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오정수마

last modified: 2013-07-31 19:17:18 Contributors

한백무림서의 등장인물.
천잠비룡포에서 처음 등장한 신마맹의 일원.
이름대로 사오정의 가면과 복장을 하고 있으며 신병 항요진보장(降妖眞寶杖)의 소유자.

팔계저마와는 다르게 매우 냉혹하고 잔인한 성품으로 무인이라기보다는 킬러에 가깝다.

제2차 양무의쟁탈전(...)에서 등장하여 관승선찬을 죽음직전까지 몰아넣었다. 물을 칼날처럼 사용하는 수공의 대가이며, 독공의 대가이기도 하다. 수공의 대가라 한번의 호흡으로 오랫동안 숨을 참을 수 있어 상대방이 타이밍을 읽기 어렵게 만들기도 한다. 사오정의 대표적 악세사리(...) 해골목걸이는 장식 뿐만이 아닌 독폭탄으로 이걸 던져서 관승과 선찬을 그로기 상태로 만들었다.

그러나 때마침 등장한 단운룡과의 대결에서 독폭탄을 던지지만 뇌기를 다루는 단운룡은 독 자체를 태워버린다. 근접전에서 밀리자 물로 뛰어들어 물을 칼날처럼 날리면서 공격하지만 단운룡이 그냥 강물에 손을 넣고 광극진기를 쓰자마자 빠지지직(...) .주 장기인 독과 수공이 전부 안통하는 완벽한 천적인 단운룡이 대결상대였다는 것이 가장 큰 패배원인. 물타입과 전기타입의 대결

하지만 시신도 발견 못 했으니 이런 끈질긴 성격의 캐릭터상 후에 다시 나타나 후환거리가 될 듯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