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올드보이

last modified: 2015-03-30 17:21:55 Contributors

Contents

1. old boy
2. 만화
3. 영화
4. KBS의 개그 코너
5. 스타크래프트 초창기 프로게이머
6. 온게임넷에서 방영했던 프로게이머 강민의 올드보이
7. 한국의 2인조 남성듀오그룹

1. old boy

'졸업생', '동창생'의 의미를 가진 영단어.

한국에서는 주로 학과나 동아리 졸업생을 OB[1]라고 한다. 역사가 꽤 오래된 동아리인 경우엔 OB모임을 연례행사처럼 하기도 한다.

서양에서의 올드보이는 회사에서 최상위 경영자들의 인맥을 뜻하기도 한다. 쉽게 말해 우리나라 재벌들이 사장 자리 돌려가면서 해먹는 것과 비슷하다. 올드보이 말뜻대로 늙은 WASP 백인 남성 클럽이라, 젊거나 여성이거나 소수민족은 진입할 수 없는 승진 장벽을 뜻하는 말이기도 하다.

참고로 예능에서 YB와 OB라는 용어가 나온다면 OB가 이 단어의 줄임말일 가능성은 100%다. 말 그대로 나이가 젊은 사람과 많은 사람으로 팀을 나누는 것. 다만 대단한 도전과 같이 벨런스 붕괴가 올 우려가 있으므로 요새 예능에서 YB와 OB로 팀을 나누게 된다면 일단 나이순으로 팀을 나눈 다음 벨런스에 맞게 OB팀에 인원수를 더 배정해주거나 일부 젊은 맴버를 나이에 상관없이 OB팀으로 배정하는 경우가 많다. 아.. 물론 어떤 무술의 달인 때문에 무술관련 주제에서는 OB가 일방적으로 발랐지만...
모 프로그램 같이 나이많은 사람이 오히려 굇수라든가 최종병기여서 젊은 사람들에게 팀원을 1명 더주는 경우도 있긴 하다.

3. 영화

4. KBS의 개그 코너

KBS 폭소클럽에서 2005~2006년에 선보인 코너. 최양락이 진행하였기에, 보통 최양락의 올드보이라고 불린다. 형식은 처음에는 7080 시절의 개그맨들이 팀을 짜서 후배 개그맨들과 더불어 개그대결을 하는 것이었으나, 점점 토크쇼 형식으로 전환되었다. 초반에 최양락이 각자의 프로필을 읽어주는 것이 또 다른 묘미라고 할 수 있으며, 한때 대결에서 승리한 코너를 폭소클럽의 정식 코너화[2] 하기도 했다. 폭소클럽의 종영과 더불어 없어졌다.
최양락이 자기 부인 현숙의 프로필을 말해줄때는 은근슬쩍 미화를 해주기도 했다. 공처가인가보다...안습

5. 스타크래프트 초창기 프로게이머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중에서 1~2세대 중 아직도 활발하게 활동하는 프로게이머들을 지칭하는 말. 대표적인 올드보이로는 테란의 황제 임요환, 영웅토스 박정석, 천재 이윤열, 폭풍저그 홍진호 등을 말한다. 물론 앞으로 추가될 인원도 꽤 많겠지만 일단 이들정도가 매우 대표적인 사람들. 물론 현재 해설자로 활약하는 임성춘, 강민, 박용욱 등도 올드보이 대열에 포함시킬수 있지만 이들은 현재 선수 생활보다는 해설활동과 기타 엔터테인먼트 활동에 치중하고 있는 상황이라 딱히 올드보이라 하기엔 좀... 물론 최연성처럼 코치하다가 플레잉코치로 전환하는것 처럼 하면 또 모르지만....

2013년 현재 위의 게이머들은 사실상 모두 은퇴했다.

  • 임요환 : 군제대 이후 아직도 프로리그 출전도 거의 없고 2010년 대한항공 OSL과 MSL모두에서 탈락... 조별 경기에서 저그를 간단하게 쌈싸드시며 36강에 진출하시는듯 했지만 막판에 쩜오토스랑 와룡에게 막혀서... 결국 다음기회까지 절치부심 할수 밖에 없다. 프로리그 출전이라도 좀 늘어야 하는데 후배들에 밀리고...[3] 사실상 코치와 비슷한 상태이다. 다음 개인리그 예선을 기대해보아야 하지만. (이분은 저그전 성적이야 좋으시지만 어떤것보다 토막 해결하지 못하면 다음리그도 걱정된다.)

    최근에 스타크래프트2로 전향해서 GSL에 참여했다. 이제 올드보이라는 말이 어울리지 않을듯

    2013년 현재 친정팀 skt t1으로 복귀해 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 박정석 : 현재 계급은 병장에다 나름 프로리그에서도 잘 나가는듯 하지만 역시나 황제와 마찬가지로 OSL과 MSL 동반탈락... 이제 프로리그밖에는 나갈곳이 없다...

    2012년 3월 프로게이머를 공식적으로 은퇴하고 해운회사를 다니며 직장생활을 하고 있다고 한다.

    2012년 6월 LOL및 철권 프로게임팀인 나진 e-mFire의 감독으로 데뷔 2013년 7월 현재까지 감독으로 부임하고 있다

  • 이윤열 : 앞서 말한대로 역시 OSL과 MSL 동반탈락...

    역시 임요환과 같이 스타크래프트2로 전향하여 GSL에 참가

    이후 성적 및 군 문제로 프로게이머를 공식 은퇴했다

  • 홍진호 : 역시나 동반탈락했다. 그래도 프로리그가 있으니까....

    2011년 프로게이머 생활을 정리하고 은퇴했다.
    이후 케이블 채널 tvn 예능 프로인 더 지니어스:게임의 법칙에 출연에 활약중이다

오죽 이들이 안타까웠으면(?) 온게임넷에서는 '우리는 올드보이를 응원합니다'라는 동영상까지 만들어 틀어줬다... 하긴, 이들이 OSL 흥행의 백지수표들이였으니.... 온게임넷 시청률 상위 10은 대부분 이사람들로 채워져 있다. 그나마 택뱅리쌍에서 송병구 김택용 정도가 저정도 흥행수표이다.[4]

6. 온게임넷에서 방영했던 프로게이머 강민의 올드보이

강민의 올드보이 해당항목 참고.

7. 한국의 2인조 남성듀오그룹

멤버는 공정환과 김시영[5]. 2004년 1집 One Step에서 청년백수의 비애를 다룬 내용의 타이틀곡 '미안하다 친구야'로 활동했지만 그후로 해체. 공정환은 연기자로 변신해 영화 전우치에도 출연했고. 김시영은 2010년들어 '금은동'이란 이름으로 개명하고 세미트로트 가수로 변신했다.


----
  • [1] 같은 조직 출신이라는 뜻에서라면 공무원 사회에서도 그리 부르기도 한다. 재무부OB, 국세청OB라는 식으로
  • [2] 박성호와 박세민의 맨투맨이 그 수혜 코너이다.
  • [3] 티원이 빵빵한 모기업의 지원 대신 성적이 안나오면 순식간에 칼을 대는 팀이라 지금같이 중위권이 1승으로 결정나는 상황에서 나올 수가 없다..
  • [4] 의외로 이제동,이영호는 시청률이 잘 나오지 않는다.
  • [5] 1992년 대학가요제 금상 수상의 실력파 가수로 1995년에는 솔로 1집 '현에게'로 활동하였고 2000년에는 개그맨 박명수와 호흡을 맞춰 그룹 언밸런스로 활동했지만 이상하게 뜨지 못한 비운의 가수다. 이후 생활고로 외국으로 이민가서 힘든 시기를 겪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