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배틀리조트

last modified: 2015-04-10 07:54:01 Contributors

バトルリゾート Battle Resort

트레이너의, 트레이너에 의한, 트레이너를 위한 낙원
그건 배틀프런티어가 세워진 후의 얘기지

Contents

1. 소개
2. 떡밥
2.1. 배틀프런티어로 파워업 예정?
2.2. 핸섬의 기억상실
3. 비판


1. 소개


ORAS의 발매 이전 팬들은 대부분 에메랄드에서 등장한 배틀프런티어의 부활을 예상했지만, 그것을 깨고 나온 것이 바로 이 배틀리조트.[1]

에피소드 델타를 끝낸 이후, 종길이 준 티켓으로 민진과 함께 방문한다. 방문 직후, 주인공과 대립하지 않은 조직의 등장한다. 민진이 그들에게 부딪힐 때 간부들을 아저씨, 아줌마(…)라고 하는데 반응이 재미있다.[2] 그리고 두목은 다른 세계에서는 자신이 전설의 포켓몬을 깨웠을 수도 있다는 말을 하면서 각자의 에이스 포켓몬의 메가스톤을 준다. 또, 각 조직에서 도망쳐나온 사람과의 이벤트를 통해 그 포켓몬도 얻을 수 있다.

칼로스의 배틀샤틀레느 4자매가 고향인 호연에 돌아와서 새로운 배틀하우스를 운영하고 있다라 쓰고 복붙이라 읽는다.[3] 그리고 개체치 심판도 여기에 있다. 여기까지 보면 칼로스의 기남시티와 다를 바 없어보이지만, BP로 기술을 가르쳐주는 곳이 있고, 2번째 키우미집이 있는데다가[4] 무한 알까기 로드까지 존재한다.[5] 다시말해 여기서 알 획득과 무한 알까기, 실전 개체 확인을 모두 할 수 있다. 여기서 실전개체를 뽑을때 확인 할 수 없는 것은 오로지 잠재파워뿐이다[6]. 이러한 점들 때문인지 이곳은 포켓몬 콜렉터를 모델로한 NPC천지다. 거기에다 알까기 할 때 지루해하지 말라는 의미인지 BGM을 바꿔주는 NPC도 존재한다.[7] 한술 더 떠서 대놓고 포켓몬 월드 토너먼트포켓몬 월드챔피언십을 언급하는 NPC까지 있다.그리고 카렌을 완벽하게 디스하는 NPC도 있다

추가로 하루에 한 번 섬 곳곳에 있는 페어리, 땅, 독, 풀, 벌레 타입 전문 트레이너와 싸울 수 있다. 눈치챘겠지만 이들 타입은 본편의 체육관과 리그에서 제외된 타입들이다.

한 민가에서 사랑의 도피를 했던 마그마단 남자와 아쿠아단 여자 조무래기 커플을 찾을 수 있다. 마그마단의 여자 조무래기와 아쿠아단의 남자 조무래기가 찾아와데려가려다 커플이 된 걸 보고 포기하면서두 단이 화해했다고 전해주자 고심하다가 각자의 단으로 돌아가 두 단의 다리 역할을 하고자 한다며 각각 폭타샤크니아를 준다. [8]

5세대의 설화시티에도 마그마만 아쿠아단 커플이 나온걸 생각해보면 아미 셀프 패러디인 듯[9].

2. 떡밥

2.1. 배틀프런티어로 파워업 예정?

배틀리조트 내에선 배틀프런티어로의 파워업을 예정하고 있다. 그리고 파워업시 첫번째로 세울 배틀타워의 거대 레플리카(…)가 떡하니 서있다. 또, 튜브퀸을 섭외했다는 이야기도 나왔다. 단, BGM은 살아있는데 이 섬의 BGM이 원래 배틀프런티어의 브금을 휴양지풍으로 리믹스해서 쓰고 있으며, 배틀샤틀레느전 BGM은 프런티어 브레인 전용 BGM을 화려하게 리믹스해서 재활용하고 있다.[10] 물론 상당수의 포덕들은 이걸 한 마음이 되어 깠다... 때문에 에메랄드 버전의 리메이크인 델타 에메랄드가 출시되어 완성된 배틀프론티어가 등장할 것이라는 추측이 있으며, 유저들은 배틀리조트보다 차후에 ORAS에 배틀타워라도 DLC로 제공해달라는 의견도 있다.

2.2. 핸섬의 기억상실

전작인 X·Y의 2회차 시나리오인 핸섬 하우스 편에서 등장 이후 최고로 활약한 그였지만, 어찌된 영문인지 이곳의 바닷가에 떠내려와있다. 이후 그를 찾아가보면 기억상실 상태. 작중 그 사유가 될 만한 것은 전혀 언급되지 않는다. 기억상실증에 걸린 핸섬에게 말을 걸면 다부니나이트를 줄 뿐 그 외의 이벤트는 없다.

항간에선 타 지방 전설의 포켓몬이 차원홀에 의해 호연지방으로 강제 소환 당한 것을 포함한 떡밥을 연관지어 핸섬이 이곳에 오게 된 계기도 환상의 포켓몬인 후파의 계략이니 핸섬의 기억상실도 후파와 관련 있다는 의견도 있다.

3. 비판

피아나와 함께 오메가루비·알파사파이어 스토리의 메인 비판 부분 중 하나.

일단 시설 자체만 보면 배틀을 위한 모든 것이 들어있는 X·Y의 기남시티에다 2번째 키우미집+무한 알까기 로드와 가르침 기술을 가르치는 곳도 있는, 그야말로 배틀에 대한 모든 것을 넣은 섬이다. 한마디로 실전 배틀에 거의 대해 모든 것을 할 수 있는 섬이라 볼 수 있다. 그런 점을 보아 제작진들은 배틀리조트에 대해 나름 신경을 많이 썼다는 걸 알 수 있다.

하지만 배틀프런티어는 몰론이고 하다못해 배틀타워 단독도 아닌 바로 이전작인 X·Y의 유일한 배틀시설이였던 배틀하우스의 재등장은 배틀리조트에 대해 하드 유저를 실망시키기에 충분했다. 왜냐하면 팬들은 이미 이전작의 유일했던 배틀 시설인 배틀하우스에 질린 상황인데 또다시 유일한 배틀 시설로 찾아온 배틀하우스를 즐겨야 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포켓몬 콘테스트, 슈퍼 비밀기지, 전설의 포켓몬 포획은 아무리 많이 해도 한계가 있고[11], 포켓몬스터 내에서 한계가 없는 즐길 거리라곤 배틀 시설 뿐인데 그걸 이전의 시설로 때우면 당연히 유저들은 이미 충분히 즐긴 시설이니 울며 겨자먹기 수준으로 배틀하우스 연승을 또다시 찍어야 할 것이다. 이뿐만이 아니라 배틀하우스는 비슷한 시설인 배틀타워배틀서브웨이에 비해 심심하다는 평을 듣기도 한다.

그리고 포덕들에게 제일 까이는 것은 프런티어 브레인 전용 BGM을 배틀샤틀레느전에 썼다는 것이다. 물론 배틀 프런티어의 시설중 하나로 배틀리조트가 하나 추가 되는 상황이었다면, 배틀샤를레느도 프런티어 브레인에 속하게 되는 상황이므로 까일 이유가 없겠지만... 그런 거 없다.

한 줄로 요약하자면 루비·사파이어에 비하면 접근성이 좋고 나름 신규 유저들을 위해 신경을 쓴 장소이지만 제일 중요한 것을 빼먹는 바람에 올드 팬들의 기대를 저버린 곳이라 할 수 있겠다.
----
  • [1] 다만 극히 일부 팬들은 ORAS가 RS의 리메이크이지 에메랄드 리메이크가 아니니까 배틀프런티어가 안나올거라곤 예상은 하고 있었다. 하지만 루비와 사파이어도 배틀타워만큼은 나왔으니 실망이 클 수 밖에 없다. 큰 기대를 안했다고 진짜로 안나오다니
  • [2] 이 과정에서 호걸의 나이가 공개된다.
  • [3] 내부 구조는 완벽하게 같고, BGM도 같을 뿐더러 트레이너의 일러스트와 3D 모델링마저 이번작에 맞추어져 있지 않고, X·Y 일러스트에 맞추어져 있을 정도로 심각한 복붙 수준을 가지고 있다. 아니, 애초에 표지판에 배틀하우스 레플리카라고 써져있는데 어쩌면 이게 당연할 걸지도 모른다. 사실 이것은 4세대 시절에 2세대 리메이크에 끼워넣어진 배틀프론티어도 마찬가지였다.그런데ORAS는 XY보다 과거 시점인거 아니였나?
  • [4] 117번 도로의 키우미집은 노부부가 운영하고 있는데 이곳의 키우미집은 어린 남매가 운영하고 있다. 내부 인테리어를 그대로 복붙해서인지는 몰라도 키우미집 카운터에 올려진 사진(노부부와 아차모가 찍힌 사진)이 같은 걸 보면 손자손녀일지도?
  • [5] 다만 이쪽은 알이 부화하면 방향을 다시 맞춰야 하고, 모래늪 때문에 일부 지역에서는 속도가 느려지는 단점이 존재하긴 한다. 생각해보면 모래늪을 굳이 왜 만들었는지 의문이 간다. 참고로 이 알까기 로드를 따라 한바퀴 돌면 알 등장 간격인 255걸음을 조금 넘는다.
  • [6] 잠재파워를 확인하려면 검방울시티로 가야한다.
  • [7] 틀어주는 BGM은 랜덤인데 기본 BGM인 배틀리조트 BGM, 라이벌의 테마(민진과의 전투곡), 챔피언로드의 BGM, 숨겨진 슈퍼 트레이닝 BGM, 초반에 NPC를 따라갈 때 나오는 BGM(…).
  • [8] 샤크니아는 고집 성격, 폭타는 냉정 성격 고정이다.
  • [9] 동일 인물들은 아닐 것이다. 설화시티의 커플은 서로 상대가 전직 마그마단, 아쿠아단인걸 모르고 있고 이쪽은 알고있기에 사랑의 도피를 했던 것이니.
  • [10] XY의 배틀샤틀레느전 BGM은 사천왕전 브금과 같다.
  • [11] 포켓몬 콘테스트는 그닥 좋은 평도 못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