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바쁜 사람들을 위한 시리즈

last modified: 2015-04-11 21:01:04 Contributors

Contents

1. 니코니코 동화에서 만들어지는 매드무비의 한 장르(?)
2. 1과 마찬가지로 니코니코 동화에서 만들어지는 매드무비의 한 장르(?!)
3. 카스가 소프트에서 만든 동방 프로젝트 2차 창작 개그 시리즈


1. 니코니코 동화에서 만들어지는 매드무비의 한 장르(?)

동영상들은 하나같이 "忙しい人向け"(이소가시이히토무케)이나, "忙しい人のための"(이소가시이히토노타메노)라는 제목으로 시작하며, 기본적으로 순서를 뒤집지 않고, 말이 되는 한도 내에서 영상을 짜깁기해서 만드는 물건들인데, 예를 들자면

  • 원본: 학교종이 땡땡땡 어서모이자 선생님 우리를 기다리신
  • 매드: 학교 땡땡이 다~♬

...만 남겨버리는 식이다. 대부분 저런 식으로 원곡의 의미가 완전히 뒤집어지는 경우가 대다수. 이 시리즈로 최초로 올라온 영상은 2007년 4월에 등장했던 "바쁜 사람들을 위한 '저 녀석이야말로 테니스의 왕자님'"였다고 한다.

비슷한 것으로 Nostalgia Critic으로 유명한 더글라스 워커(That Guy with the Glasses)의 5 seconds movies가 있다. 가장 유명한 작품은 5초만에 보는 타이타닉(...) 그래도 이건 의미 전달이라도 한다

그 중 하나를 소개하자면 이런 식. "정말로 바쁜 사람들을 위한 건담".


이명기적의 27초.

베리에이션으로 "초 바쁜사람들을 위한", "죽을만큼 바쁜 사람들을 위한" 시리즈가 있는데, 이건 거의 10초 이내로 남겨두는 식. 일종의 허무송.


2009년 12월경 디시인사이드의 리듬게임 갤러리에서 이런 비슷한 종류의 매드가 유행했다. 이쪽은 이미 '바쁜 사람들'이라는 앨범(?)도 만들어져있고...

youtube(sWqGiQZKBCY)
바쁜 사람들을 위한 내가 고자라니 이번에 소개할 분은... 반동이다! 이봐 심영이 죽어라

쌀국수 뚝배기 버전도 있다. #1 뚝배기! 면발이 없네예? #2 쌀래예?


슈퍼로봇대전 버전도 있다. 각 참전작들의 주제가들을 전부 수십초 내로 남겨두고 왜곡하는 방식.

2. 1과 마찬가지로 니코니코 동화에서 만들어지는 매드무비의 한 장르(?!)

"忙しい人向け" 로 시작하는 제목까지는 동일하지만 주로 RPG 작품 류에서 전투, 필드이동 등의 부분을 싹 자르고 중요 회화, 이벤트 등의 줄거리적 부분만 담아 비교적 빠른 시간 안에 스토리텔링이 가능해지는 올바른 요약의 본보기가 되고 있다. 1에 비해서 수는 극히 적다.

스동갤에서도 이런 식으로 '스타리그 경기 10초 요약 버전'이 올라오기도 했다. 예를 들면 "경기 시작합니다! / ooo선수 더블커맨드에요~ / xxx선수 5드론인데요!! / GG~!".

3. 카스가 소프트에서 만든 동방 프로젝트 2차 창작 개그 시리즈

게임의 경우, 정작 바쁜 사람을 위한 시리즈라면서 게임은 노벨류이기에 길다.
동인설정, 패러디의 폭도 다양하고 성우지원까지 하지만, 최고의 특징은 배드엔딩이 꽤 산재한 시리즈란 것.[1]

시리즈는 홍마관-엑스트라-요요몽-엑스트라-췌몽상-영야초 전야-영야초[2]-화영총[3]-엑스트라-풍신록 순.

영상물로 숏콩트 시리즈인 바쁜 사람을 위한 시리즈가 있다. 게임의 일부는 아니지만, 동일 제작사의 같은 소스를 사용하는 1분가량의 개그물이다. 순서는 게임과 동일.

----
  • [1] 플랑드르가 멋대로 등장인물이 한마디 하기도 전에 다 리타이어를 시켜서 스토리가 바로 끝나던가, 레밀리아가 농사짓다가 치르노를 잡아서 농작물 다 얼렸다던가 하는 카오스한 배드엔딩이다.
  • [2] 초회판으로 비상천칙에 캐릭터 사운드를 집어넣는 비공식 패치를 넣었다고 한다.
  • [3] C84에 무성판이 출품되었으며, 이후 C85에 유성판이 출품되었다. 기존 무성판에 대응하는 보이스 패치도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운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