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마교

last modified: 2015-04-04 04:04:39 Contributors

마교(魔敎)란 무협물 등지에서 나오는 용어로 사악한 마신을 숭배하거나, 마공을 익힌 이들이 모인 문파를 가리키는 말이다.

Contents

1. 설명
2. 구무협의 마교
3. 신무협의 마교
4. 리그베다 위키에 등록된 창작물의 마교

1. 설명

본래 마교란 중국에서 반체제적이라는 이유로 탄압받은 종교를 가리켜서 마교라고 부르면서 배척한 것에서 유래되었다. 명교, 백련교, 파룬궁 등이 이런 마교에 속한다.

명대의 마교는 명나라를 세운 주원장이 명 건립에 도움을 받은 후 지나치게 커진 세력을 견제하여 탄압하기 위한 굴레였다는 얘기도 있다.

무협소설에서 흔히 나오는 '마교'라는 개념이 등장하기 시작한 건 김용의 《의천도룡기》에서 나온 명교의 영향이 컸다. 여기서 명교의 경우에는 실제로 명대에 있었던 역사적인 기원과 무협적인 색채를 잘 조합하여 만들어서 매우 매력적인 설정으로 이름이 높다.

TV에 나오는 의천도룡기에 등장하는 마교를 보면 사악하기는커녕 유쾌한 집단이다(…) 명대가 배경일 경우 마교는 보통 백련교에서 이름을 바꾼 게 많아서 역사에 가장 영향을 많이 끼친 문파라고도 한다.

2. 구무협의 마교

보통 구무협이라고 분류된 80년대의 무협소설에서는 이런 설정 대신 닥치고 사악한 종교가 대다수다. 아수라 같은 사악한 마신을 숭배하며 인신공양, 학살 등등 악마주의 냄새가 물씬 나는 의식을 거행한다. 이런 이유로 정파에게 탄압받지만, 엄청난 힘으로 거꾸로 정파를 물리치다가 갑자기 나타난 영웅에게 패배하여 봉인되거나 멸망했다가 다시 부활했다는 걸로 작품이 시작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구무협의 마교는 악마적이고 사악하므로 무공은 정파의 무공과는 달리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빠르게 강해지지만, 대신 피에 미친다거나, 살육에 찌든다는 설정이 많다.

그리고 이름에 쓸데없이 마(魔)자가 자주 들어간다. 감옥은 마뢰옥, 수련장은 마련동 하는 식으로.

3. 신무협의 마교

신무협에서는 체제 일탈적인 면을 좋아하는 젊은 작가들이 열심히 추종하고 있다.

신무협의 마교는 구무협의 마교와는 전혀 다른 집단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역사를 바탕으로 하는 무협소설에서는 위에서 말한 명교의 설정을 빌려와서 백련교, 일원신교라는 이름으로 불리며 악마적인 구무협의 마교와는 달리 어느 정도 이성이라는 게 존재하고 구성원들 역시 전부 다 미친 놈이 아니다. (물론 미친놈들이 있긴 있다..)

그리고 보통 구무협의 마교는 정사를 불문하고 공통의 적이라는 개념이 대부분이지만, 묵향과 열혈강호가 메가히트한 영향인지 신무협의 마교는 사파의 맹주격인 문파라는 설정이 많다. 심지어 묵향같은 경우, 사파는 마교 외엔 등장하지도 않는다(…).[1][2]

근래의 깽판 무협지에서는 아예 종교라는 틀조차 탈피하여 '힘을 숭배하는 단체'라는 도저히 종교라는 이름을 붙일 수 없는 정체불명의 집단이 돼버렸다. 특히 묵향의 마교도들은 자신들의 소속을 천마신교(天磨神敎)라 통칭하며 무공을 갈고 닦는 행위 자체를 숭배한다. 때문에 마교(魔敎)라는 명칭은 인정하지 않는다. 묵향이후부터는 그걸 따라하듯 마교는 일종의 멸칭이며 정신 명칭은 천마신교 등 다른 이름을 쓰는 일이 많아졌다.

교리 같은 거나 숭배대상은 보통 배화교를 모티브로 한다. 명왕과 암왕을 바탕으로 하여 작가들이 알아서 어레인지해서 설정을 짜는 식.

신무협의 마교는 대체로 4가지 타입으로 나뉜다.
  • 위에서 말한 실제 역사를 배경으로 둔 명교. 당연히 명나라 초를 배경으로 하며 주원장의 배신으로 중원에서 쫓겨났다는 식으로 중원정복과 명나라 멸망을 목표로 삼고 있다.
  • 구무협의 악마적인 마교. 자주 등장하는 건 아니지만, 구무협의 마교 역시 완전히 맥이 끊긴 건 아니라서 가끔 등장하는 편이다. 이런 유형일 때는 악역으로 나오는 게 대다수.
  • 도저히 종교라고 불려줄 수 없는 정체불명의 단체로 묵향이 대표적이다. 이런 경우 '정파는 힘쎈 적대적 문파가 나타나면 마교라고 부르며 핍박한다' 라는 설정이 추가된다.
  • 정파에 대항하는 이들이 모인 곳. 이런 마교는 악인은 아닌데 단지 마공을 익혔다는 이유로 쫓겨났거나, 힘에 밀려 핍박받았거나, 뭔가 원한을 가진 이들이 모여서 설립한 곳으로 주인공이 이런 마교 소속의 인물로 등장하는 작품이 많다.

----
  • [1] 정확히는 등장은 하는데 비중도 없고, 소위 네임드급의 강한 녀석이 없다. 작중 시기 전에 '사사천림'이라는 아주 강한 사파가 있긴 했는데, 마교가 직접 멸문 시켰다고 한다. 팀킬 그것도 천마혈검대 혼자 가서 밀어버렸고, 정파에선 아직까지 사사천림이 왜 망했는지도 모를정도로 순식간이였다(…). 사사천림이 지금껏 남아있었어도 쩌리였을 듯.
  • [2] 그러나 이걸로 사사천림을 까는건 약간 섣부른데...정파 최고 문파중 하나이자 구파일방중 하나인 화산파조차 마교의 부대 하나에 초살당했다는 걸 생각해보자.천마혈검대를 쓰게 만들게 했다면 정말 대단했다는건 사실인듯 하다.최하 구파 일방 이상은 되었다는게 되니 이쯤되면 쩌리라고 하기는 힘들다.그래봐야 마교에 비하면 답이 없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