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미하일 파블리첸코

last modified: 2013-07-31 19:24:13 Contributors


블라디보스톡에 있는 ME 연구소[1]의 소장이며, 스오우 파블리첸코시온 파블리첸코의 아버지. ME 연구 분야에서는 최고의 권위자라고 한다.

마키미야 아사코의 남편이었으나 지금은 이혼했고, 지금은 남매를 데리고 혼자 살고 있다. 아내는 현재 도쿄에서 사진 작가로 일하고 있으며, 이 때문에 스오우는 엄마가 있는 도쿄로 가고 싶어한다. 사진을 좋아하는 것도 엄마에 대한 그리움 때문인듯.

2년 전 시온이 계약자가 된 것에 대한 죄책감을 느끼고 있으며, 그 반동인지 일반인이 계약자와 어울리면 상처받는다는 이유를 들며 스오우를 시온에게서 떼어내려고 하고 있다. 그래서 스오우와의 사이는 다소 소원하다. 시온은 완전 하숙인 취급. 그래도 아버지로서의 정은 남아있긴 했지만.

이후 FSB가 유성핵을 가지고 있는 시온을 끌고 가기 위해 집을 테러했을때, 헤이에게 살해당했다.

여담이지만, 스오우에게 라이플 쏘는 법을 가르쳐준 사람이기도 하다. 종종 시온과 스오우를 데리고 사냥이나 캠핑을 하러 가는 게 취미였던 듯.

그런데 작중 시온이 한 말이나[2] 헤이의 보고를 보면, 어쩌면 죽은 것은 더미이고 실제론 살아있을 확률도 있다.

스오우에게 라이플을 가르쳐줄 때의 의미심장한 발언도 그렇고, 오프닝에서도 시온과 함께 등장하는 걸 보면...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7화에서 FSB 요인들의 대화를 통해 1화에서 죽은 미하일 파블리첸코는 미리 기억을 옮겨놓은 더미일 가능성이 제기 되었으며, 심지어 도쿄에서 멀쩡히 살아돌아다니는 사진이 나오기까지 했다. 게다가 막판에는 시온과 같이 등장. 결국 위에서 죽은 건 가짜였다.

8화에는 저격을 마친 시온의 딱가리가 되어 잠시 등장. 그리고보니 이 아저씨는 대우가 안습하다.[3]

9화에서는 이름만 나오고 등장도 없다. 아. 안돼..

10화에서 나온 회상신에서는 매드 사이언티스트를 연상시키는 핏발 선 눈빛과 광기에 찬 대사[4]를 읆으면서, ME를 이용해 스오우의 시신에서 기억을 빼내어 시온의 능력으로 복제한 새로운 스오우에게 옮겨 심으려고 했다. 그러나, 아사코가 스오우의 시신을 끌어안고 도주해버렸기에, 그 대신 시온과 함께 기억을 조작하여 복제한 스오우에게 넣어준 듯 하다.

11화에서 밝혀진 바에 따르면 작중에서 스오우가 떠올리던 수족관에서의 추억은 가짜였으며 초반부 유성이 떨어졌을 때 정작 스오우는 없었다. 지금의 스오우는 그때 유성에 맞고 큰 부상을 입은 시온이 복제한 것.

폐허가 된 수족관에서 스오우와 다시 대면하나 곧바로 쫒아온 3호기관 멤버에 의해 도망가는 신세가 된다. 그때 옥상에서 한 계약자가 던진 공기창에 맞아 다리가 찢어지고 이후 과다출혈로 스오우 앞에서 사망한다.

스오우를 카피라며 피했던 마키미야 아사코와는 달리 미하일은 스오우를 카피가 아닌 진짜 스오우로 인정하며 사랑한다. 정확히는 지금의 스오우는 시온의 능력과 자신의 기술로 죽은 스오우를 다시 부활시킨 것이라고 보고 있다. 그야말로 인체연성 성공 사례.

----
  • [1] 스오우 남매 집은 연구소를 겸하고 있다.
  • [2] 준비는 끝났어.
  • [3] 시온 : 일으켜주셈 미하일 : 넹 - 끗 -
  • [4] '스오우는 영원히 내 것이자 당신의 것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