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왕립 마법사단

last modified: 2013-07-31 19:16:34 Contributors

창세기전 시리즈에 등장하는 무력집단으로, 팬드래건 왕국의 마법사단을 일컫는다.

창세기전 2부터 전통적으로 화염, 빙한, 전격 3개 원소마법에 강한 모습을 보여왔고, 창세기전 외전 템페스트에 언급된 설정에 의하면 게이시르 제국의 주류인 암흑마법에 대해서도 상당한 연구가 되어 있다 한다.

하지만 창세전쟁으로 인해 신앙이 붕괴되며 안타리아 대륙 전체적으로 마법사들의 마법이 약화되는 현상이 일어나고, 왕립 마법사단 역시 그 힘이 크게 약화된다.

창세기전 3에는 팬드래건 왕국 국왕이 된 클라우제비츠 팬드래건이 세운 과학마법연구소가 마법의 매커니즘을 해명하여, 누구나 일정 기간의 학습을 통해서 마법을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을 공개함으로써 전통적인 방법을 고수하는 왕립 마법사단과 갈등을 빚게 된다.

시리즈 내 주요 등장인물로는 창세기전 2의 왕립 마법사단장이었던 카메오와 그녀의 제자이자 제국 4천왕의 하나가 된 , 창세기전 외전 템페스트오필리어 버킹엄의 아버지 버킹엄 공작, 창세기전 3그리피스레오나르도 엘핀스톤, 로리엔 세실리아가 있다.

창세기전 2에는 카메오가 3대 속성 전체마법을 연속으로 쏟아붓는 무서운 기술 '트리플 엘레멘탈 블래스트'를 시전한다. 이 기술은 후속작에서는 사장되었다가, 창세기전 3에서 올리비에 전용 스킬 폭주라는 형태로 비슷하게 구현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