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우리나라

last modified: 2015-01-18 23:39:17 Contributors

Contents

1. 일반적인 의미
1.1. 개요
1.2. 우리나라와 내 나라
1.3. 한국인의 우리와 나의 개념
1.4. 잘못된 표현
1.5. '우리나라'와 '우리 나라'
1.6. 여담
1.7. 관련 항목(?)
2. 핀란드국가


1. 일반적인 의미


우리-나라「명사」우리 한민족이 세운 나라를 스스로 이르는 말.
- 표준국어대사전

1.1. 개요

'한민족이 스스로 세운 나라'를 가리키는 말. 오해해선 안 되는 것이, 이 낱말은 보편적인 세계인에 대해서 조국이나 을 뜻하는 말이 아니다. 사전의 의미상으로는 한민족이 스스로의 나라를 이르는 말로서만 쓸 수 있으므로 한민족이 아닌 다른 민족은 이 말을 쓸 수가 없다.

1.2. 우리나라와 내 나라

'우리들의 나라'라는 개념은 주로 전체주의적인 의식이 강한 나라들에서만 사용하는 유형의 말이다. 개인주의적 사고가 강한 영국이나 미국 등지에서는 내 나라(My Nation)라고 하는 경우가 많다. 굳이 우리 나라(Our Nation)라고 하는 경우는 선거철 '상대와 나의 국가적인 차원의 공감대'를 이끌어 내기 위한 특수한 용법이다(자국 내에서 자기 나라를 가리킬 때는 this country라 하기도 한다).

사실 한국에서만 쓰이는 용어는 아니다. 일본에서도 我が国라는 표현이 자주 쓰이며, 영국에서도 은근히 our country란 표현이 많이 들린다(예를 들면 BBC 라디오 방송 대담 프로그램에서라든지…)…. 또 각국 국가의 가사에서도 볼 수 있다(예: Namibia, our country…) 또 서구 문화권이면서도 공동체주의가 많이 남아있는 그리스터키 등의 나라, 그리고 아랍 문화권의 나라들에서는 우리나라라는 호칭이 정말 흔하게 쓰인다. 그리스어로는 η χώρα μας라고 하고 터키어로는 ülkemiz라고 하는데, TV 방송에서조차 자국을 언급할 때 우리나라라고 언급하는 것이 일반화되어 있다.

전세계적으로 본다면 '우리나라'가 '조국'의 일반대명사인 경우는 그리 흔치 않다고 한다. 사실 한국의 '우리나라' 역시 20세기에 들어서야 저항적 민족주의의 일환으로 정립된 용어로 보이며 일제강점기 이전에는 해당 용례를 찾을 수 없다.

이러한 '우리'라는 개념은 객관적이지 못하다고 하여 위키백과에서는 사전에서는 쓰면 안 되는 말이라고 한다. 실제로 위키백과는 민족과 국가가 아닌 언어로 구분되어있다. 하지만 한국어 위키백과에서 우리나라는 조국으로 넘겨주기된다.

다만 리그베다 위키에서는 논의 결과
1. 구독자의 절대 다수가 대한민국 국적을 가진 대한민국 국민이며
2. 서버가 대한민국에 위치하여 대한민국의 법률을 최우선 적용받는 사이트이므로
이 표현은 금지 대상으로 두지 않는다고 결정했다. 즉 관습적으로나 법적으로나 대한민국의 사이트가 맞으며 리그베다 위키에서 '우리나라'라고 하면 명시적으로 대한민국을 의미한다. 심지어 표준국어대사전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고유 명사의 성격을 가진 낱말이다. 표준국어대사전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곧 대한민국이며 오직 한민족이 대한민국을 스스로 가리킬 때만 쓸 수 있는 낱말이 된다. 귀화인은 한국인 아니냐? 근데 귀화인들도 우리나라라고 하던데이건 같은 사전에 있는 조국과도 말의 정의가 다르다. 그래서 '우리 나라'는 외국인도 쓸 수 있지만, '우리나라'는 외국인, 한민족이 아닌 한국인은 쓸 수 없다.

1.3. 한국인의 우리와 나의 개념

위와 같이 한국 현대 표준어에서는 '내 나라'보다 '우리나라'를 권장한다. 그 이유는, 한국어의 많은 용례에서 일인칭 소유격(나의)를 일인칭 복수형 소유격(우리)으로 대신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가장 좋은 예로 '우리 마누라'가 있다. 한국이 일처다부제 국가가 아님에도 이렇게 말하는 이유는 한마디로 소속감의 차이. 그래서 '우리나라'는 상대적으로 외국인 및 이민자들이 고독감을 느끼게 하는 말이라고 한다.

이러한 문화적인 이유로 한국인인 화자가 대한민국을 '우리나라'가 아닌 '한국', '대한민국'으로 표현한다면 외국인이냐며 핀잔을 주거나, 심하면 매국노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다. 하지만 이는 크게 잘못된 생각인 게, 대한민국의 공식 명칭에는 분명히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대한민국과 한국도 포함돼 있다. 명칭을 바르게만 부른다면, 어떻게 부를지는 자기 마음인 것이다. 대한민국은 표현의 자유가 보장되는 나라이다. 또한 "우리나라 사람이면 우리나라를 우리나라라고 불러야지!"라는 생각은 상당히 전체주의적인 사상이며, 해석에 따라 비뚤어진 애국심의 사례로도 볼 수 있다.

1.4. 잘못된 표현

저희 나라라는 말은 틀린 것이다. 왜냐하면 '저희'는 첫째로 '자신을 낮추는 말'이고 둘째로 듣는 사람이 그 안에 포함되지 않는 말이기 때문이다. 원래 한국어의 높임법에서 '저희' 등의 대명사를 쓰는 것은 자신을 낮춤으로써 '상대방을 존중하는 뜻을 보이기 위함'이므로, 상대방을 포함하는 의미의 '우리'를 이야기할 때 그것에 대해서 '저희'라는 대명사를 써 버리면 자신을 낮추면서 상대방 역시 같이 끌고 내려가는 결과가 되기 때문이다.

뭐 그래서 결과적으로, 한국인이 외국인에게 '저희 나라'라고 하면 대한민국의 국가 위상을 낮추는 것이 되고, 한국인이 같은 한국인에게 '저희 나라'라고 하면 상대방은 한국인이 아니라는 뜻이 된다.

근데 현실적으로 저희란 말의 뜻을 사람들이 '우리'를 겸손하게 표현하는 형태로 쓰기 때문에 저희 나라란 말은 상당히 많이 나오게 된다. 거래처 상대방에게 '저희 회사'란 표현을 쓴다고 회사의 위상이 낮아지는 건 아니니까.

1.5. '우리나라'와 '우리 나라'

띄어 쓰지 않는 게 표준어가 맞다.

그런데 원칙으로 따지면 오히려 '우리 나라'라고 띄어쓰는 게 규정에 맞게 되는데, 왜냐하면 단어와 단어 사이는 띄어야 마땅할 뿐더러 '우리 마누라', '우리 회사', '우리 가게', '우리 집' 등, '우리'와 뒤의 명사를 모두 띄어 쓰고 있기 때문이다! 유스테스 왈: 멍청한 국립국어원!

다만, 띄어쓰기를 하지 않은 '우리나라'와 띄어쓰기를 한 '우리 나라'를 각각 다른 단어로 보면 이 문제가 해결된다. '우리나라'는 한민족의 민족국가를 가리키는 고유명사로 보고, '우리 나라'는 조국, 과 같은 뜻의 일반 명사로 보는 것이다. 띄어쓰기 규정에는 '의미가 합쳐진 말'에서는 띄어쓰기를 하지 않는데 '우리나라' 역시 띄어쓰기를 하지 않음으로서 '우리'와 '나라'라는 두 낱말이 완전히 합쳐진 일종의 '유명사'로 바뀌는 것으로 볼 수 있다.우리스탄

표준국어대사전에서는 공백이 없는 '우리나라' = 한국으로 정의했으므로, 공백 없는 '우리나라'는 대한민국(혹은 조선, 고려 등 과거의 한민족 국가)을 가리키는 경우에만 쓸 수 있다. 일단 원칙적으로는 외국인이 자기 모국을 지칭한 것을 번역할 때는 '우리 나라'(공백 있음)를 써야 한다.그런데 모 교과서에서는 푸에르토리코 사람과 캐나다 사람이 '우리나라'라는 말을 썼다. 멍청한 출판사

한편, 북한의 표준어인 문화어에서는 두 경우 모두 구분 없이 우리 나라라고 띄어쓰기를 한다. 전반적으로 문화어가 띄어쓰기를 적게 하는 경향이 있다는걸 생각하면 이례적인 사례.

붙여쓰면 번역기로 번역이 안 돼서 2ch에서는 우리나라(ウリナラ)와 우리(ウリ)가 가타카나로 고유명사화되었다. 설명했다시피, 일반명사로 이루어져 있지만 그 의미가 실질적으로 고유명사에 가까운 특수한 단어로 볼 수 있끼 때문에 이것이 잘못된 것은 아니다.

1.6. 여담

그 외 한국인 특유의 매우 강조된 민족성을 나타내는 가장 대표적인 단어인데도, 정부도 아나운서도 너도나도 너무 자연스럽게 쓰다 보니 이 단어가 민족성이 매우 많이 강조된 단어라는 것을 체감하지 못하는 단어이다.

2. 핀란드국가


핀란드어: Maamme
스웨덴어: Vårt land

핀란드의 국가. 1848년 스웨덴계 핀란드인인 요한 루드비그 루네베리(Johan Ludvig Runeberg)가 작사하고, 독일인인 프레드릭 파시우스(Fredrik Pacius)가 작곡하였다. 원래 가사는 스웨덴어로 쓰여져 있었으며 11절까지 있었으나 실제로는 첫번째와 마지막 절만 부른다.

에스토니아의 국가 'Mu isamaa, mu õnn ja rõõm'과 선율이 같다. 다만 가사는 핀란드 국가가 먼저 쓰여졌다.


핀란드어 버전.


스웨덴어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