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상트앙느호

last modified: 2015-03-18 17:20:00 Contributors

サント・アンヌごう S.S. Anne

갈색시티 항구에 정박해 있는 호화유람선이자 던전 넘버 3.

1·3세대 미정발로 인해 여태껏 국내 정식명칭에 대한 혼란 [1]이 있었으나 포켓몬스터 오메가루비·알파사파이어에서 정해진 정식 명칭은 상트앙느호다. 이 이전에도 정식명칭이 더 먼저 공개된 사례가 있으면 추가바람.

블루시티 북동쪽에 있는 이수재의 집에서 티켓을 얻으면 들어갈 수 있다. 말그대로 호화 유람선이며 많은 탑승객들이 포켓몬 대결을 위해 눈을 번뜩이고 있는 위험한 장소다(…).

이곳에서 가장 중요한 비전머신풀베기를 얻어야 하기에 반드시 들러야 한다. 여담으로, 아래층의 방 중에 선원과 낚시꾼이 있는 방이 있는데 선원의 대사와 낚시꾼의 대사를 비교해보면……. 하지만 간신히 싸움에 미친 탑승객들을 뚫고 나오면 라이벌그린이 튀어나온다. 그나마 3세대 리메이크부터는 배 안에 회복을 할 수 있는 방이 생겨서 편의성이 강화되었다.

그 그린도 때려잡고 나면 선장이라면서 배멀미(…) 때문에 열심히 토하고 있는 선장을 만나게 되고 그 선장의 등을 툭툭 쳐주면 선장이 고맙다고 풀베기를 준다. 참고로 그옆에 있는 쓰레기통을 조사하면 주인공의 반응이 참 재밌다.

근데 이 이벤트가 끝나고 배에서 나오면 바로 배가 떠나버린다. 기껏 고생해서 티켓을 얻었는데 승선하지도 못하고……. OTL 배가 떠나고 난 이후에는 다시 들어가려고 해도 검표원이 '배는 출항했습니다'라며 돌려보내기 때문에 배 입구가 있는 맵으로 두 번 다시 갈 수가 없다.

그런데 잘 보면 그 배 입구가 있는 맵에는 파도타기를 할 수 있는 바다 구역이 있다. 이 이벤트가 일어날 당시에는 파도타기를 사용할 수 없으나, 어떻게든 거기서 파도타기를 실행해보면 맵 오른쪽의 육지에 트럭이 있다. 그리고 이 트럭에서 가 나온다는 루머가 있었으나 이건 사실이 아니다. 트럭이 있는 것까지는 맞으나 아무런 이벤트도 없는 그냥 배경 물체일 뿐이다. 헌데 여기 낚인 유저들이 세계구급으로 많아 겜프릭은 3세대에 여기에 자그마한 깜짝선물을 준비해두었다. 자세한 건 항목 참조.

이 트럭으로 갈 수 있는 방법은 이런 것들이 있다.
  • 가장 유명하고 정상적인 방법은 상트앙느호 내에 싸울 수 있는 트레이너를 하나 남겨 놓고, 비전머신 풀베기만 얻은 후 그 트레이너와 싸워서 패배, 포켓몬 센터로 전송되는 방식으로 빠져나오는 것이다. 이러면 풀베기를 얻으면서도 배가 출항하는 이벤트가 발생하지 않는다. 나중에 파도타기를 쓸 수 있게 된 후 다시 돌아오면 된다. 단 3세대에서는 이 방법을 써도 다시 돌아왔을 때 배가 출항해버리므로 안 통한다.
  • 다른 소프트에서 풀베기를 배운 포켓몬을 전송받아 비전머신을 안 받고 진행한다. 3세대에서는 이 방법만 가능하다.
  • 1세대 한정으로 가능한 버그를 이용한 방법으로, 이건 배가 출항한 후라도 가능하다.
    검표원이 출입을 막는 곳에서 검표원 한칸 위, 왼쪽으로 한칸 위치에서 시작한다. 거기서 오른쪽(검표원 바로 앞칸)으로 한칸 이동한 직후에 스타트를 눌러서 세이브를 한다. 성공했다면 리셋해서 다시 로드했을 때 주인공이 정상적으로 정면을 보고 있는 게 아니라 여전히 오른쪽을 보고 있다. 이때 파도타기를 실행하면 한칸 아래로 내려가면서 검표원 위로 파도타기를 하게 된다! 이제 아래쪽으로 한칸 앞으로 가면 검열 패스 성공. 다시 들어가보면 분명히 출항했다는 상트안느 호가 거기에 그대로 남아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배 안으로 들어갈 수도 있으며 내부는 그냥 정상적으로 클리어할 당시 그대로의 상태로 남아 있다. 배 안을 둘러보고 선장의 슬슬 출발한다는 말을 듣고 나와도 배가 또 출항한다거나 하는 사태는 일어나지 않는다.

2세대그 리메이크에서 나오는 쾌속선아쿠아호와는 다르다.

무인편 애니메이션에서는 침몰한다. 지우 일행이 갈색시티에서 마티스를 이기고 로켓단 3인방에게 티켓을 선물받아 이 배에 탑승하지만 이는 불러모은 트레이너들의 포켓몬을 일망타진하려는 로켓단의 계획이었다. 로켓단 3인방이 숨어있던 로켓단원들을 호출해 큰 소동이 일어났지만 힘을 합친 승객들에게 발려버렸다... 결국 로켓단은 물러나지만 이 소동이 끝나자 배가 심하게 흔들리는데, 선장은 '지금 밖은 폭풍이 불고 있지만[2] 이 배는 절대 침몰하지 않으며 제대로 항구를 향해 가고 있다.'고 안심시킨다. 하지만 또 한 번 배가 크게 흔들린 후 보이는 것은 구명보트를 타고 먼저 도망치려는 선장. 배는 아수라장이 되고 사람들은 전부 구명보트로 탈출하지만 지우 일행과 로켓단 3인방만 남은 채로 바닷속에 가라앉아 버린다.[3] 지우 일행은 이슬이의 포켓몬을 붙잡고 탈출하지만 물 포켓몬이 없는 로켓단은 이대로 수장당할 위기에 처하지만, 로이가 낚여서 구매한 황금 알을 낳는 잉어킹(...) 덕에 겨우 수면에는 뜰 수 있었다. 제대로 탈출한 게 아니라 정말로 수면에 겨우 떠오른 정도다...[4] 여담으로 이 에피소드에서 지우가 버터플을 레트라와 교환했다가 정을 못 이겨 마음이 바뀌어 다시 돌려받은 후, 다시는 교환따윈 하지 않으리라 맹세했었다.

그런데 이 에피소드가 방영된 지 약 15년이 지난 뒤인[5] 2014년 4월 16일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사고가 벌어지면서 이 에피소드가 몇몇 커뮤니티에서 다시 한번 주목받는 일이 생기게 되었다. # 사실 애니 속 해설에 따르면 타이타닉 침몰 사건을 따와서 만든 것일 가능성이 더 높지만, 선장이 배를 버리고 먼저 달아났다는 점이 워낙 비슷해서 세월호 사건과 비슷하다고 여겨진 것 같다[6]. 하필이면 침몰 후 뒤집어진 채 뱃머리만 떠있는 모습마저 매우 비슷하게 그려졌다. 혹시라도 국내 방송국에서 포켓몬 전편을 재방송하게 될 경우 이러한 이유로 이 에피소드는 편집될 확률도 있을 듯 하다. 비슷한 이유로 XY 24화[7]가 일본 내에서 방송을 취소했다가 방영이 취소된 지 7달 만인 2014년 11월에 방영했다.
----
  • [1] 이 배 이름 자체가 프랑스식 이름이라서 그런지 상트안느호, 상뜨앙느호, 산트안느호 등 여러가지 명칭으로 불렸다.
  • [2] 폭풍속으로 들어가게 된 이유는 선장이 졸았기 때문(...)
  • [3] 이 때 구명보트에서 선장 왈, 여기 없는 사람은 하늘 높이 손을 들어주세요. 어, 아무도 없군, 다행이야, 다행이에요. 상식적으로 생각해서 여기 없는 사람이 손을 들 수 있을리가 없다(...).
  • [4] 지우일행이 뗏목을 타고 있다 로켓단을 발견했는데 죽은걸로 착각하고 도로 수장시키려 했다(...)
  • [5] 해당 에피소드의 일본 방영일자는 1997년 7월, 국내 방영일자는 1999년 8월
  • [6] 타이타닉 항목에서 볼 수 있듯 타이타닉호의 선장은 사고 초기에 판단착오는 있었으나 선내에서 승객들의 대피를 지휘하면서 승객에 대한 뱃사람으로서의 책임을 최후까지 수행했다. 이준석따위와 비교되는 것이 고인에 대한 모욕일 정도...
  • [7] 수레기드래캄이 나오는 에피소드. 하필 침몰한 배를 탐사하는 내용이라 일본 차원에서 방송을 취소한 것으로 보인다. 원래 포켓몬스터 애니메이션 방송사인 TV 도쿄가 자국 내 사건으로도 방송 취소를 쉽게 안 하는데 그 쪽 시선으로 봤을때 외국의 사건임에도 방송을 취소하니 세월호가 그렇게나 큰 참변이었다는 뜻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