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오메가 레벨 뮤턴트

last modified: 2015-02-20 20:48:53 Contributors

엑스맨 시리즈의 용어로 엄청난 잠재력을 갖고있는 뮤턴트들을 칭하는 말.

현재까지 공식적으로 확인된 오메가레벨 뮤턴트들

이들외에는 아직까지 그 어떤 강력한 뮤턴트들도 공식적으로 오메가 레벨이라 확인된 바는 없다. 물론 알파레벨이면서도 오랜 경험과 지식으로 벽을 돌파한 오메가 레벨 텔레파스라거나 그런 분류도 있으며, 오메가 레벨로 추정되거나 가능성이 있는 뮤턴트들은 존재하지만 작중에서 공식적으로 확인된 뮤턴트들은 이 정도다. 하우스 오브 M에서 현실조작을 일으킨 스칼렛 위치마저도 알파레벨에 머물뿐이다. 이렇듯 뮤턴트 레벨이 내용 전개상에서 나타나는 작중 비중이나 강함에 비례한다고 볼수는 없다.

아무튼 결국 오메가 레벨 뮤턴트라는건 태생적으로 조금더 강력한 잠재력을 가진 뮤턴트라고 할 수 있다. 이들의 능력은 각기 다르고 묘사에 따라 능력차도 비중도 매우 다르지만 대부분 지구를 좌지우지 할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는 존재들이다. 허나 마블 코믹스의 특성상 이 정도로 위험한 존재들이 결코 정상일리는 없다.[1] (그런 의미에서 아이스맨이나 아직 어리고 부모의 사랑과 보호를 받고 자라는 프랭클린 리처즈의 경우 이들중 가장 정상적이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아이스맨의 경우 이 같은 이유 덕분에 그리 강하다고 여겨지지 않는 평가가 대부분이나 아이러니하게도 그의 온건한 성품과 종교에 대한 믿음 등등이 그를 폭주하지 않도록 제어해주는 역할을 한다.)[2]

피닉스 포스의 역대 최강의 숙주인 진 그레이는 마블에서 가장 강력한 존재로 여겨지지만 가장 많은 죽음을 당했고, 리전이나 키드 오메가의 경우 다중인격이거나 10대 소년의 불안정한 멘탈을 소유하고 있다. 프랭클린 리처즈 역시 그냥 스파이더맨을 좋아하는 천상 꼬맹이일뿐. 네이트 그레이의 경우 노먼 오스본의 육체를 차지했다가 노먼 오스본에게 제압당한 뒤 슈가맨에 의해서 에이지 오브 아포칼립스로 향하는 포탈을 여는 오메가 머신의 배터리 신세가 된다. 이 때문에 네이트 그레이는 약한 염동력만 남고 능력을 잃는다. 이첼 그레이의 경우 끊임없이 레트콘을 당하고 있으며 호프의 경우 아직 자신의 능력을 컨트롤 하는데 미숙하고, 불칸이나 Mr.M은 성격이 개차반이거나 에피소드 하나의 NPC수준에 그치는 작중 비중을 보여주고있는지라 인지도 조차 적은편이다.

알파레벨이지만 프로페서X엠마 프로스트같은 텔레파시 능력의 절정에 다다라 있는 캐릭터들이 오메가 레벨의 뮤턴트보다 큰 활약을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고, 이는 마블 코믹스의 인기가 장땡이라는 모토와도 일치한다. 그리고, 매드 짐 재스퍼스처럼 오메가 레벨이 확실해보이는데 오메가 레벨로 공인되지 않은 뮤턴트도 있는데, 매드 짐 재스퍼스의 힘이 뮤턴트임에도 우주적 규모의 힘을 행사할 수가 있다라는 것을 본다면은, 매드 짐 재스퍼스를 오메가 레벨 뮤턴트로 분류 및 오메가 레벨조차 초월한 존재라고 볼 수가 있을 것이다.

그리고, 진 그레이 항목에도 나와있지만, 이들 오메가 레벨 뮤턴트들은 무한하다고 할 수 밖에 없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으며, 진화의 종점, 즉 끝이 아닌 중간단계에 해당된다고 하며, 그 자체로 이들 오메가 레벨 뮤턴트들은 언젠가는 진화로 우주적 존재와 교체할 시기가 오게 된다고 한다. 이는, 진 그레이는 현재 피닉스 포스로 진화하는 중간단계에 있다라는 것이며, 프랭클린 리처즈는 셀레스티얼로 변화할 예정에 있는 뮤턴트다. 그런데, 리전인 경우에는 진 그레이 항목에서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고 나와있는데, 혹시라도 리전이 교체변화하게 될 우주적 존재에 대해 알고 있는 이가 있다면은 작성을 바란다. 그러나, 한가지 확실한 것은 "리전은...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라고 진 그레이 항목에 나와있는 것을 보면은, 리전과 교체하게 되어질 우주적 존재는 마블 전체를 통틀어서도 최상위권에 드는 우주적 존재라는 것만은 확실하다라는 것이다.

그렇지만 리전의 경우 비중은 적은편이지만 한번 나서면 스케일이 워낙큰탓에 에이지 오브 아포칼립스나 에이지 오브 X를 일으켜서 세계관에 큰 영향을 미치기도했고 X-MEN legacy vol 2에서는 다른 타이틀과 연계되거나 특별한 영향을 주지는 않았지만 본인이 주인공으로 활약하며 훌륭하게 마무리했다.[3]


----
  • [1] 특히 현실 조작을 구사하는 이들은 대부분 현실을 부정할 정도로 광기를 가진 인물들이다.
  • [2] 하지만 <어스토니싱 엑스맨>에서 아포칼립스의 데스 시드에 의해서 폭주한 뒤, 폭주했을 때 그것을 즐겼고 이제 자신이 누구인지 모르겠다며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 [3] 에이지 오브 아포칼립스로 파생된 캐릭들도 존재하며 에이지 오브 X는 이후 캐릭들의 관계도에도 영향을 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