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이168

kcimgc_(27).png
[PNG image (Unknown)]
kcimgc_(28).png
[PNG image (Unknown)]
기본 중파

"사령관, 익숙해졌어? 「이무야」라구"
"司令官、慣れてくれた? 「イムヤ」だよ。"

Contents

1. 개요
2. 캐릭터
3. 성능
4. 2차 창작


1. 개요

함대 컬렉션에 등장하는 잠수함형 칸무스. 해대 6형 A급 잠수함인 I-168을 모티브로 했다. 캐릭터 디자인은 쇼봉(ショボン). 담당 성우나카지마 메구미.

2013년 8월 이벤트의 한정해역 클리어 보수로 선행지급되었으며, 현재는 건조와 해역드랍 양방 모두 입수가능. 드랍되는 해역도 매우 많고 보스방으로 가는 길목에서도 툭툭 떨어지는지라 가장 입수하기 용이한 잠수함이다.

공식 애칭은 168을 고로아와세로 읽은 '이무야'. 등장 초기에는 '이로하'라고 읽는게 더 귀엽지 않냐는 불만도 나왔지만 현재는 다들 익숙해져서 딱히 신경쓰고 있진 않다. 애초에 공식 애칭이니 바꿔부르기도 뭐하고(…). 참고로 '168'이 '이로하'가 아닌 이유는 일본 해군이 잠수함의 함종 구분을 伊(이)형 잠수함, 呂(로)형 잠수함, 波(하)형 잠수함으로 하고 있기 때문으로 추측된다. 얘의 이름이 '이로하'가 되면 잠수함을 설명하는데 있어서 이래저래 성가시게 되는 셈.

50레벨에서 개조시 잠수항모로 바뀌는 다른 잠수함들과는 달리 개조를 해도 함종은 그대로 잠수함. 가이텐 모함으로 활용되지 않은 역사를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2. 캐릭터

스쿨미즈 위에 세일러복을 입은 적발포니테일 소녀. 여러모로 제독을 챙기고 친근하게 대하는 제독 LOVE 일원중 한명인데, 방치 대사가 '이무야가 싫어진거야?'인지라 얀데레 속성으로 해석되기도 한다.

그와는 별개로 '밤은 우리들의 세계야. 끝장내주겠어!'라든가, '조용히 다가가서 확실하게 가라앉히는거야' 등의 야간전 대사가 그야말로 잠수함이라는 느낌인지라 마음에 들어하는 팬들이 많다. 실제로 자칭 '바다의 스나이퍼'.

역사적으로는 미드웨이 해전 종료 후 대파된 채로 하와이로 이동중이던 항모 요크타운을 끝까지 추격한 끝에 격침에 성공하고 도주했던 그 잠수함으로, 미드웨이 해전을 통틀어 일본군에서 유일하게 적함 격침기록을 세운 함선이기도 하다. 여담이지만 그녀가 말한 '그 큰 일이었던 섬'은 과달카날 해전 당시의 물자운송작전에 관한 이야기로 물자보급이 힘든 나머지 잠수함까지 보급에 동원해야 할 정도의 소위 '두더지 수송'을 해야 할 만큼 열세에 몰려 있었던 상황을 말하는 것이다.

여담이지만 미드웨이 해전에서 집요하게 일본 함대 함선을 노렸지만 저질스러운 어뢰 때문에 허탕친 미군의 나왈급 잠수함 노틸러스의 식별 번호도 SS-168이다. 물론 그 허탕이 기동부대를 박살냈지만[1]


3. 성능

현재 마루유를 제외하면 가장 약한 잠수함. 내구, 뇌장, 운 등 대부분의 스펙에서 다른 잠수함들에 밀리지만 덕분에 더욱 활용가치가 있다. 보통 노가다(…)에 활용되는 잠수함에게 요구되는 덕목이 저연비와 회전율인지라, 다른 잠수함들에 비해 낮은 내구도가 결과적으로는 수리시간이 짧아진다는 장점이 되어버린다. 개조 이전에는 대파를 당해도 수리에 30분 정도 밖에 걸리지 않으며, 개조 이후에도 한시간 전후. 다른 잠수함들의 대파시 수리시간이 족히 2~3시간은 걸린다는 것을 감안하면 독보적인 셈이다. 또한 내구가 낮을 뿐이지 회피는 다른 잠수함들과 동일.

다만 뇌장이 낮은 만큼 아무래도 다른 잠수함들에 비해 공격력은 부족하고, 내구가 낮다보니 대파가 될 확률도 높은 편. 잠수함 함대 운용시 굳이 맞는다면 수리시간이 짧은 얘가 맞기를 바라지만 잘못 맞으면 한방에 대파인지라 가능하면 맞지 않길 바라는 딜레마에 빠지게 된다(…).


4. 2차 창작

다른 잠수함들에 비해 개성이 강한 건 아니지만 가장 최초로 등장한 잠수함인데다 입수 난이도도 낮은 편인지라 팬아트는 제법 있는 편이다. 이401이 등장하기 이전까지는 뭔가 오랜 잠수로 인한 산소부족증으로 머리에 이상이 있는 듯한 언동을 보이는 잠수함들 중에서 그나마 가장 정상인에 가깝다는 평을 받았었다(…). 주로 네타로서 사용되는 대사는 '와오! 월척 월척!'.

비서함 대사중 "스마트폰 갖고 노는 거 아니니까!"라는 대사가 있는데 함콜 세계관에도 스마트폰이 존재하는 건가!?라는 이유로 일시적으로 화제가 된 적이 있으며, 공식 4컷에서도 이19가 못 나오는 이유를 이세에게 설명할 때 이19에게 온 문자를 보여주는 용도로 스마트폰을 꺼냈다. 공식 인터뷰 상으로는 일단 우리가 사는 지구는 아니라고.

공식 4컷에서는 어지간하면 파트너인 이58과 행동을 같이 하기에 둘이 세트로 등장한다. 8화의 담력시험 때는 물귀신으로서 나올려 했으나 센다이가 우리 함대에 잠수함 없으니까 그냥 가자고 하는 바람에 씹혔고 9화의 해상연습 때는 만에 하나 넘어져서 물에 빠진 아이를 구조차원에서 이세가 데려왔는데 말이 다 끝나기도 전에 구축함 아이들이 "뇌격처분!?"이라며 쫄았다. 그리고 절벽 위에서 감시하는 역으로 왔던 아카기와 카가가 낚시하면서 땡땡이치고 있는 도중에 이무야를 낚았으며, 12화에서는 잠수함이 몇몇 칸무스들에게 정신적 트라우마라서 구축함 아이들 몇 명이 아예 도망갔고, 마야와 아타고는 쌀쌀맞게 대하는 데다 타츠타는 아주 죽이겠다는 포스로 테루테루보즈를 찢어버린다.[2] 반면 잠수함전대 쪽 칸무스들과 1항전 항모들과는 사이가 좋은데, 카가의 경우 아예 이무야를 거의 생명의 은인 수준으로 귀여워 고마워하고 있다. 자신들을 굉침시켰던 요크타운을 스토킹 끝에 쳐죽였으니까 정작 아카기와 카가를 끝장낸 건 엔터프라이즈였다는게 함정.

12화에서는 회전 드립을 듣고 고야와 함께 멘붕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가이텐의 개발이 시행된 건 이168이 침몰한 뒤의 일이었기에 원래대로라면 그것의 존재를 알 턱이 없다. 칸무스로 다시 태어난 뒤 파트너가 된 고야한테 회전이라고 말했다가 괴로워하는 걸 보고 알게 돼서 같이 멘붕했을지도...

----
  • [1] 자세한건 미드웨이 해전을 참고
  • [2] 도망간 구축함인 네노히, 아케보노와 아타고, 마야, 타츠타 모두 다 잠수함에 의해서 격침된 배들이다. 특히 타츠타의 경우는 적뿐 아니라 아군 잠수함하고도 사고가 났던것 덕에 아예 잠수함 자체가 트라우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