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마트리엘

last modified: 2015-03-15 22:32:03 Contributors

신세기 에반게리온사도
제1사도 제2사도 제3사도 제4사도 제5사도 제6사도 제7사도 제8사도 제9사도
아담 릴리스 사키엘 샴셸 라미엘 가기엘 이스라펠 산달폰 마트리엘
제10사도 제11사도 제12사도 제13사도 제14사도 제15사도 제16사도 제17사도 제18사도
사하퀴엘 이로울 레리엘 발디엘 제르엘 아라엘 아르미사엘 타브리스 릴림

Martriel.png
[PNG image (Unknown)]


Martriel
호구 사도
신세기 에반게리온에 등장하는 제9사도. (雨)를 관장하는 천사. 11화에서 등장한다.소나기같은 사도

엄청나게 긴 다리와 그에 비해 작은 몸통을 가진 님거미 비슷하게 생긴 사도로, 제3신동경시가 정전된 절묘한 타이밍(…)을 틈타 공격해왔다. 코어는 드러나지는 않았지만 몸통 안에 있는 것으로 보인다.


공격하는 방식은 작은 몸통 하단에 달린 눈 같은 문양에서 강력한 산성 용액을 분출하여 하단의 적을 녹여버리는 것. 이러한 눈이 몸 하단 외에도 여러 부분에 난 걸 보면 여러 방향으로 발산이 가능하지 않았나 추측된다. 다른 사도들의 화려한 빔공격에 비하면 좀 안습한(...) 능력으로도 보이지만 사실 지오프론트의 장갑판을 녹여들어가거나 에바의 특수장갑판을 녹일 정도면 꽤나 대단한 거다. 하지만 그정도는 다른 사도들도 다 한다. 그것도 잔기술 필요없이 그냥 힘으로 후려패 개박살내거나 빔으로 빠르고 신속하게 녹여버리는등, 마트리엘보다 훨씬 더 손쉽고 빠르게(...).

도시가 정전되어[1] 정상적인 방식으로 도시 밖으로 사출될 수 없었던 에반게리온 0호기에반게리온 초호기, 에반게리온 2호기를 곤란하게 만들었지만, 2호기가 산성 용액을 몸으로 막는 사이 0호기가 아래로 떨어진 라이플을 건네주고 그걸 받은 초호기의 사격으로 몸통이 벌집이 되면서 소멸(AT필드도 없냐!). AT 필드 전개는 산성 용액을 발산하느라 전개하지 못했거나, 혹은 2호기에 의해 중화되었다 쳐도 이후 어느 뽕빨나는 사도가 라이플 2점 사격 등 여러 무장으로 마구 공격당해도 꿈쩍도 안 했던 걸 생각해 보면 정말 안습. 사실 제르엘이 아니더라도 이전에 샴셸이 마찬가지로 AT 필드가 중화당한 채 라이플을 마구 난사당하고도 흠집 하나 없었던 걸 생각하면 그야말로 안습...[2]

사실 에반게리온 시리즈에 등장하는 전 사도들을 통틀어 최약체 사도. 라이플에 맞고 사망한 유일한 사도다(…).[3] 정전만 되지 않았더라면 0호기든 초호기든 2호기든 한 대만 출격했더라도 그냥 발라버릴 수 있었을 듯.[4]

11화는 사도와 싸우는 장면보다는 정전이 된 상황에서 이카리 겐도가 위로는 근엄하게 폼 잡고 있는데 발은 찬 물을 담은 대야에 담그고 있는 개그씬이나, 네르프 직원들이 인력으로 힘을 합쳐서 엔트리 플러그를 장전하거나 하는 장면이 더 돋보이는 에피소드다.인간적이다.. 심지어 레이 육성계획에서도 안습으로.. 비장한 표정으로 전동기 페달을 밟는 신지 육성계획도 있습니다

여담이지만 최초로 에바용 외장 배터리가 등장한 에피소드. 물론 이후엔 한번도 등장하지 않는다.

그리고 코믹스판은 물론 신극장판에서도 등장하지 않는다. 인간미나 영상의 극적인 미쟝센 같은건 갖다버린 신극장판

공격방식이 이 따위라서 재현하기가 좀 그랬던지 슈퍼로봇대전이나 신세기 에반게리온 2에 나왔을 때는 뱉는 식으로 바뀌었다. 슈로대에서는 슈퍼로봇대전 알파에서 유일하게 나왔는데 눈물나게 약한 것은 변함이 없다.

인기도 최고로 없는 사도다. 생김새도 워낙 멋없게 생긴데다가 부식액이나 뚝뚝 흘려대는 멋없는 공격방식, 네르프가 정전된 틈에 공격하는 비겁함, 그리고 본편에서 보여준 그 눈물나는 약함(...) 때문에 팬에게도 호구취급 당하는 사도.

생김새가 장님거미[5]와 유사하다.

그러고보면 참 소나기같은 사도

----
  • [1] 카지 료지가 꾸민 일. 제레의 명령을 받아 제3신도쿄시의 정전시 사도의 습격에 어떻게 대처하려는지 실험하려는 것이다. 일본에서 따로 발간된 '2015 : 카지의 마지막 해'를 참고. 이때 제르엘같은 애가 왔으면 네르프는 으앙 쥬금
  • [2] 그나마 이스라펠이 내구력이 거의 이놈만큼 약하다. 그런데 이스라펠은 1차전에서 덤벼드는 초호기와 2호기를 가볍게 떡실신 시켰고 2체가 동시에 격파당하지 않는 한은, 코어조차도 재생하는 사기적인 재생력이 있으니 마트리엘 따위와 동급으로 두기엔 이스라펠이 훨씬 우월하다. 결론은 그냥 이놈이 최약체.
  • [3] 그냥 죽은것도 아니고 몸통이 관통됐다...이건 사도도 아니야!!
  • [4] 아니 그냥 N2폭뢰 한방이였어도 끝이였을듯? 자위대가 평소처럼 공격했으면 1킬할수 있었을텐데 아까웠겟소. 그렇지만 뒷이야기에 따르면 네르프가 정전상태라 자위대에 N2 폭탄 사용 허가를 요청하지 못했다고 하며, 자위대에선 "쟤들 아무 대답 없는데요?" "또 뭔가 꿍꿍이 있겠지, 냅둬."라고 판단했다.
  • [5] 일본에선 자토이치거미라 하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