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산탄

last modified: 2015-04-04 17:56:19 Contributors

Contents

1. 탄환의 분류 중 하나
2. Santan


1. 탄환의 분류 중 하나

내부에 여러발의 조그만 탄환을 가지고 있어 발사시 그것들이 한꺼번에 발사되는 방식의 총탄을 이른다.

나팔총으로 불리는 총구가 벌어진 초기 화승총과 대포에 탄환 대신 나무 격목과 함께 납 조각이나 자갈, 못[1] 등 발사되면 사람을 찢어죽일 만한 잡동사니들을 임시방편으로 때려 박아 발사하던 것에서 기원했으며 아직 기관총 이 없던 시절 대 보병 밀집진영 처리용이나 근접전에서 적을 확실히 사살하는 용도로 주로 사용되었다. 총탄뿐 아니라 전차포에 탑재하는 유산탄이나 나폴레옹 시대나 조선시대 같은 전시대 배경에 자주 등장하는 포도탄도 산탄의 일종. 총기의 구경과 기술의 차이는 있지만 관통력과 사거리. 정밀도는 일반 탄에 비해서 낮은 편이다. 그리고 총알의 구조가 구조인 만큼 해당 총기에는 강선이 존재하지 않는다. 대신 산탄의 압력과 총신을 긁어대는 마찰을 견디기 위해 총신이 강화된다.

보통 구경은 게이지를 단위로 구분한다. 몇 개의 납 구슬이 모여서 1파운드(=454g)를 이루는지로 게이지를 계산하며, 그러므로 12게이지라고 하면, 구슬 12개를 모아놓으면 1파운드가 될 크기의 납 구슬, 즉 1/12파운드의 납으로 만든 구슬이 들어갈 수 있는 구경이라는 뜻이다. 당연히 게이지 숫자가 크면 구슬의 지름(=구경)이 작아지게 된다. 일반적으로 많이 알려진 12게이지 구경은 0.729인치 또는 18.53밀리미터. 12게이지 납알의 무게는 37.80그램. 이 구분법은 직접 만든 납알을 바로 쏘던 전장식 총기 시절부터 내려오는 것으로 다른 총기들이 다른 구경 기준을 쓰는 현재에도 그대로 쓰이고 있다. 다만 앞서 기술된 내용은 군용 탄환 기준이고 스포츠, 사냥용으로 개발된 탄환은 또 다르다. 똑같은 12게이지라 할지라도 스포츠, 사냥용으로 생산된 탄환의 납알은 굉장히 작고 대신 수가 많다. 말 그대로 스포츠, 사냥용으로 개발된 탄환이기 때문에 살상용으로는 부적합하나 근접해서 사용한다면 탄환은 탄환인지라 충분히 살상용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자세한 설명은 여기를 참고할 것.
이 탄을 사용하는 총기에 대한 정보는 산탄총 항목 참고.

2. Santan

말레이/인도네시아어로 코코넛 밀크[2]를 의미.
----
  • [1] 주로 나사산 부분만 펜치로 떼어내고 모아쓴다. 러시아 영화 '형제' 1, 2탄에서도 나온다.
  • [2] 코코넛의 과육에서 짜낸 과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