화국을 상징적으로 보여준다고 볼 수 있다. 여러모로 깊은 의미가 있는 장면. 후에 저항 연합의 주축이 되는 인물이자 레아 오르가나의 양아버지인 베일 오르가나 의원의 착잡해하는 표정도 주목 포인트이다.

이전까지는 설정상으로 이 곡이 실제 스타워즈 세계관내에서 있는곡은 아니었으나, 스타워즈 반란군에서 설정이 바뀌어 실제로 존재하는 곡이 되었다. 제국의 국가 역시 임페리얼 마치와 상당히 유사하다.

한국에서 유난히 인지도가 높은 곡인데, 그 이유는 온갖 예능 프로에서 가져다 쓰는 일이 많기 때문인 걸로 보인다. 코미디 프로에서 가끔 스타워즈를 주제로 삼을 때도 어김없이 등장한다. 한 프로에서는 게임마왕의 주제곡으로도 사용된다. KBO에선 LG 트윈스류제국 등판 시 이 곡을 BGM으로 튼다. 이 때문에 스타워즈는 몰라도 임페리얼 마치는 아는 기현상이 일어나기도 한다.[2] 그렇다고 미국에서 인지도가 낮은 것도 아니다. 참고로 MLB에서는 보스턴 레드삭스뉴욕 양키스와의 홈경기에서 양키스의 감독이 투수교체를 위해서 마운드에 올라오면 항상 이 곡을 BGM으로 틀어준다.악의 제국이니까

루카스필름의 자사 루카스아츠에서 만든 DOS기반의 고전 스타워즈게임들은 셋업 프로그램에서 사운드 테스트시 미디 설정 테스트의 샘플로 이 곡이 나온다. 스타워즈 관련 게임인 '스타워즈-포스커맨더'의 메인 테마는 임페리얼 마치의 메탈버전이다. 앵그리버드 스타워즈에선 보스전에 이 음악의 개조판이 쓰인다.

그리고...

디즈니의 스타워즈 어트랙션인 '스타 투어'를 홍보하기 위해 나온 공식 홍보용 비디오.
참고로 이 영상은 디즈니가 루카스 아츠를 인수하기 전에 나온 거다.

상큼발랄한 분위기와 음료수를 못먹는 스톰 트루퍼와 귀신의집에서 튀어나온 장치에 놀라 광선검 빼드시는 베이더 경이 감상 포인트

매드 무비 중엔 나치 독일 시절에 만들어진 레니 리펜슈탈히틀러 찬양 다큐멘터리의지의 승리영상에 이 음악을 집어 넣어 만든 영상이 있다. 싱크로율이 충격과 공포수준. 그런데 어찌보면 당연한 것이, 애초에 은하제국의 여러 디자인이나 이미지를 나치제3제국에서 빌려왔기 때문.



대영제국 마치.(...)제국의 역습
사우디아라비아의 왕 압둘라 빈 압둘아지즈가 영국에 방문했을 때 환영행사에서 연주하기도 한 곡이다.#


란츠 벨저-뫼스트 지휘의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2010년 쇤브룬 궁전 야외 음악회에서 연주했을 때의 실황. 연주 후 콘트라베이스 주자가 다스 베이더 헬멧을 쓰고 갑툭튀하는 장면이 일품이다(...).

충격과 공포의 리코더+우쿨렐레+봉고+튜바 4중주용 편곡판 '의욕없는 다스 베이더의 테마(やる気のないダースベイダーのテーマ)'(...). 아즈망가 대왕의 OST로 유명한 쿠리하라 마사키의 편곡이다.힘이 빠지는 것 같은건 기분 탓이다. 연주는 할아버지의 11개월로 유명한 리코더 연주단인 쿠리코더 콰르테트.

임페리얼 마치의 8비트 버전(...)


심지어 레고 버전으로도 나왔다! 다만 화질이 떨어지는 건 좀 이해하자.

아스테릭스 - 미션 클레오파트라에서 검은 투구를 쓴 로마군 장교가 다스 베이더 흉내를 내는 장면에서 이 음악이 흘러나온다.# 옆에 있던 부장의 목을 조르는 건 물론 포스 그립의 패러디.

기동전사 건담 F91의 OST 가운데 이 곡과 매우 유사한 음이 쓰이는 곡이 있다.#

애니메이션 내 여자친구와 소꿉친구가 완전 수라장의 주인공인 키도 에이타가 히로인 나츠카와 마스즈의 착신음으로 등록한 곡의 도입부는 아무리봐도 이 곡. 여친이 아니라 보스몹입니다

2005년 후지 TV 드라마 전차남에서 야마다 츠요시가 직장동료인 진카마 미스즈의 착신음으로 등록해놨다.

개그 콘서트의 코너중 하나인 가장자리에서 202호의 이승윤의 마누라 이현정이 강림할때 이 음악이 울려퍼진다. 마누라의 행진


----
  • [1] 실제로 이 곡의 풀제목은 "The Imperial March (Darth Vader's Theme)" 대놓고 베이더의 테마라고 밝히고 있다.
  • [2] 스타워즈는 몰라도 요다를 알고, 스타워즈는 몰라도 포스는 아는 것과 비슷한 케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