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쇼바이벌

last modified: 2014-12-22 11:29:05 Contributors

2007년 5월 26일부터 2007년 11월 3일까지 MBC에서 방송되었던 프로그램. 당시 진행은 이영자와 한준호 아나운서가 맡았었다.

'신인 발굴'을 목적으로 주목받지 못한 신인 내지는 중고신인(심한 경우에는 데뷔 8년차) 등을 출연시켜 그 중 최고의 신인을 가리는 방식으로 프로그램이 진행되었다. 포맷상 뭔가 안습함이 전반적으로 깔려 있던 프로그램.(...) 출연한 가수들 대부분이 소속사의 힘이 약해 그만큼 지원을 못 받고 묻히던 케이스였기에...

초반에는 운칠기삼이라는 명목으로 16팀 중 룰렛으로 8팀을 1차 선발하고 그 8팀이 각자의 무대를 선보여 가장 많은 호응을 얻은 팀이 우승하는 방식이었으며, 중반 이후로 1:1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이 바뀌었다. 여기서 우승한 팀은 쇼 음악중심 5주 연속 출연의 기회를 얻었다.

토너먼트 시즌 2에서는 (실시간은 아니었지만) 시청자 전화투표를 반영하기도 했다.

시청률 부진으로 조기 종영되었지만[1] 많은 무명가수들을 메이저급으로 올려놓았다는 점에서 많은 이들이 부활을 바라고 있는 프로그램이기도 하며, 그만큼 많은 가수들이 결국 해체의 길을 걷기도 했지만. 2011년 신설된 일밤 - 서바이벌 나는 가수다가 이 프로그램의 메이저 버전이라 할 수 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유명세를 타거나 부활한 그룹들은 퍼키드[2], 8eight[3] V.O.S[4], 스윗소로우 등이 있다. 그리고 프로그램 출연 당시에는 크게 주목받지 못했지만 이후에 잘 된 케이스가 카라[5], 반면에 이미 상당한 인지도와 가요순위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어 출연 자체가 논란이 된 가수가 윤하에반으로 윤하의 경우 룰렛에서 사전탈락하기도 했다[6]. 앰블랙의 지오가 당시 타이키즈의 장군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여담으로 쇼바이벌 오프닝 영상에 삽입된 노래는 특유의 바이올린 소리만 들으면 단번에 아! 이 노래! 하지만... 사람들은 끝내 못찾는다... 왜냐면... 제목과 아티스트가 공개되지 않아서...

----
  • [1] 그런데 후속프로그램이 공부의 제왕. 시청률 면에서 별반 차이가 없었다.(...)
  • [2] 2014년 프로리그 결승전에 게스트로 참여했다. 하지만 이 시점에서도 신인이라고 오해하는 것은...
  • [3] 룰렛 제도에서 5주 연속 뽑히지 못했지만, 본선에서 진출해서는 결국 우승까지 했다.
  • [4] 이 프로 최대의 수혜자. 그 자신들은 물론, 소속사도 살려냈다.
  • [5] 당시 음악방송 준비와 병행하느라 무리가 있었다고 박규리가 인터뷰에서 밝혔다
  • [6] 훗날 슈퍼스타K5에서도 비슷한 사례가 등장했다. 바로 한경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