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irected from page "말로른(반지의 제왕)"

E,AHRSS

말로른(가운데땅)

last modified: 2015-04-04 14:50:58 Contributors

반지의 제왕 시리즈에 나오는 요정의 나무.

요정들의 땅에서만 자라는 나무로 가을과 겨울에 잎은 황금빛으로 물들며 금색의 꽃을 틔운다. 요정들의 힘이 강한 톨 에렛세아, 누메노르에서만 자랄 수 있었으며 중간계에서는 로스로리엔에서만 자랄 수 있었다. 제 2시대에 요정들에 의해 누메노르에 전파되었으나 톨 에렛세아에서 자라던 만큼 큰 크기로 자라지는 못했다고 한다.

로스로리엔갈라드리엘의 수호하에서 중간계에서도 자랄 수 있었으며 요정들은 이 나무를 자라게 해서 건축한 집을 감싸기도 했다.[1] 또한 이 나무의 잎사귀로 렘바스를 감싸서 갖고 다니기도 하는데 렘바스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이렇게 보관하는 렘바스는 오래도록 보존할 수 있었다.

후에 갈라드리엘이 샘와이즈 갬지에게 말로른의 씨앗을 선물하는데 이 씨앗은 샤이어의 잔치정원의 거목이 있던 자리에 심어지게 되며, 이 잔치 나무는 중간계에서 로스로리엔을 제외한 전 지역중에서 유일한 말로른으로 남았다. 다른 곳에서 자라지 못하는 말로른이 샤이어에서 자랄 수 있었던 것은 갈라드리엘에 샘에게 준 마법의 흙 덕분이었다고 한다.[2]

----
  • [1] 영화에서 로스로리엔을 보면 이 모습이 잘 묘사되어 있다.
  • [2] 이 흙은 샤이어의 재건에 사용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