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소진

last modified: 2015-02-25 18:01:53 Contributors

Contents

1. 消盡
2. 중국 전국시대의 인물 소진(蘇秦)
2.1. 사기(史記)의 기록
2.2. 사기 기록의 모순
2.3. 기타 창작물
3. 대한민국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소진
4. 카라 프로젝트의 출연자 故 안소진
5. 대한민국걸그룹 나인뮤지스의 멤버 소진

1. 消盡

점점 줄어든다는 뜻이다. 용례로는 "체력이 소진되다"가 있다.

2. 중국 전국시대의 인물 소진(蘇秦)

중국 전국시대의 대표적인 종횡가 중의 한 명. 생몰연도는 미상.

2.1. 사기(史記)의 기록

본래 뤄양(洛陽,낙양) 사람으로 제나라에 가서 친구 장의와 함께 귀곡자에게 학문을 배웠다고 한다.

공부를 모두 마친 후에는 나라 낙양 땅으로 돌아왔는데 곤궁한 상태로 돌아왔기 때문에 가족들에게 무시를 받는다. 하도 구박받는게 서러워서 방에 틀어박혀 책들을 파다가 군주를 설득할 한 수를 얻었다고 자부하며 주나라 궁궐을 찾아가서 벼슬을 얻고자 하였으나 주 천자의 좌우 대신들이 본래부터 그를 매우 잘 알고 있었기 때문에 그를 하찮게 여기고 그를 믿지 않아서[1][2] 그의 등용을 반대했고 결국 주에서의 입관은 물건너간다. 이에 소진은 주를 벗어나 다른 나라로 넘어가는 것으로 입신양명을 꿈꾸게 된다.

일단 진에 도착해서 군주를 설득하나 마침 이 무렵의 진은 상앙을 처단한 직후라 상앙같이 변설에 능한자를 미워했기 때문에 소진을 등용하지 않았고 조나라의 경우 봉양군이 그냥 설득되지 않아서 조나라에서도 등용받지 못한다. 마침내 나라의 문후(文侯)에게 자신의 계획을 설명할 기회를 얻게 된다. 여기서 소진은 진을 제외한 연(燕)·제(齊)·초(楚)·한(韓)·위(魏)·조(趙)을 종적(縱的), 즉 세로로 합하여 서쪽의 진나라와 대적하자는 합종(合縱)의 웅대한 계획을 문후 앞에서 펼쳐보였다.[3] 이에 문후는 뜻이 움직여 다른 육국을 설득할 수 있게 소진을 지원해주고, 소진은 조(趙)·한(韓)·위(魏)·제(齊)·초(楚)를 돌며 각국의 군주들에게 함께 뭉쳐서 강대한 진나라와 맞서도록 설득하였다. 결국 소진은 BC 333년, 연나라에서 초나라에 이르는 거대한 동맹을 만들어 내는 데 성공하였다.

그리고 소진은 무려 6개 나라의 재상이 된다. 이로서 최강대국 진의 동방 진출은 장장 수십 년간 저지당하게 되고, 날백수가 그야말로 '말' 하나로 천하를 움직인 이 사건이 너무나 임팩트가 큰 지라 후대에 친구 장의와 함께 입만 산 사람의 예를 들 때 간간히 소진의 이름이 언급되기도 한다. 물론 여섯 개 나라의 재상을 지내려면 정말 능력이 있어야 하니 단순히 입만 산 인간으로 치부되는 것은 소진 본인에게는 불쾌한 일이려나......[4]

이렇게 6국의 재상이 되어 큰 권력과 부를 한 손에 쥐게 된 소진은 많은 호위병들과 재물을 끌고 고향으로 금의환향하였는데, 주나라 천자에게 퇴짜맞고 돌아왔던 시절에 자신을 박대하던 가족들이 그 앞에서 벌벌 떨며 어쩔 줄 모르는 광경을 보고는 가족들에게 많은 재산과 토지를 나누어 주었다는 일화가 있다.

이 때 형수에게 "형수님께서는 전에는 오만하더니 지금은 어떻게 이리 공손하십니까?"라고 물었는데, 형수는 "지금 도련님의 지위가 높고 재물이 매우 많은 것을 보았기 때문입니다"라고 대답했다. 이걸 보고 소진이 남긴 말은 어찌 보면 인간의 본질을 잘 표현한 대사라고 할 수 있다.
"나는 똑같은 사람인데 부귀해지자 친척이 나를 경외하고 가난할 때는 나를 경시하니, 하물며 다른 사람들은 오죽하겠는가! 만약 내가 낙양 근교의 좋은 밭 두 이랑만이라도 있었다면 설마 6국 재상의 인수를 찰 수 있었을까?"

다만 당시에 소진이 여러 나라를 돌아다니며 벼슬을 얻어내는 것을 보고 '여러 나라의 이름을 팔고 다닌다'라는 비판도 받았다. 여러 나라에서 동시에 재상을 지냈다고는 하나, 딱히 어느 나라의 재상인지 정해지지 않았기 때문에 이해관계에 따라 물타기를 한다거나 다른 나라의 환심을 사기 위해 또 다른 나라를 속이는 짓도 서슴치 않았다. 결국 이런저런 이유로 동맹 자체는 그리 오래 지속되지는 못하였다.[5]

소진은 결국 6국의 동맹이 깨진 이후로 발붙일 곳이 없어지자 자신이 처음으로 관직을 얻었던 연나라로 돌아가서 다시 벼슬을 지내게 되었다. 그러던 와중에 제나라를 망쳐놓으라는 연나라 왕의 밀명을 받고 제나라로 가게 되었다. 제나라 왕은 소진의 명성과 능력을 알고 있어서 소진이 찾아오자 환대해주었다. 소진은 제나라에서 벼슬을 지내며 제나라 왕을 꼬드겨서 큰 토목 공사를 일으키고 재정을 탕진하게 하여 나라를 망치도록(...) 부추겼다.
소진은 그런 음험하기 짝이 없는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 제나라에 왔음에도 불구하고 그 뛰어난 말재주 덕분에 전혀 의심을 받지 않았다. 제나라 왕은 소진의 속내를 알지 못한 채 되려 소진에게 큰 벼슬과 상을 내리며 총애하였다(...). 그러나 어디서 굴러들어온 돌이 큰 대접을 받자 제나라의 한 대부가 소진을 시기하여 자객을 띄워 치명상을 입히고 말았다. 결국 소진은 부상으로 인해 얼마 가지 못하고 죽게 되었다.
소진은 죽어가던 중에 제나라 왕에게 유언으로 자신이 죽거든 반역죄를 씌워서 시체를 거열형에 처해 거리에 내놓으면 자객을 잡을 수 있을 것이라 하였다. 왕이 이를 그대로 따르자 곧 자객이 왕에게 상을 받기 위해 스스로 반역자 소진을 죽였다고 나섰다가 잡혔고, 결국 암살 사건의 배후에 있던 대부까지 붙잡혔다. 왕은 붙잡힌 자객과 대부를 모두 죽여버린 후에 죽어가면서도 꾀를 내어 원수를 잡은 소진의 지혜를 칭찬하였다.[6]

소진이 죽은 이후로도 소진의 아우였던 소대(蘇代)와 소여(蘇厲) 등도 유세가로서 활동했다.

2.2. 사기 기록의 모순

이상의 기록은 모두 사마천의 사기에 나와있는 내용이지만 후세의 연구에 의해 모순이 지적되고 있다. 예를 들자면,

  • 소진은 이제 막 왕위에 오르고 상앙을 죽인 진혜문왕의 앞에서 진나라의 영토는 한중, 파촉에 닿는다고 했다. 혜문왕이 즉위하고 상앙을 죽인 건 기원전 338년의 일이며, 소진이 혜문왕을 만난 건 330년대의 일이다. 그런데 진나라가 파촉을 점령한 건 기원전 316년이며, 한중을 점령한 건 혜문왕이 죽기 1년 전인 기원전 312년의 일이다.

  • 소진은 연문후에게 진나라와 조나라가 싸워 진이 2번 이기고, 조가 3번 이겼다고 말하는데 연문후가 사망할 때까지 진나라와 조나라가 직접적으로 부딪힌 적은 없다. 또 연문후는 조나라와 제나라를 강대국이라 평가했으나, 조나라가 강대국으로 성장한 건 연문후 때의 조나라 군주인 조숙후 사후의 일이다.

  • 소진은 조숙후와 만나 조나라를 산동의 국가 중 가장 강대하다고 말하나, 위에서도 말했듯이 조나라가 산동의 강대국이 되는 건 조숙후 사후, 조무령왕 시기의 일이다. 애초에 당시 조나라는 위나라의 공격을 받아 나라가 피폐해진 상황이었다(…).

  • 소진과 초위왕이 만났을 때, 초위왕은 소진에게 진나라가 파촉을 병탄하고 한중을 넘본다고 말했으나 진나라가 파촉을 병탄한 건 초위왕 사후, 위왕의 아들인 초회왕 시기의 일이다. 초위왕 당시 진나라의 영토는 파촉, 한중은커녕 장안 일대에 머무르고 있었다.

  • 애시당초 사기에 나온 소진의 주 활동시기는 330년대인데, 이 시기의 진나라에게는 다른 여섯 나라가 합종을 맺어야 할 정도의 위협적인 국력이 없었다.

그리고 1973년에 호남성 장사(長沙) 마왕퇴(馬王堆) 한묘(漢墓)에서 출토된 <전국종횡가서(戰國縱橫家書)>에 따르면 소진의 주요 활동 시기는 장의 사후의 일이며, 연소왕이 선비를 좋아한다는 소문을 듣고 연나라에 들어가 유세를 하여 소왕으로부터 중용되었다는 기록이 있다. 연소왕의 즉위연도는 기원전 310년대로 사기에 나온 소진의 활동 연도에서 20년이 지난 때이다. 아무래도 분서갱유에 의해 대량의 사료가 소실되고, 믿고 의지할 만한 사료가 거의 없었기 때문에 발생된 모순인 듯.

2.3. 기타 창작물

K-155.png
[PNG image (Unknown)]
삼국지 12 고대무장 일러스트

삼국지12PK에서 고대무장으로 등장한다.
능력치는 통솔/무력/지력/정치 순으로 90/47/97/90 전법은 매복의 독.

21세기에 들어와 그의 합종책이 동아시아 국가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는데 거대한 초강대국 중국에 맞서 단독으로 뭔가를 할 수 있는 국가들이 하나도 없어 서로 힘을 합해야만 중국을 견제할 수 있게 되었기 때문. 물론 중국도 이런 움직임을 모르지 않으며 중국 쪽에서는 동아시아 국가들의 문제에 중국이 개입하여 하나 하나 종속시키는 장의의 연횡책으로 대처하고 있다.

----
  • [1] 실제로 사마천 사기 소진열전에 이렇게 기록되어 있다.
  • [2] 근데 어디 명문가도 아니고, 평범한 집의 백수인데 천자의 대신들이 매우 잘 알고 있었다는걸 보면 전부터 유명하긴 했던듯.
  • [3] 이 때에 문후가 소진에게 "진나라 그 까짓 것이 아무리 강해도 우리는 북쪽 끝자락에 있으니 어떻게 우리를 괴롭힐 수 있겠냐"고 하자 소진이 "연나라의 울타리와 같은 위나라와 조나라가 깨지면 울타리 안의 집(연나라)은 곧 함께 깨질 것입니다"라고 답했던 일화는 유명하다.
  • [4] 삼국지연의에서 제갈량이 오의 중신들과 아가리 파이팅(...)을 할 때 보즐이 소진, 장의처럼 우리를 말로 꼬실려고 온거냐고 하다가 제갈량한테 역관광 당하는 내용이 있다. 물론 정사에선 그런 거 없었다(...).
  • [5] 애초에 6개 나라가 서로 이런저런 이해관계로 얽혀있던 관계였던지라 하나로 뭉쳐 진나라를 막기는 힘들었다.
  • [6] 다만 후에 소진이 정말로 제나라를 망치기 위해 공작을 펼쳤던 것이 드러나자 제나라 왕이 크게 노했다고 한다(...). 그저 제나라 왕만 안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