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유광명

last modified: 2014-09-09 07:46:38 Contributors

상위항목:한백무림서/등장인물
제천회
회주 진천명경청풍단운룡오호도백무한
귀도월현유광명승뢰파천의 대검

Contents

1. 개요
2. 무공
3. 행적


1. 개요

劉光明. 무협소설한백무림서의 등장인물이자 천룡상회(가제)의 주인공으로 예정된 인물. 천룡상회의 회주인 동시에 제천회의 일익.

천룡회철위강의 제자이며 천룡상회를 이끌고 있다. 때문에 유광명의 주 활동 무대는 무림이 아닌 상계가 될 것이며, 상계에서는 팔황중 절반 이상을 대적하는 셈이 된다.[1] 무공만 잘 했던 사부와는 달리 천룡상회를 이끌며 산동에서 승승장구하는중. 제갈세가의 소가주와도 손을 잡은 모양이다.

번쾌금산이라는 곤륜노와 색목인 무인들을 데리고 다니는데 둘 다 굉장한 고수. 이들은 철위강입정의협살문전륜회를 노리고 육성한 무인이라고 한다.[2]

무공을 잃어서인지 무인이라기보다는 상인에 가까운 태도를 유지하고 있다.

단운룡과는 사부들의 승부결을 이어받을 라이벌 관계. 구주쌍X 구주쌍룡이라고도 불리기도 한다.

금산이 백마잠신 건으로 오원으로 향했을 때 유광명은 단운룡의 세력이 적벽이 아닌 오원에 뿌리를 두고 있다는 것을 간파하고 보냈다. 금산은 오원에서 단운룡의 신뢰를 받으며 전권을 행사하는 우목의 처신을 보면서 '저런 인재가 우리 상회에 조금만 더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을 비쳤다. 뉘앙스로 봐서는 실력은 둘째치고 성격이 기이한 사람들이 유광명 주변에 제법 되는 듯 하다. 당장 백금산이 데려 온 두 사람도 나이에 비해 유치한 성격이기는 했다.

작가가 상계에 대해 공부할 필요성이 있기 때문에 천룡상회(가제)는 나중에 쓰여질 예정이라고 한다.


2. 무공

사패철위강에게 무공을 사사받았고 십익에 속한 초절정고수. 무당마검에서 중비남궁연신과 대등한 수준이었던 명경에게 두번째와 세번째 날개를 이길 수 없을거라 했는데 이 때 2번째 날개가 바로 유광명. 하지만 정작 천잠비룡포에서 등장했을때는 무공을 익히지 않은 몸이었다. 적벽에서 단운룡과 만났을 당시 단운룡의 평가로는 '나와 마찬가지로[3] 일시적으로 무공을 잃은 상태'. 하지만 이후로도 무공을 사용하는 묘사는 일체 없다.

자신을 반쪽짜리라고 표현하는 것으로 보아 사부 철위강의 진전을 모두 이은 것은 아닌 모양이다.[4]

원래 한백림은 유광명을 무공이 없는 주인공으로 기획했었다고 한다. 번쾌금산이 무공으로 활약하고 유광명은 (성격은 다르지만) 녹정기위소보같은 형식의 주인공인 것으로 계획했으나 무공이 없는 주인공은 무리수라고 판단해 지금의 유광명이 되었다고 한다.

3. 행적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천잠비룡포에 등장한다. 적벽에서 단운룡, 강설영, 막야흔과 조우했다. 강설영은 유광명을 만나자마자 도주했고(…)[5], 단운룡에게는 너도 협제신기를 익히지 못했으니 반쪽이다.라는 말을 남겼다. 당시 적벽에 온 건 홍명상회, 그리고 제갈세가와 관련이 있는 모양이다. 이후 꽤 오랫동안 등장이 없다.

이후 신마맹강씨금상을 습격할 때 다시 등장해 옥황이랑진군을 시켜 정소교를 살해한 직후 옥황 앞에 나타난다. 천공로라는 향로를 보여주며 옥황이 천공로의 힘을 되살려주는 대신 옥황은 18000명의 목숨을 구하는 정업을 쌓는 거래를 제안한다.[6][7] 거래는 성립되었지만 옥황이 유광명을 죽이고 직접 천공로를 사용해 정업을 쌓겠다고 협박하는데도 눈 하나 깜박하지 않았고, 지원군으로 부른 철위강위타천을 불러낸 옥황과 2:1의 경천동지할 싸움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공기화(...) 정소교를 싸움의 여파로부터 보호하고 있었던 것 같다.

싸움이 끝나고 옥황위타천이 물러난 뒤 정소교의 죽음으로 슬픔에 빠진 강건청에게 거래를 제안한다. 시도 때도 없이 상대도 안가리고 거래. 나와 거래해서 천룡상회가 되어주었으면 해 거래 내용은 금상의 경영권을 넘겨 받는 대신, 파격적으로 이익의 8할을 강건청에게 주는 것. 그리고 그 대가로 태양백마잠신을 넘기라는 것이었다.[8] 심지어 태양백마잠신이 불에 탈까봐 수하인 비단충을 시켜 미리 강설영의 방에 침입해 잠신을 빼돌리기까지 했다. 결국 강건청과 강설영은 거래를 받아들이지만, 모든 것을 알면서도 막지 않았던 천룡일맥에 환멸을 느껴 유광명과 천룡상회를 믿지 않게 된다.

하지만 그래도 양심이 있기 때문인지 아니면 다른 의도가 있는지는 알 수 없으나, 돈으로 낭인들을 사서 신마맹의 추적을 막아내면서 오원으로 향하는 강건청과 강설영의 뒤를 봐주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후 백금산과 상회에 소속되어 있는 만달과 홍박이라는 남녀 학자 두 사람[9]을 오원으로 보낸다. 아무래도 서왕모가 태양백마잠신의 주인을 강설영으로 정했기 때문에 다룰 수 없어서 그녀의 도움을 요청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

----
  • [1] 비검맹 산하 대강상회, 신마맹 산하 신화상회, 숭무련 산하 무심상회, 흑림 산하 비야회, 단심맹 산하 홍명상회
  • [2] 그러나 위타천에게는 한방감이다(...) 둘 다 재생능이 있어서 그걸로 비빈다. 재생능은 백금산 쪽이 더 우월하지만 속도에서는 음속에 준하는 움직임을 보인 흑번쾌가 나은 것으로 보인다. 둘 다 술법 무구를 쓴다.
  • [3] 사부가 준 뇌정광구를 사용하지 못하는 상황
  • [4] 스포일러가 되는 사형이 강설영의 무공을 가져가며 "너는 중단전이군"이라고 한 걸 생각해보면 유광명은 천룡무제신기의 상단전 활용을 배운 듯. 설마 무신이라 일컬어지는 인간이 하단전이 아닐 리가.근데 철위강 상단전에 뭐 있던가? 그러니까 제대로 못 배워서 반쪽짜리
  • [5] 스승인 철위강이 다른 천룡의 후예를 만나면 일단 도망치고 보라고 말했기 때문이다
  • [6] 천공로는 상제력을 기반으로 만든 것이기 때문에 옥황만이 힘을 되돌릴 수 있고, 옥황은 공과격을 바탕으로 한 힘을 사용하기 때문에 18000명을 살리는 정업을 쌓는다는 건 18000명을 부담없이 죽일 수 있는 자유도 주는 것이다.
  • [7] 옥황도 천공로를 되살리는 것과 중상을 입은 이랑진군을 살리는 것은 상제력의 소모가 극심해 둘 다 할 수는 없었으므로 결국 이랑진군은 사망.
  • [8] 신마맹의 술법을 상대하기 위해 천잠보의가 필요하다고
  • [9] 대화로 미루어보아 남자는 영물을 다루는 사람이고, 여자는 술법무기를 만드는 사람인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