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아미나 안나홀

Amina_Annahul.jpg
[JPG image (Unknown)]


대항해시대 4의 항해사. 22세 167cm 목양자리. 아브라함 이븐 웃딘의 전용 동료이자 초기 동료이다.

웃딘의 세 마리 앵무새 세 시녀 중 가장 연장자이며 견실하기 때문에 리더 역할을 하고 있다. 요리, 수예, 춤 같은 취미를 즐기며 수준 또한 프로급.

웃딘을 끔직히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웃딘이 항해를 떠나겠다고 하자 대성통곡하며 죽네사네를 외치는 바람에 다른 시녀들과 함께 항해를 떠나게 되었다.

단순한 시녀일 뿐인데도 부관에서부터 측량사까지 가능한 캐릭터. 사실 능력치가 썩 좋은 편은 아니지만[1] 항해사가 부족한 초반에는 이것도 감지덕지다. 철저한 웃딘빠이니 만큼 지방함대나 다른 배의 함장도 못 시키기 때문에 후반까지도 어떻게든 쓰게 된다.
다만 아미나도 마냥 쓰기 힘들다고는 할 수 없는데, 초반에는 부관과 측량사로 배치가 제한되지만 중반부터 능력치가 어느 정도 성장하고 나면 진료실과 참모실에도 배치가 가능해진다. 레벨이 60에 다다르더라도 저 두 곳에 배치하기가 버거운 항해사들이 꽤 많다는 걸 생각하면 분명한 이점. 게다가 아미나는 지력이 꽤 좋은 편인지라 페르난도 디아스가 오기 전까지는 참모로서 확실히 밥값은 한다.
무엇보다 가장 큰 장점으로는 백병전을 못한다는 것이 있는데, 백병전을 못하는 게 왜 장점인지 의문을 가질 수도 있지만 대체로 아미나와 배치할 수 있는 곳이 겹치는 인물들은 두뇌파라서 검투술이 매우 낮다. 그래서 백병전 이벤트 돌입 시에 쓸데없이 패를 갖다바치는 경우가 많은데 아미나는 전투를 못하느니만큼 쓸데없이 패가 늘어나는 경우가 없다. 따라서 백병전으로 기함을 나포해서 자금 털어먹기가 훨씬 수월해진다는 말. 물론 모든 항해사가 능력치를 만땅 찍는 후반에는 별 상관없는 이점이지만.

모든 주인공들 중에서 가장 성의없는 엔딩을 자랑하는(…)[2] 웃딘 시나리오의 엔딩에서는 또다시 항해를 떠나려는 웃딘에게 똑같이 대성통곡과 죽네사네를 외치며 따라나선다. 얀데레 나이도 있고 해서 3마리 앵무새들 중에서는 가장 본처 포지션에 가깝다.
----
  • [1] 릴 알고트와 비슷하지만 정신이 10 떨어진다. 다만 정신이 관여하는 능력치가 많기 때문에 체감상 좀 크다.
  • [2] 대사만 바꿨을 뿐 CG는 오프닝 때와 완전히 똑같은 걸 썻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