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연수에 꽂는 바늘

last modified: 2014-09-14 22:36:02 Contributors

TCG매직 더 개더링》에 나오는 카드.
영어판 명칭 Pithing Needle
한글판 명칭 연수에 꽂는 바늘
마나비용 {1}
유형 마법물체
연수에 꽂는 바늘이 전장에 들어오면서, 카드 한 장을 호명한다.
호명된 이름을 가진 원천의 활성화능력은 마나 능력이 아닌 한 활성화될 수 없다.

두려움에 떠는 자들은 피의 축제 전에 시술을 받기를 원하고, 죄책감을 느끼는 자들은 축제 이후에 시술을 받기를 원한다
수록세트 희귀도
Saviors of Kamigawa 레어
10th Edition 레어
Magic 2010 레어
Return to Ravnica 레어

상대방 키카드의 활성화 능력을 활성화하지 못하게 하는 카드. 시작하자 마자 쓰면 상당한 효과를 볼수 있다. 다만 낙원의 새라노워 엘프 등의 마나를 뽑는 능력은 사용할수 있다. 이것만 깔려있으면 Figure of Destiny의 변신도 막아줄수 있으며, Chameleon Colossus의 펌핑도 막아줄 수 있다. 그리고 Mogg Fanatic이나 Siege-Gang Commander의 희생능력도 쓸 수 없다. 또한 변신 대지가 생물로 변신을 할 수 없다.

이 카드가 나왔던 당시에는 Umezawa's Jitte가 판치던 카미가와 블럭. 그래서 그 때 당시에는 짓떼 견제용으로 인기를 모았던 카드이다. 이게 깔려 있으면 짓떼가 장비되기 전이면 아예 생물에 장비도 시킬 수 없는데다가, 짓떼가 이미 생물에 장비된 뒤라고 해도 아무리 카운터를 쌓아봐야 그 카운터를 전혀 쓸 수 없었다. 덕분에 그때 그 시절에는 짓떼와 함께 엄청나게 비쌌던 카드. 짓떼 이외에도 Aether Vial, Sensei's Divining Top도 막을 수 있었다. 10판에 재판된 뒤에도 성능이 성능인지라 그때만큼은 아니지만 제법 값이 나가는 카드.

Rise of the Eldrazi 발매 후, 플레인스워커가 많이 들어간 덱이 대세가 되고, 대체적으로 플레인스워커들이 세기 때문에 플레인스워커를 고자로 만들 방법으로 다시 사용 빈도가 약간 높아졌다 (플레인스워커의 모든 능력은 활성화 능력이기 때문). 특히 이 당시엔 제느님이 한창 날뛰고 있었을 때였다.[1]

M14가 발매되고 한 달 정도가 지난 2013년 8월에는 사이드 보드에 상당히 많이 투입되어 있는 카드이다.
2013년 8월을 기준으로 우선 청색이 섞인 덱의 핵심 승리수단인 에테르 괴물이나 wkik:"기억조작술사 제이스"밀제이스, 네팔리아의 수장된 묘지 등을 못쓰게 만들 수 있다. 어그로나 미드레인지 상대로도 고르 부족 광란전사변이의 방. 돔리 라데 등을 무력화시킬 수 있기 때문에 1~2장은 들어가는 추세이다.

하위타입에서도 Sneak Attack, Aether Vial 등을 막는 용도로도 사용한다. 이론상 잿빛 기수와 함께라면 Show&Sneak 덱을 완벽하게 메타할 수 있다.

영어판 명칭 Phyrexian Revoker
한글판 명칭 피렉시아 폐지자
마나비용 {2}
유형 마법물체 생물 — 괴수
피렉시아 폐지자가 전장에 들어오면서, 대지가 아닌 카드 한 장을 호명한다.
호명된 이름을 가진 원천의 활성화능력은 활성화될 수 없다.

"폐지자와 함께 남은 것은 진정으로 혼자 남은 것과 같다."
—뉴록 첩보원 카라 브리스트

공격력/방어력 2/1
수록세트 희귀도
Mirrodin Besieged 레어
Magic 2015 레어

Mirrodin Besieged에 생물 버전인 Phyrexian Revoker가 등장했다. 이쪽은 마법물체 생물이라서 생물 디나이얼에 찍힐 수 있고, 대지는 호명하지 못해서 변신 대지류는 막지 못하지만, 대지가 아닌 지속물의 경우는 마나 어빌리티도 막을 수 있다. 블랙 로터스 및 목스 시리즈를 막을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오히려 빈티지에서 자주 보인다. Magic 2015에 재판되면서 한글명 '피렉시아 폐지자'가 붙었다.
----
  • [1] 이후 재판된 RTR 블럭에서도 Jace, Architect of Thought를 견제하는데에 자주 사용됐기 때문에 별명은 "제이스에 꽂는 바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