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발렌시아

last modified: 2015-03-06 22:07:37 Contributors

Valencia

Contents

1. 스페인도시
2. 베네수엘라의 도시
3. 베네수엘라의 호수
4. 칵테일
4.1. 재료
5. 마비노기의 아이템
6. 네덜란드 가수
7. 기타 동명이인
7.1. 실존 인물
7.2. 가상 인물

1. 스페인도시

여행경보 1단계: 남색경보 발령! HELP!

이 문서에서 설명하는 국가/지역에 남색경보(여행유의)가 발령되어 있습니다.
해당 국가/지역에 방문할 예정이라면 [https]여행경보제도(외교부 해외안전여행 웹 사이트)의 내용을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경고: 이 국가/지역에 방문할 경우 신변에 문제가 생길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Valencia.jpg
[JPG image (Unknown)]


스페인의 발렌시아주에 있는 항구도시이며, 발렌시아주의 주도.

그리스카르타고에 차례로 지배된 뒤 로마의 지배를 받을 때에는 수비대 주둔지가 되어 발전하였고, 로마가 멸망한 이후 서고트 왕국의 영토가 되었다. 이후 우마이야 왕조 시대 이슬람 세력에게 정복당했으며, 무어인들이 이 곳을 근거지로 한 렌시아 왕국을 건설하였다. 1094년 온-카스티야 왕국의 장군 엘 시드가 정복하는 데 성공했으나, 엘 시드가 죽은 이후 무라비트 왕조의 군대가 재탈환하였다.

1236년 아라곤 왕국이 정복하여 편입되었고, 1516년에는 카를로스 1세의 즉위와 함께 출범한 통일 스페인 왕국의 영토로 통합되었다. 스페인 내란 당시에는 마드리드에서 피난 나왔던 공화 정부의 임시 수도였던 탓에 프랑코군의 집중 폭격을 받기도 했다.

주위에 농업지대가 펼쳐져 있어 , 오렌지, 올리브 등이 재배되며, 세간에는 캘리포니아 못지않은 오렌지 산지로 알려져 있다. 발렌시아 오렌지 100% 음료...같은 소리는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터. 여기에서 생산된 농산물들은 항구를 통해 운반되며, 농업 이외에 조선업이 발달해 있기도 하다.

쾌적한 기후로 광지로도 유명한데 묘하게 여름날씨가 매우 긴 편. 하기야 쌀이 자란다잖아 10월에도 간혹 한낮에는 30도를 훌쩍 넘는 살인적인 기온을 자랑하기도 한다(...) 여러 개의 성당이 도시를 상징한다. 주요 건축물로는 '발렌시아 대성당'이 있으며, 매주 목요일 정오에 이곳에서 '트리부날 데 라스 아과스(Tribunal de las Aguas)'라는 일명 ' 재판'이 열린다. 이 재판은 10세기 이후부터 계속되어 온 역사를 갖고 있으며, 농사를 많이 짓는 지역답게 농부들이 모여 개수에 관련된 분쟁을 심리해 그 자리에서 심판을 내리는 것. 특이하게도 모든 절차가 카탈루냐 방언으로 진행된다.

2007년 '발렌시아 시가지 서킷'이라는 F1 서킷이 개장되었으며, 과거 유럽 그랑프리가 개최되었다.

이외에 매년 3월 열리는 '발렌시아 불꽃놀이', 8월 말에 열리는 토마토 축제 또한 유명하다. 이 축제날이 되면 아예 토마토를 트레일러째로 가져다 놓고 사방에서 상당히 많이 던져대는지라 온 도시가 토마토 범벅이 된다. 이때 쓰이는 토마토들은 소위 잉여 생산물 수준인, 거의 먹기 힘든 수준의 토마토를 던진다고 하니 그렇게 까지 자원낭비는 아닌듯 하다..[1] 애초에 토마토가 주식작물은 아니다. 그리고 이 행사는 원래 똥값이 된 토마토 값 책임지라고 농민들이 토마토 던지며 시위하던 거에서 비롯되었다. 철권 6 BR의 랜덤맵 중에도 있다!

발렌시아 교통은 노선 자체는 버스, 지하철, 트램등이 잘 짜여진 편이다. 어지간한 도시규모로 잘 깔려있고 노선도 친절하게 그려져 있어 여행객들도 어렵지 않게 찾아갈 수 있다. 다만 티켓 구매가 다소 욕 나올 수 있는데 버스와 지하철이 서로 호환되지 않아 환승이 안 되고, 티켓 자체의 가격을 따로 받는다. 예로 버스 10회권은 2+8=10유로, 20회권은 2+16=18유로이며 1회권 요금 및 지하철 요금은 또 다르다(...) 지하철의 경우는 구간(Zona)별로도 요금이 다른데, 가장 열받을 부분은 공항철도를 이용할 때.[2]

이곳을 연고로 하는 축구 구단으로 발렌시아 CF, 레반테 UD, 우라칸 발렌시아(Huracán Valencia)[3]가 있다. 위 3개가 정통 발렌시아 팀이고, 그 외로는 비야레알 CF, 르쿨레스 CF, 엘체 CF 등이 있는데 에르쿨레스를 제외하면 전부 1부 리그팀이며 에르쿨레스또한 2부 리그에서 승격 가능성이 높은 팀중 하나이기 때문에[4] 스페인에서도 강력한 축구 도시이다그래봐야 까딸루냐 우주전함과 수도권 부자 왕실팀에 밀려서 3인자 취급이지만, 2인자도 아니고 영원한 3인자 으앙 최근에는 바스크나 수도권 서민한테도 밀려서 4인자 취급받을 때도 있다

이곳의 명물로는 오르차타(Horchata), 빠에야(Paella), 사프란, 오렌지, 도자기 타일등이 있다.

2. 베네수엘라의 도시

여행경보 2단계: 황색경보 발령! HELP!

이 문서에서 설명하는 국가/지역에 황색경보(여행자제)가 발령되어 있습니다.
해당 국가/지역에 방문할 예정이라면 [https]여행경보제도(외교부 해외안전여행 웹 사이트)의 내용을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경고: 이 국가/지역에 방문할 경우 신변에 문제가 생길 수 있으며, 방문 필요성을 신중히 검토해야 합니다.


Nueva Valencia del Rey. 누에바 발렌시아 델 레이.

베네수엘라 라보보 주에 있는 도시. 이전에는 베네수엘라의 수도 역할을 담당하기도 했으며, 현재도 수도인 카라카스라카이보 다음의 규모를 자랑한다. 이름의 어원은 1번 항목이다.

대항해시대 당시 스페인군인들에 의해 건설되었으며, 현재도 스페인의 색채가 짙다. 베네수엘라 독립전쟁 당시 여러 전투가 여기에서 벌어졌으며, 현재는 유럽인과 미국인이 많이 거주하고 있다.

주위에 농업지대가 펼쳐져 있어 담배 등이 재배되며, 가축사료나 낙농제품, 담배 등의 생산이 활발하다. 교통 요충지에 자리잡아 이곳에서 생산된 물품들을 소비자들에게 판매하기 편리하다.

3. 베네수엘라의 호수

베네수엘라 중부에 있는 호수로, 이전에는 '타가리과 호'라는 이름으로 불렸다. 동서 폭이 약 29km, 남북 길이가 약 16km이며, '라카이보 호'에 이어서 베네수엘라에서 두 번째로 큰 천연호수이다.

4. 칵테일


오렌지로 만든 칵테일. 이름의 유래는 1의 도시. 베이스는 에프리콧 브랜디이다.

4.1. 재료

  • 애프리콧 브랜디(말 그대로 살구를 씨와 함께 으깨 발효, 증류한 것) 40ml
  • 오렌지 주스 20ml
  • 오렌지 비터스(쓴맛이 도는 오렌지향 리큐르의 종류) 1~2 티스푼만...

제법은 간단. 그냥 재료를 다 배합해 칵테일 잔에 담아내면 된다. 모양새는 그냥 오렌지 주스와 동일. 도수는 배합 비율에 따라 달라지지만 일반적인 배합을 하면 13도 정도. 또 다른 제법으로 샴페인이 추가되기도 한다. 그냥 배합한 상태로 마시기도 하지만 언더 록 스타일로 얼음 넣은 잔에 부어 마시기도 한다.

다만 이 칵테일 재료중 오렌지 비터스는 한국에서 수요가 없어 수입하지 않기 때문에 개인이 해외어서 구해오지 않는 이상 국내 주류매장에서는 어지간해선 구할 수 없어 그냥 브랜디와 주스만 섞고 치우기도 한다.

5. 마비노기의 아이템

마비노기의 아이템. 발렌시아 세트 참조.

6. 네덜란드 가수

네덜란드 가수. 과 흡사한 오패래틱 록을 한다.

7. 기타 동명이인

----
  • [1] 실제로 이런 쪽에서 완숙토마토는 탁월하다. 일단 투척하기 쉽고, 걸죽하면서 진득한 느낌이라 맞았을 때 기분이 더러우며, 그러면서도 맞은 사람에게 충격이 약하다. 여기에 붉은 색에 맞으면 파편이 비산하는 점이 임팩트도 강하다. 문제는 잘 지워지지 않는다는 것. 물론 비난용으로 사용하는 경우라면 이것도 장점이 된다. 때문에 썩은 계란과 더불어 양태 투척물로 인기를 끌고 있다.
  • [2] 바로 전 역인 로사스 혹은 그 이전인 마니세스까지는 2존 요금을 받지만 공항은 5존 요금을 받는다. 그렇다고 먼 것도 아닌게, 로사스 역에서 10분가량 걷다가 고속도로 같은 큰 도로 하나만 건너면 바로 공항이다(...) 그런데 횡단보도가 따로 없는게 함정.
  • [3] 3부리그 팀으로 2011년에 창단된 신생 팀이다, 갓 태어난 핏덩이 팀이기때문에 2012 풋볼매니저로 초대 감독이 되어서 팀 역사를 처음부터쓰며 라 리가 신계의 두 팀을 때려잡는 매력이 있었다
  • [4] 그런데 어떻게 된일인지 13/14시즌은 대차게 말아먹고 있다 승격 도전은 커녕 강등권 탈출도 힘들어보일 정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