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염라마신

last modified: 2014-12-29 14:48:45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무력
2.1. 무공
2.2. 술법
2.3. 이능 - 심판의 눈
2.4. 상성
3. 작중 행적
4. 염라마신 여자설


1. 개요

모티브는 당연히 염라대왕. 가면을 쓰고 활동하는 집단인 요마련의 련주이자 신마맹의 맹주.[1] 파란색 같기도, 붉은색 같기도 한 신비로운 색의 가면을 쓰고 있다. 대대로 요마련의 수좌를 맡아온 가면이며 수백년의 요마련 역사속에서도, 다른 가면이 잠시 수좌를 맡은 적은 있었지만 오래 버틴 가면은 단 하나도 없었다고 한다[2]. 그야 염라를 빼면 제천대성이 가장 유력한데 그 성격에 전대 염라마신은 신마맹단신으로 쳐들어온 소연신에게 죽어버린 흑역사가 있다.

당(唐)대에 활약했던 협객이자 천잠보의의 주인인 공포마황의 이칭도 염라마신이었지만 요마련이 등장하기 한참 전의 인물이고, 그 후 나타나는 염라마신들은 전혀 협객이 아니었다. 둘 사이에 직접적인 관계가 있는지는 불명.

2. 무력

입정의협살문 제일살수 공야천성맹무선, 호법인 태양풍 등 입정의협살문 올드비들이 한번에 덤볐어도 잡을 수 없었던 괴물이라고 한다[3]. 팔황 수뇌부 중에서도 절대적인 무력을 가진 몇 명중 한 명. 진천과 겨뤄볼만 하다는 숭무련주, 육극신보다 강자인 비검맹주와 함께 최강자로 꼽힌다.

술법봉쇄를 쓰는 현재 시점의 사패진천에게는 밀리지만, 이들을 제외하고는 염라의 무공과 술법의 융화를 버틸수가 없다! 순수 무공으로도 십익급인데다 술법은 도가 최강의 십전명왕에, 무엇보다 그놈의 '심판의 눈'이 초절정고수도 막기 힘든 사기 이능이여서 이능을 막아내느냐가 승패를 가르는 분수령이라고 한다.

2.1. 무공

무공 수위는 위타천이나 제천대성보다 모자라지만 그래도 완성된 십익 이상이다(…)

  • 무공명은 안나왔지만, 명왕곤선승 밧줄을 휘둘러 방어와 포획을 하며, 태자후의 왼팔을 끊어버릴 정도로 강력하다. 빛살이 휘둘러지는 것 같다 묘사된다. 술법을 인챈트 하듯이 둘러서 휘두르기도 한다. 지옥술을 씌워서 휘두를 땐 밧줄이 시커멓게 된다는 묘사가 있다.

  • 무적장법 염라인(閻羅印)

    명왕곤선승을 휘두르는게 중장거리 기술이라면 염라인은 근접기. 의협문도의 대부분이 밧줄에 쓰러지는 바람에 쓴 것은 한번 뿐이지만 그 한번으로 한 명의 목숨을 앗아갔다.

2.2. 술법

사실 무공보단 술법 전문. 도가 최강을 자랑하는 십전명왕의 주술[4]을 사용한다. 십전명왕의 주술은 무당마검 시절 단리림이 목숨 걸고 썼고 반동으로 기억도 잃을 정도로 수준이 높은데, 염라는 지옥술 여러개를 콤보로 쓴다. 주문을 스킵해서 이중발동으로 의협문 고수를 상대하기도 하고, 소연신을 상대할 땐 주문 세개를 동시에, 그것도 초고속으로 읊어서 발동시킨다.

  • 진광대왕 도산지옥:
  • 초강대왕 화탕지옥: 지옥의 불꽃을 소환. 이즉의 겁화에 필적하는 화염계 최강의 술법
  • 송제대왕 한빙지옥: 범위 안에 있는 대상을 몽땅 얼려버린다.
  • 오관대왕 검수지옥:
  • 태산대왕 거해지옥: 거대한 톱니바퀴로 찍어내린다.

  • 염라쌍왕(閻羅雙王) - 전대 염라를 명부에서 데려오는 술법or이능. 최근에 완성된 것으로 보이며 천륜을 거스르는 행위. 간단히 말해 염라마신이 두 명이 되는 말도 안되는 술법이다. 전대 염라와 현대 염라는 동급의 실력자이긴 하지만 혼백 상태인 전대 염라는 상당히 약해진 모양이다. 대신 실체가 없어 붉은 안개 형태로 변하며 적의 공격을 피할 수도 있다. 현재 신화회주는 이 염라쌍왕에 쫄아서 얌전해진 상태.

2.3. 이능 - 심판의 눈

눈을 마주친 대상의 심장을 멈추는 이능. 내 눈을 바라봐 달리 사망안이라고도 부른다. 발로르의 사안과도 흡사한 부분이 있으며, 다행히도 패시브 스킬은 아닌 모양. 태양풍의 말에 의하면, 눈을 보고도 타격이 없는 경우도 있었다고 한다.

초절정고수라도 상단전을 특별히 단련하지 않았으면 몇 초 저항할 뿐 바로 사망한다. 상단전이 제법 발달한 화산질풍검 말미의 청풍도 공명결 제 때 못 켜면 순살이라고. 공선 수준으로 내공이 아주 깊으면 별 문제가 없긴 하지만, 공선은 내공의 깊이만 따지면 천하제일이다(...). 협제신기광극진기 광신마체처럼 특수한 공능이 있어 상대적으로 얕은 내공으로도 저항 가능한 경우도 있다.

여러모로 사기적인 기술이지만 눈과 눈을 똑바로 마주쳐야 발동한다. 눈을 맞추지 않아도 되고눈을 피하면 십익 이상급 무공과 십전명왕술 콤보가 기다리겠지만, 엽단평, 공선처럼 눈을 마주질 일이 없으면 문제 없다.

이능 자체가 술법에 가까워서 술법을 막아주는 법구가 있다면 일회성이라도 대비는 가능. 그렇지만 이런 법구로는 막아도 심장에 상당한 타격이 작렬한다. 본편에 서술된 대로 술법뿐만 아니라 무공도 섞여있는 지 태양풍이 술법방어의 삭혼신주로 방어 했음에도 상당한 내상을 입고 회복하기 상당한 시간이 걸렸다. 일반인이라면 법구가 있어도 즉사일듯. 높은 수준의 술법사도 저항할 수 있고, 무인보다는 술법사 쪽이 더 저항하기 쉽다.

원리는 안구의 뇌신경인 삼차신경을 자극, 삼차신경과 연동되는 미주신경에 영향을 주어 심장 박동을 멈추는 것(...)누가 의사 아니랄까봐 삼차신경도 뇌신경이므로 상단전(뇌)의 능력을 다룰 수 있으면 심판의 눈에 저항할 수 있고, 자신의 신경계에 직접 작용하는 무공을 지닌 사람들은 심판의 눈이 통하지 않는다.

심장만 멈추고 다른 곳은 멀쩡해서, 소연신심폐소생술심장에 전기 충격을 가해 소생시키는 방법을 개발했지만 성공률이 그리 높지는 않다.

2.4. 상성

  • 현역 시절의 사패
    • 공선 - 제일 쉽게 잡을 수 있다. 일단 공선은 장님이라 눈을 볼 일이 없고(…), 내공이 매우 깊어 심판의 눈에 저항할 수 있다.
    • 소연신, 철위강 - 고전.
    • 진무혼 - 이기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
    • 한백무림서 시작 시점의 사패들은 경험을 쌓아서 상성무시 스킬로 염라를 때려잡는다.
    • 사패의 상성은, 천잠비룡포 4권에서 소연신이 본인이 직접 인증.
      작중에서, 진무혼은 죽일 수 없을 것이고, 철위강도 고전을 면할 수가 없었을 것이며, 공선은 천하제일의 내공으로 좀 나았을 것이라고 말한다.

  • 십익
  • 그 외
    • 허공진인, 옥허진인 - 접근이 한계.
    • 허도진인 - 술법으로 심판의 눈 상쇄 가능.
    • 옥허&허상 or 허공&허도 - 무난하게 잡을 수 있다. 이런 상황이면 옥황도 나서지만, 그래도 해볼만은 한 듯.
    • 숭무련주 헌원무극 - 무공만으로 염라마신과 대등히 싸운다(…).

3. 작중 행적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천잠비룡포 13권에서 첫 나들이등장. 적벽에 세워진 의협문에 단신으로 쳐들어가 의협문을 거의 괴멸시킨다. 전대의 염라가 소연신에게 끔살당한 것을 되갚기 위해서인 듯.

그에게 당한 의협문도는 다음과 같다.몰살의 한백림

강씨금상에 지원나간 단운룡, 오기륭, 도요화 일행과 장강에 일 보러 간 양무의, 백가화, 장익을 제외한 의협문 고수들은 전부 깨졌다.[5] 이능 '심판의 눈' 때문에 눈을 마주치면 심장이 멈추는데, 의협문도들은 다들 기개가 출중해서 염라마신의 눈을 피하지 않았다(…)

의협문 습격 직후 나타난 소연신과 싸웠다. 진무혼을 꺾은 뒤 후유증이 남은 소연신을 상대로 약간 밀리다가, 전대의 염라마신을 불러내는 금술 염라쌍왕으로 소연신을 몰아넣었고, 소연신이 만천화우를 쓰려는 순간 호위병 일직차사와 월직차사가 만천화우를 봉쇄, 소연신에게 한 방 먹여준다. 그러나 때마침 공선이 나타나 열세에 몰렸고, 이를 갈며 후퇴했다.

이후 강씨금상 참사 후 귀환한 단운룡은 상황을 확인하고 염라마신 척살을 천명한다. 결국은 최종보스가 되는 모양새.[6]

사실 사망플래그에 준하는 단서들이 꽤 있다. 계산빨 쩌는 유광명은 옥황에게 차기 운운하고 미래 예지하는 소연신은 다시 볼 일 없다하고[7] 한백의 일기에 옥황 인터뷰는 있지만 염라마신 이야기는 없다.

흐름으로 볼 때, 또 살문의 유업이란 말에서도 볼 때 단운룡과의 승부가 예정되어 있다. 천잠비룡포를 장비한 단운룡은 염라와 대등하게 싸울 수 있다는 한백림의 말이 있긴 했지만 염라쌍왕도 있고, 의협비룡회와 신마맹의 대결이라는 배경상 등장인물들이 염라를 레이드하는 형식으로 싸우게 될 것이라고. 어쨌건 승률이 1할이었다는 청풍 대 육극신의 대결보다는 단운룡에게 희망적인 요소도 있다. 천잠비룡포를 얻는다면 술법을 봉쇄할 수 있어서 격차를 상당히 줄일 가능성도 있고, 옥황이 뒤통수를 칠 지도 모른다. 그리고 레이드라면 강설영이 참가할 수도 있다.[8]

최종보스이기도 하고, 최소한 염라쌍왕 중 하나는 확실히 보낼듯.

4. 염라마신 여자설


여자라는 설이 있다.

  • 염라대왕의 원형 야마는 여성형 '야미'가 존재한다.
  • 소설에서 당당한 체구, 위엄 넘치는 풍채로 묘사되었던 전대 염라와 달리 현대 염라는 그런 외형적인 묘사가 전혀 없었다.
  • 전대 염라보다 조금 너그러운(?) 성격과 말투
  • 낭랑한 목소리.[9]

한백무림서는 여성 고수가 적어서, 십익에 준하는 여캐는 강설영이나 모용청, 보타암의 화예경 뿐이다. 그보다도 강한 사람은 등장하지도 않은천뢰무후밖에 없다. 정말 여자라면 팔황의 히로인이 될지도 모른다.

옥황의 나이대를 봐도 그렇고, 낭랑한 목소리를 봐도 그렇고 최소한 십익 연배의 젊은 고수로 추정. 왠지 잡히면 아쉬울 것 같다 전대 염라만 성불시키면 안되나
----
  • [1] 신마맹은 요마련과 신화회의 연합이다. 요마련과 신화회가 번갈아가며 신마맹주를 맡는다.
  • [2] 이것만 보면 맹주가 될 자격은 의외로 맹원 전원에게 있는 듯 싶다.
  • [3] 십중팔구 사망안 때문일 것이다. 진천도 십익 둘이면 고전을 면치 못 한다니 오대고수급 공야랑 적어도 십익급으로 예상되는 태양풍등이 합공했을 때 밀린다고 보긴 어렵다. 그러니까, 한마디로 상성만 안맞으면 효율은 진천이상.
  • [4] 염라가 기껏해야 명왕 중의 하나로 하락된 십전명왕의 체계를 사용하는 것은 이상하지만, 이미 있는 주술을 활용한다는 느낌이라면 납득 가능할지도…라고 작가가 후기에 언급했다.
  • [5] 소연신의 심폐소생술 덕분에 몇은 살아났다.
  • [6] 한백의 일기에서 옥황과의 대전이 있었다는 서술이 있었지만 어쨌든 옥황은 후일담에서 한백과 인터뷰(...)한 상태.
  • [7] 단, 이건 전대 염라
  • [8] 강설영이 철위강에게 받은 진기가 협제신기라면
  • [9] 하지만 '낭랑한 목소리'는 여캐뿐만 아니라 젊은 후기지수에게도 쓰이는 표현. 천잠에서도 적하진인이나 엽단평이 이런 묘사를 받은 적이 있다. 화산질풍검의 을지백도 낭랑한 목소리라는 표현이 나오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