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야샤마루(바질리스크 코우가인법첩)


극 초반부에서 카자마치 쇼겐과 인법 승부를 벌인 장본인. 본래는 옆머리가 길었으나 쇼겐과의 격렬한 승부로 인해 짧게 잘렸고, 이로 인해 키사라기 사에몬이 그의 얼굴로 변장했을 때 호타루비가 약간의 위화감을 품기도 했었다.

본 이야기가 시작되기 전 과거편의 시점부터 이미 호타루비와 연인이었으며 부전약정이 풀리고 비정한 수라의 싸움이 시작되기 전까지만 해도 코우가 겐노스케오보로 뺨치는 닭살급 애정행각을 벌였던 듯하다.

사용하는 무기는 계집아이(오나고) 흑발에 비전의 짐승 기름을 바른 것. 질투의 화신이자 얀데레 기가 다분한 호타루비가 다른 여자의 흑발을 쓰게 내버려뒀을지, 아니면 자기 흑발을 그토록 다량으로 제공했을지는 알 수 없는 일이다. 어쨌든 이 흑발은 촉수처럼 자유자재로 움직이며 그 가느다란 굵기와 날카로움으로 인해 날카로운 절단면을 만들 수도 있다. 평소에는 이것을 팔과 다리에 감고 있는 것 같다.

도쿠가와 이에야스핫토리 한조의 명에 따라 카자마치 쇼겐과 마찬가지로 인별첩을 손에 넣고 각자의 근거지로 이동하지만 불행하게도 야샤마루의 것은 상대편인 코우가 단죠의 손에 스리슬쩍 넘어간 뒤였다. 결국 한참 가서야 인별첩이 없어진 것을 안 야샤마루는 인별첩과 코우가 단죠를 찾아 헤매지만 허탕치고 눈물까지 흘리며 일단 이가로 가는 길을 재촉한다. 그러나 결국 목적지에는 닿지도 못하고 대머리 근육남 카스미 교부에게 교살당한다. 안습.
이때 의미심장한 복선을 깔고 죽는다. 바로 목소리만 들리는 야쿠시지 텐젠(사실은 키사라기 사에몬의 음성변조)에게서 사정이 있어 얼굴을 못 내민다는 말에 또 죽어서 그러냐고 말했다! 이 부분에서 많은 독자/시청자들이 고개를 갸웃햇으리라.

코우가 겐노스케, 오보로와 마찬가지로 부전약정 해제의 최대 피해자. 본인은 부전약정 해제를 싫어했는데, 부전약정이 풀리게 되면 양측 닌자들끼리의 잔혹한 수라의 암투가 시작될거고, 그렇게 되면 연인인 호타루비도 암투에 휘말리게 되어 무사하지 못하게 될건 안봐도 비디오. 그리고... 그의 우려는 결국 실현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