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선다운 키드

last modified: 2014-10-24 23:44:25 Contributors

sundown.jpg
[JPG image (Unknown)]

라이브 어 라이브서부편의 등장인물.

서부편의 주인공으로 황야를 떠도는 현상범 총잡이. 말수가 적고[1] 무뚝뚝한 남자이지만 가슴 속에는 정의로운 의지가 숨겨져 있다.

우연히 들린 석세스 타운을 구해주고, 사람을 지키는 것에 대해 다시 깨달은 뒤 석세스 타운을 떠나 다시 방랑의 길을 떠난다. 실제로는 현상범이 아닌 전직 명 보안관이었으며, 자신의 실력을 듣고 찾아오는 무법자들 때문에 마을의 치안이 악화된 책임을 지기 위해 자기 자신에게 현상금을 걸고 방랑자가 된 것이었다.

번번이 덤비는 매드 독을 귀찮아하지 않고 꼬박꼬박 상대해주는 걸 보면 최소한 싫어하지는 않는 것 같다. 하긴 혼자 타지에서 떠돌아다니는 사람한테 살갑게(?) 구는 사람이 있으면 누구든 반가운 법이겠지만.

게임상에서는 총을 이용한 원거리 공격과 신 난사, 허리케인 샷을 이용한 연사로 고 데미지를 뽑아내는게 주 전법인 캐릭터로 등장한다. 특히 허리케인 샷은 선다운을 먼치킨으로 자리매김한 개사기기술. 속도와 지능 성장률도 매우 뛰어나다. 근데 HP와 체력이 끔찍하게 낮아서 몇대만 쳐맞으면 그대로 죽는다. 총만 안 들면 평범한 인간이기 때문에 그런 것 같다.[2]

이름의 유래는 서부극 내일을 향해 쏴라!의 선댄스 키드+Sun Down. 생김새는 아무리 봐도 Blondy......(from 무법자 3부작) 여러모로 클린트 이스트우드의 오마쥬이다.

한글패치를 했을 경우 최종편에서 선다운 관련 버그가 있다. 장비창을 열 경우 레벨이 리셋되어 0으로 돌아가는 극악무도한 버그이다. 능력치도 그대로고 여기서 다시 레벨업을 할 수 있긴 하지만, 레벨도 여러 공식의 계산에 들어간다는 점에서 실질적으로는 약화. 게다가 다른 캐릭터의 장비창을 열려고 해도 선다운의 장비창이 열려버리기 때문에, 실수로 열 경우 매우 멋진 기분을 맛볼 수 있다. 최종결전 직전에 이런 짓을 했다간 짤없이 버려지거나 회복템셔틀이 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이 버그를 피하려면 최종편 세이브를 일본판으로 옮겨 플레이하면 된다.여러번 리셋해서 모든스텟 99를 만들면 괴랄한 데미지를 보여준다. 사실 굳이 이 버그 때문이 아니더라도 선다운의 능력치가 원판에 비해 조금 다운그레이드된 느낌이다. 일본판에서는 카운터만으로도 O.디오에게 상당한 데미지를 입힐 수 있는데 한글판에서 시도하면 많이 골룸하다.

동방 라이브 어 라이브 황야편에서도 특정 루트에서 살짝 등장. 그런데 정말 빛과 같은 속도로 지나쳐간다(…).

----
  • [1] 모든 선택지에 대답을 하지 않는 말줄임표 선택지가 꼭 나온다(…)
  • [2] 하지만 .44 매그넘을 들고 허리케인 샷을 난사해대는거 보면 역시 비범한건 사실인듯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