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샤론 애플

シャロン・アップル
Sharon Apple


플러스 시작 당시 샤론의 AI가 불완전하여 그녀(?)의 매니져로 가장한 뮨 판 론의 서포트를 통해 콘서트를 진행해 왔다. 그 결과 뮨의 심층의식이 그대로 투영되었고, 후반부에 이게 꼬여 사고를 일으키게 된다.

데이터는 붉은 장발의 인어 / 보라색 장발의 날카로운 모습에 머리카락이 펼쳐졌을 시 박쥐를 연상케하는 여인 / 오렌지색 단발 여인이 있으며, 몸의 형태는 마음대로 바꿀 수 있다. 주로 인어처럼 변한다. 본체는 까만 사각기둥형이고 빨간 카메라가 달려있다.[1] 인공지능인만큼 홀로그램을 이용, 화려한 콘서트를 펼친다. 프로그램 제작자의 음모인지, 혹은 자신이 그만큼 진화해버린건지 음악을 듣는 사람을 멍한 상태로 만들어버릴 수 있다. 극장판에선 콘서트 중 마인드 컨트롤을 어느정도 사용하는 것으로 묘사.[2]

부른 노래는 OVA판에서 INFORMATION HIGH[3], Idol Talk, The Borderline, SANTI-U. 이 네 노래는 샤론의 앨범인 The Cream P.U.F의 수록곡이기도 하다. 극장판에서의 대표곡은 극장판 신곡인 WANNA BE AN ANGEL. OVA판의 엔딩곡인 After in the Dark를 비롯해 샤론이 직접 부르는 게 나오지 않은 삽입 보컬곡들도 설정상 샤론의 노래. 마크로스 시리즈의 다른 가수 캐릭터와는 달리 여러 명의 가수가 노래 담당으로 참여하고 있는데, The Borderline / Idol Talk / WANNA BE AN ANGEL은 아라이 아키노가 불렀고, SANTI-U는 가브리엘라 로빈, 나머지 노래들은 하나하나 다 보컬이 다르다.

이사무 다이슨의 행복인 비행 중 생사가 오락가락할때의 쾌감을 느끼게 해주고 싶다는 이유로 고스트 X-9, 마크로스, 대기권 방어진을 해킹해서 그를 공격하는 사건을 일으켰으며, 결과적으로 신통합군 상층부에 무인기의 위험성을 알려주었다. 즉 얀데레. 최후엔 이사무가 마크로스의 중추를 공격하여 그 파장에 본체가 파괴된다. 여담으로 마크로스를 상대로 혼자서 중추를 정확히 공격한 것 때문에 차세대 발키리로 YF-19가 채택된다. 그런데 뮨이 총을 쏘는 방법을 정확히 알고 있었더라면 좀더 고장낼 수 있었을 텐데... 그래도 고스트 시리즈도 무인기 버전으로 역시 제식 채택되서 군에서 운용하고 있다. 샤론 애플이 이후에도 전설의 뮤지션으로 남은 걸 보면 아예 사건 자체를 묻어버렸거나 폭주가 안일어나게 하는 방법이라도 찾은 듯.

후세에도 전해질 정도로 엄청난 사고를 쳐버리고 말았지만 음악성은 높이 평가받아서 마크로스 프론티어 시대에도 샤론 애플이 린 민메이파이어 봄버와 맞먹는 전설의 뮤지션으로 언급된다.

성씨가 애플인만큼 이 애플에서 개발했을지도 모른다. (…)

2000년대 들어선 실제로 현실에서 홀로그램 콘서트를 해버린 하츠네 미쿠와 자주 비교된다. (…)

----
  • [1] 그 모습으로보나 기계의 인간에 대한 공격으로나,여러모로 2001:스페이스 오딧세이에 등장하는 HAL9000의 오마주다.
  • [2] 노라조디지털 마약 니팔자야로 현실화 되었다.
  • [3] 대기권 돌입시 나오는 곡. 상당히 몽환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