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아카호시 노리히로


유희열이 홈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이름 赤星 憲広
생년월일 1976년 4월 10일
국적 일본
출신지 아이치
포지션 외야수
투타 우투좌타
프로입단 2000년 드래프트4위
소속팀 한신 타이거즈 (2001~2009)

2001년 일본프로야구 센트럴리그 신인왕
긴조 다츠히코
(요코하마 베이스타즈)
아카호시 노리히로
(한신 타이거스)
이시카와 마사노리
(도쿄 야쿠르트 스왈로즈)

Contents

1. 개요
2. 선수 시절
3. 플레이 스타일
4. 기타

1. 개요

일본의 前 야구 선수. 한신 타이거즈의 중견수 겸 리드오프였으며, 한신 팬들 사이에서 대단히 높은 인기를 구가했던 선수였다.
성인 아카호시(赤星)는 한자로 '붉은 별'이라는 의미라, 레드 스타라는 별명이 있으며, 팬 이미지에서는 '빨간색''3배 빠르다'와 엮어서 샤아 아즈나블로 그려지거나 한다.

2. 선수 시절

원래는 2000년 시드니 올림픽 대표팀에 사회인으로 참가[1]했으나 좋은 활약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프로에서 별로 관심을 두지 않았다. 하지만 당시 한신 감독이였던 노무라 카츠야발 빠른 놈이 부족하니, 하나 건져보자는 의미로 4순위에서 뽑은 선수. 실제로 '9회말 동점 만루 상황에서 대주자로 쓸란다'는 코멘트도 했었다고 한다.

마침 한신의 주전 중견수였던 신죠 츠요시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로의 이적이 결정되었던 때이며, 입단 기자회견에서 '신죠 선배의 빈 자리는 내가 채우겠다!'고 발언해서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실제로는 '신죠 선배의 빈 자리를 조금이라도 채울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하려다가 잘못 말한 거라고 한다.

그리고 입단 1년차에 도루왕, 신인왕, 골든글러브의 3개 타이틀을 석권, 자신의 발언대로 신죠의 빈 자리를 훌륭히 채웠다. 이후 5년 연속 도루왕을 차지하며 일약 한신의 1번 중견수 자리에 자리잡았다. 팀배팅을 중시한 타격과 미칠 듯이 빠른 다리를 살린 도루 및 수비로 03년, 05년 팀 우승에 크게 공헌했다. 03년에는 수비율 10할을 달성하기도 했을 정도.

2003년부터는, 그 해에 자신이 기록한 도루 수만큼의 휠체어를 병원이나 양로원에 기증해왔다. 간호사였던 누나에게 '병원에 휠체어가 부족하다'는 얘기를 들은 일, 그리고 작은 키와 왜소한 체격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꿈이었던 프로야구선수가 현실로 이루어졌으니, 이제는 다른 사람들에게 꿈을 나누어주고 싶다는 자신의 희망이 계기가 되었다고 한다.[2]

그러나 은근히 유리몸 기질로 부상에 시달렸으며 결국 09년은 중반에 리타이어. 정밀 조사 결과 목과 척추에 심각한 문제가 발견되었다(중심성척추손상). 또 같은 부위에 부상을 입었다간 목숨을 잃을수도 있는 상황이라 구단측에서는 은퇴를 권고. 결국 동년 12월 9일에 은퇴를 선언하였다. 한신 외야수비의 중핵이었던 아카호시가 갑자기 은퇴함에 따라 불어닥친 후폭풍이 꽤 거센데 한신의 외야 수비라인이 완전히 붕괴되어 버렸다는 점이 지적되고 있다. 원래 수비가 너무 나쁜 가네모토 도모아키는 10년에 입은 어깨부상으로 그야말로 리틀야구 수준의 소녀어깨가 되어 버렸지만 연속출장기록 및 센트럴리그지명타자 제도가 없다는 점 때문에 꾸준히 좌익수로 기용되고 있는 상황. 연속출장 기록이 중단된 이후에도 수비를 나설 경우 좌익수로 기용되고 있다. 게다가 역시 수비가 좋지 않아 좌익수에 적합한 맷 머튼이 우익수를 보고 있으며 중견수는 신인급 선수들이 돌아가며 보고 있는 상황이다. 그 덕에 현재 한신팬들이 가장 그리워하고 아쉬워하는 선수이기도 하다.

통산 1127출장 .295 1276안타 117이루타 36삼루타 381도루.

3. 플레이 스타일

플레이 스타일은 전형적인 올드스쿨 리드오프. 키 170의 호빗 단신으로 호리호리하다 못해 깡말라보이는 외모를 지녔으며 이미지대로 발 하나는 미치게 빠르다(...).

3할 타율을 5차례나 기록했을 정도로 기본적인 컨택 능력도 괜찮은 선수였지만, 타격은 갖다 맞춘 뒤 발로 뛰어나가는 전형적인 슬랩히터라 은퇴할때까지 9년동안 근 5천타석 섰음에도 불구하고 홈런이 고작 3개(...)에 이대형보다 홈런이 적다! 단 한 시즌도 장타율 4할을 넘겨본 적이 없다. 연속 타석 무홈런 일본 기록도 갖고 있다. 대신에 발로 만든 3루타는 제법 많으며, 사사구도 적지 않게 얻어냈기에 출루율도 높은 선수였다.

전반적으로 수비범위가 넓지 않은 선수들이 주로 포진한 한신 외야에서, 중견수로서 빠른 발을 살려 호수비를 많이 선보였다. 미칠 듯한 질주에서 이어지는 러닝 캐치는 속이 다 후련해질 정도.

아카호시의 통산기록
이대형이 이정도만 했어도 LG가 플레이오프 한 번 정도는 진출했을 지도 모른다.

4. 기타

현재는 야구평론가이자 야구해설자로 활동하고 있다.

명탐정 코난 극장판 18기 이차원의 저격수에서는 성우로 나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