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야스리 무츠에

last modified: 2015-06-03 04:10:42 Contributors

o0480064010372463289.jpg
[JPG image (Unknown)]

鑢 六枝 (やすり むつえ)

소설칼 이야기》의 등장인물. 애니메이션판의 성우오오카와 토오루.
허도류 6대 당주이며, 야스리 나나미, 야스리 시치카아버지. 이 사람마저 말랐다면 시치카는 레알 해골이다.
타칭 대란의 영웅.[1]

20년 전 히다 타카히토가 일으킨 대란을 조기에 종결시키는 큰 공을 세웠으나, 아내 야스리 미기리를 살해했다는 의심을 받고, 자식들과 함께 후쇼우 섬(不承島)에서 귀양살이 중 사망했다.

아들과 딸에게 사랑받는 좋은 아버지였던듯 하다. 특히 시치카에겐 존경의 대상. 영웅인 아버지를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물려받은 허도류에 대한 자부심이 작 중 많이 묘사된다. 나나미도 비뚤어지긴 했지만 나름의 애정은 가지고 있었다.
허도류의 7대 당주로 시치카를 지명하는 자리에서 당주의 결정에 무조건 순종해야 하는 나나미에게 미안하다고 사과하는 모습을 보아도 짐작할 수 있다. 물론 나나미가 앙심을 품고 무츠에와 시치카를 발라버리려고 작정했다면 도저히 말릴 수 없으니까 미리부터 데꿀멍한 걸수도….

야스리 시치카가 본토에 대해 가지고 있는 빈약한 지식도 무츠에의 이야기에서 알아낸 것. 그러나 이나바 사막에 간 사실을 자랑한다든가 체스토라는 말을 일상적으로 썼다든가…. 이 사람의 언행만 보면 야스리 일가의 일상 회화가 어땠는지 심히 궁금하지 않을 수 없다.

나나미가 천재인데다 궁극생물급이라 도저히 가르칠 수 없어서 시치카를 차기 당주로 교육시키던 중, 나나미가 시치카의 수련을 보면서 보는 것 만으로 기술을 습득하는 능력으로 얻은 것을 알게 되자 잠자던 중 살해하려 했다.자기만 무적 치트키쓰고 온라인 대련 게임하는 자식의 모습을 인정 할 수 없었다.

이는 한성격하는 야스리 나나미허도류를 익히고 섬유배형에 대한 진실을 알게 될 경우[2] 현 오와리 바쿠후를 깨부술까 두려워한 것이다.[3]

이후 야스리 나나미를 죽이려는 것을 목격한 야스리 시치카에게 살해당한다. [4] 야스리 나나미는 자신을 죽이려한 아버지를 무저항으로 보고 있었다. 나나미가 원래 죽으나 사나 별상관 안하기는 했다만.

카타나가타리 엔딩 앨범에 수록된 드라마 CD 제0장 허도 야스리에 따르면, 야스리 무츠에라는 인물은 한명이 아니라 무려 6명이었다고 한다. 허도류는 기본적으로 일자상전이지만, 6대 째는 6명이 같은 이름을 공유해 1명으로 취급, 최초의 6도류였다고.(…). 대란의 영웅 야스리 무츠에에 대한 소문이나 전설은 여러가지로 중구난방인데, 그 이유는 한명이 아니었기 때문이라는 듯.(…)

그 멤버는 매우 말라 마치 봉과 같은 남자[5], 살이 쪄 공과 같은 남자[6], 소년이면서 천 살은 먹은 것 같은 분위기의 소년[7], 피부가 푸른색으로 보일 정도로 투명한 여자[8], 칼이 안 들어갈 정도로 근육을 단련한 남자[9], 마지막으로 덩치가 엄청난 개[10], 이렇게 여섯이다.
원래 테츠비 가문의 무기고의 관리인으로써 시키자키 키키의 변체도를 포함한 많은 무기들을 봤으며 각각의 생김새와 성격 등은 제각각이지만, 서로가 서로에게 '나'라고 일컬으며 서로의 대화를 혼잣말이라고 정의한다. 즉 기본적으로 6명이 1사람이라는 의식을 가지고 있는 것. 무기고 관리인으로써 한가하게 살아가다가 히다 타카히토가 반란을 일으키자 당시 허도류의 주인이자 오와리 막부 최후의 대들보인 테츠비 가에서 히다 타카히토를 제거하고 전란을 제압하라는 명령을 받고 바깥 세상으로 나오게 된다.
0장이 진행되면서 나온 내용에서 유추해보면 저 6명의 인격이 각각 하나의 몸을 가지고 있는게 아니라, 한 몸에 6개의 인격이 들어가있는 형태일 가능성이 높다. 즉 몸은 하나지만 인격이 교체됨에 따라 모습도 같이 변하는 형태라는 것. 전체적인 설정으로 볼 때, 킬러 7을 떠올리게 한다.

자신의 가능성 모두를 꺼내 온갖 자신을 실현할 수 있기 때문에 히다 타카히토에게는 확률의 악마라고 불렸다. 딸과 아들은 평화로운 세상에서 인간으로서 기르려고 했었다.(하지만 히다 타카히토는 무츠에의 이런 소망에 대해서 품은 것 조차 잊어버릴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목이 뎅겅 잘렸다)
----
  • [1] OVA 1화에선 큰 동작없이 손짓 몇번했더니 중무장한 상대 여럿을 그냥 끔살.
  • [2] 야스리 무츠에의 아내인 야스리 미기리가 히다 가문의 사람 = 역적이다. 야스리가를 후원하게 된 오와리 바쿠후에선 영웅의 아내라고 해서 대역죄인의 핏줄을 남겨둘순 없는 상황이었고 야스리 무츠에는 아내를 제거하란 명령을 받고 이를 순순히 실행한 뒤 친족살인으로 자수, 유배된다.
  • [3] 원작에 따르면 나나미는 이미 유배의 진실을 알고, 모친을 그 원인이라 생각해서 원망한 듯한 묘사가 있다. 어떻게 보면 눈으로 보는 것만으로도 타인의 기술을 습득하지 않으면 수명이 줄어들 정도로 악화된 나나미의 몸 상태를 동정해서 목숨을 끊어주려 했다는 해석도 가능
  • [4] 당시의 시치카는 칼(劍)이라 아무런 감정없이 누나를 죽이려한 아버지를 죽였다.
  • [5] 사투리를 쓴다. 칼은 칼집에 들어간 것이 옳다고 생각했다. 1인칭은 보쿠(僕)
  • [6] 칼에 칼집은 필요없다고 보았다. 1인칭은 오레(俺)
  • [7] 1인칭은 셋샤(拙者)
  • [8] 1인칭은 아타시(あたし)
  • [9] 낮잠을 칼더미 위에 누워 잘 정도. 1인칭은 와타시(私)
  • [10] 이빨 하나하나가 도검과 비슷한 레벨에다가 사람 말까지 한다. 1인칭은 와시(儂)