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이얼 쿵후

last modified: 2018-01-31 20:32:23 Contributors

イー・アル・カンフー
Yie Ar Kung-Fu

Contents

1. 개요
2. 등장하는 캐릭터
2.1. 아케이드판
2.2. 패미컴판
2.3. MSX판 2편
3. 게임 플레이 영상


1. 개요


이건 아케이드판.


이건 MSX 판, 패미콤 판도 이와 거의 같은 화면이다.

코나미에서 1985년, 아케이드용으로 발매한 초창기 대전액션게임. 테크노스 저팬공수도가 레버 2개를 사용했던 것과는 달리 버튼과 레버 조합을 이용하여 다양한 기술을 낼 수 있었던 것이 특징. 8방향 및 2개의 버튼조합으로 8*2=16 가지의 기술을 낼 수 있다. 여기에 당시 격겜하면 수수하고 이름없는 공수도가나 검객이 대부분이었지만, 이얼 쿵후는 각각의 캐릭터가 이름과 고유의 룩과 격투 스타일을 가지고 있었다.

당시에는 아케이드보다 성능이 좋은 기종이 없었기 때문에 그래픽과 사운드를 크게 하향시키고 스테이지 수도 대폭 줄인 MSX용과 패미콤용으로 발매하였다. 특히 MSX용이 인기를 끌어 스토리를 보강하고 등장 캐릭터, 보너스 스테이지 등을 추가한 2편(이가 황제의 역습)이 나오기도 했다. 여기서는 2인 대전도 지원했는데 모든 캐릭터를 고를 수 있는건 아니고 1P는 주인공 고정, 2P 한정으로 1~3스테이지 상대인 적 캐릭터 3인 중 하나를 고를 수 있었다. 하지만 난이도가 굉장히 높은 편이로 전편과는 차원이 다르다. 특히 4스테이지의 가면남을 넘기지 못하고 포기하는 플레이어가 수두룩했다.

특히 NES판 게임에서 메인 BGM으로 쓰인 마임이 섹시 파로디우스에서 어레인지[1]되고, 이것이 다시 인터넷을 통해 마임마임으로 유명해졌다. 자세한 것은 해당 항목 참고. 그 외에도 꽤 많은 음악에 샘플링으로 쓰이고 있는데 한국 그룹인 킹조가 부른 쿵푸 샘플링으로도 쓰였고 이 노래가 한국영화 아라한 장풍 대작전에 삽입되기도 했다.

NEW 러브 플러스와 확장판인 NEW 러브 플러스+에 미니게임으로 수록되었다. 아케이드판을 거의 그대로 이식. 특이한 점은 일정 스코어(20만점?) 이상으로 마지막 라운드인 'Blues'까지 갈 경우 갑자기 순옥s…은 아니지만 아무튼 히든 캐릭터인 'Syaorin'이 Blues를 떡실신시키고 난입한다. 이 캐릭터의 정체는 꿈 이벤트에서 등장하는 코바야카와 린코. 이 캐릭터에게 승리할 경우 도전과제인 '린코를 초월한 자(リンコを超える者)'를 얻을 수 있다.

2. 등장하는 캐릭터

2.1. 아케이드판

2.2. 패미컴판

  • LEE - 주인공[3]. MSX판 2편에선 MSX 2슬롯에 이얼쿵푸를 넣은 채 플레이하면 플레이어의 위기 때 영혼으로 나타나서 우롱차를(...) 드롭해준다.
  • WANG - . 날아차기를 이용한 패턴화가 가능하기 때문에 매우 쉬우며 그 꼼수를 쓰지 않더라도 크게 어렵지 않은 상대이다.
  • TAO - 불을 뿜는다. 대전격겜 사상 최초의 장풍캐. 불은 타이밍 맞춰서 공격하면 파괴 가능. 생긴 것은 아케이드판의 Feedle과 비슷하다.
  • CHEN - 쇠사슬. 처음 하는 사람이 가장 어려워하는 상대이다. 쇠사슬 공격은 타이밍을 맞춰서 무효화할 수도 있다.
  • LANG - 수리검. 마찬가지로 수리검은 파괴할 수 있다. 아케이드판의 Star와 비슷한 느낌. 주먹 공격이 잘 먹히는 편이라 크게 어렵지 않다.
  • MU - 의문의 무사. 무기를 전혀 가지고 있지 않으며 아케이드판의 Buchu처럼 날아다니며(...) 공격한다. 그러고보니 외모도 닮은 듯. 날아오는 기술을 쓸 때는 마찬가지로 타이밍을 잘 맞춰서 반격하는 것이 가능하다.

2.3. MSX판 2편

  • Lee-Young - 주인공. 전작 주인공의 아들이다.
  • Yen-Pei - 머리카락(...) 공격 방식은 쇠사슬을 사용하던 전작의 CHEN과 유사하다.
  • Lan-Fang - 부채. 이 쪽은 아케이드판의 Fan과 비슷하다. 사실 부채보다는 가까이 갔을 때 나오는 펀치 연타를 주의해야 한다. 발차기를 잘 사용해서 상대할 것.
  • Po-Chin - 방귀(...) 보기 드문 특이한 컨셉의 캐릭터로 이 방귀에 맞으면 일정시간 마비되어 공격 3방을 그냥 허용해야 하므로 꽤 어려운 상대다. 참고로 방귀는 파괴 가능(읭?). 바로 다음의 Wen-Hu만큼은 많지는 않지만 여기서 포기하는 아이들도 있었다.
  • Wen-Hu - 가면. 가면이 제멋대로 날아다니며 주인공을 공격하기 때문에 엄청나게 어려운 상대로 5, 6스테이지보다도 어렵다. 재수없으면 전혀 움직여볼 틈도 없이 가면에 맞고 발차기에 맞고 또 가면에 맞기를 반복하다 완패하게 된다. 많은 아이들이 게임을 포기하게 만들었던 주범이다. 그리고 여기서부터 주인공이 받는 대미지 1.5배.
  • Wei-Chin - 부메랑. 부메랑은 직선으로만 날아갔다 돌아오며 속도도 느려서 큰 위협이 되지 않는다. 따라서 전 스테이지보다는 훨씬 쉽다. 하지만 방심은 금물.
  • Mei-Ling - 단검. 직선으로 날아가지만 부메랑보다 속도는 빠르다. 여성이라 리치가 짧아서 그런지 발차기 공격이 척척 잘 먹혀서 역시 가면남에 비하면 쉽다. 하지만 이 스테이지부터 대미지가 2배로 상승하니 주의. 그리고 싸우는 도중에는 절대로 치마속을 보여주지 않지만 쓰러뜨리면 서비스로 흰 팬티도 볼 수 있다.
  • Han-Chen - 폭탄. 날아오는 궤도가 포물선이라 파괴하기 어렵고 주인공을 뒤로 밀어내는 특징까지 있다. 폭탄도 무섭지만 이 아저씨 자체의 발공격 판정도 장난이 아니라서 정말 이기기 어려운 상대이다.
  • Li-Gen - 번개(...) 신선 혹은 도인을 연상시키는 외모의 최종 상대이며 한 마디로 정신 나간 난이도. 번개는 날아오는 각도도 제멋대로인데다 파괴 불가능. 그리고 화면 끝에서 끝으로 순간이동을 하는 것도 짜증난다(사실 이 능력은 모든 적 캐릭터가 다 가지고 있다). 얼마나 어려운지는 한 번 해 보면 안다.

3. 게임 플레이 영상

MSX판 후속작 이가황제의 역습 플레이 영상.

----
  • [1] 이 때, 천계 스테이지에서 이 BGM과 동시에 주인공이 잠깐 등장한다. 물론, 이전 미션을 달성했을 때의 이야기. 불클했을 경우 악마성 드라큘라가 나오고 보스로 헝가리 무곡이 나온다.
  • [2] Bruce와의 발음상 유사함때문에 당시에는 "이소룡"이라고 많이 불렸다.
  • [3] 플스판에서는 이름이 리 우롱으로 나온다. 아케이드판과 동일인물인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