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사기안

last modified: 2015-10-22 22:34:03 Contributors

邪氣眼

Contents

1. 중2병
2. 모에요소?
2.1. 사기안계 중2병 증세를 보이는 캐릭터
3. 관련항목


1. 중2병

중2병의 대표적인 사례로 손꼽히는 것으로, 2ch VIP게시판의 어느 과거담이 히트를 치면서 퍼져나갔다. 이름의 유래는 유럽중동 쪽 전설의 사안(邪眼, evil eye)으로 추정되나, 퍼지게 된 계기는 사륜안이 아닐까. 자매품으로 이터널 포스 블리자드 등이 있다.

중학교 무렵 근사하다고 생각하고
상처도 나지 않았는데 팔에 붕대를 감고, 갑자기 팔을 눌러
「크왓! …제길! 또 날뛰고 있다…」라고 말하면서 숨을 거칠게 내쉬고
「놈들이 또 가까이 온 것 같다…」라고 말하고는 했다.
반 친구가 「무슨 일이야?」라고 질문하면
「후 …사기안(스스로 만든 설정으로 내가 가지고 있는 제3눈)을 가지지 않는 자는 모르겠지…」
라고 하면서 사람이 없는 곳으로 사라졌었다
시험중에, 아주 조용해진 교실안에서 「웃…이런 때에까지… 끈질긴 놈들이다」
라고 하면서 교실에서 뛰쳐나왔을 때의 일을 다시 생각하면 죽고 싶어진다

유도 수업으로 시합하고 있다가 팔을 아프게 누른 상대에게
「가…아…떨어져라…죽고 싶지 않으면 빨리 나에게서 떨어져라!!」
라고도 했다. 체육 선생님도 내가 어떤 학생인지 알고 있었던 것 같고, 그 시합은 노 콘테스트(경기 무효. 무승부와는 다름)로 종료.

매일 이런 느낌이었다.

하지만 역시 그런 캐릭터라서 불량배 그룹에게
「사기안 보여줘봐! 사기안!」라고 괴롭힘 당해도
「…흥…귀찮은 놈들이다…없어져라」라고 말해서 불량배들을 화나게 해서
슬리퍼 홀드를 당하곤 했다, 그런 때는 언제라도 팔을 아파하는 동작으로
「너희들…용서하지 않아…」라며 일순간 무엇인가가 빙의된 척하다가
「핫… 지, 진정해라… 나의 팔이여… 분노를 가라앉혀라!」라고 하며 팔을 꽉 누르고 있었다.
그렇게 시간을 벌어서 휴식시간이 끝나는 것을 기다렸다.
수업과 수업 사이의 짧은 휴식시간이라면 몰라도, 점심시간에 붙잡히면 악몽이었다.

간단히 설명하자면, 자신에게 특수한 능력이 있다고 설정하고, 일상 생활에서 눈에 띄는 기행을 반복하는 행동.

후에 떠올릴 때 가장 쪽팔린다. 자제하자. 이미 이런 짓을 자행하고 있었다면... 지켜주지 못해 정말 미안하다.
제발 혼자 있을 때만 하자. 성장하면 이불킥확정

의외로 이런 사례가 많이 있으며 정리 위키까지 있다. 사기안계 중2병이라고 부르며, 아예 중2병과는 별개의 질병(…)으로 분류하기도 한다.

위 꾸준글은 눈이 아니라 팔이지만(아마 기생수의 영향? 던파의 영향일지도) 일반적으로 이란 소재에 광적일 정도로 집착하는 것을 알 수 있는데, 이는 나루토월희, 등과 같이 눈에다 특별한 능력을 부여하는 설정들이 난무하는 요즘 일본 판타지 계열 작품들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추정된다.

사실 요즘 뭔가 있다 싶은 재패니메이션들의 주요 특징적 코드인 "피, 날개""눈"이란 요소도 추가할 수 있을 정도로 눈을 어떤 형태로든 강조하는 것이 오덕계 판타지 작품들의 특징인데, 이로 인해 중2병 환자들도 이를 따라 자기 눈에는 뭔가 특별한 것이 있다느니 하는 환상을 품게 된 것으로 보인다.

'사기안'이란 단어의 유래가 만화 나루토사륜안에서 따왔단 설도 있다.

미소녀, 미소년이 아닌 인간이 아닌 괴물 같은 놈들 중 사기안을 갖고 있는 놈들은 대개 눈깔괴물일 때가 많다.
유유백서그런 말은 안 한다는 히에이도 사실 이런 식으로 전신에 눈알이 덕지덕지 달린 눈깔괴물 기믹까지 보유하고 있었지만, 레귤러 아군화 + 쿨한 미형 캐릭터가 되면서 이미지 관리를 위해 이 기믹은 다신 등장하지 않는다(...).

우리나라 역사에 진짜 이 속성을 가진 유명한 사람이 하나 있었다. 궁예라고...그러니까 하지 말자

2. 모에요소?

2009년 말 들어서 모에요소로 봐도 좋을 정도로 사기안계 캐릭터들이 조금씩 등장하게 되었다.

개그 속성에 가깝지만.

----
  • [1] 코바토의 어머니다. 사기안이 유전된 모양(…)
  • [2] 얘들은 사실 작중 사건때문에 정신줄을 놓아버린 케이스.
  • [3] 과거 한정
  • [4] 필살기 대사가 자신조차 두려운 힘을 보여주겠다던가 힘이 해방된다거나 하며 6성에선 오드아이인 왼눈이 드러나더니 7성에선 아예 빛이 나온다. 다만 단순한 사기안인지는 불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