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리 밴클리프

last modified: 2014-09-20 01:24:18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패러디 및 오마주

1. 개요

미국배우. 주로 서부극을 중심으로 활동하였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네덜란드계 미국인이며 《하이눈》과 《OK 목장의 결투》와 같은 서부극에 주로 나왔으나 본격적으로 유명해진 것은 세르조 레오네 감독의 《석양의 건맨》과 《석양의 무법자》에서 클린트 이스트우드와 함께 출연하면서부터였다.[1] 《석양의 건맨》에서는 믿음직한 아군으로, 《석양의 무법자》에서는 살기카리스마가 넘치는 악역으로 서로 대조된다.

Lee_Van_Cleef01.jpg
[JPG image (Unknown)]

석양의 건맨

이후 아예 유럽에 정착해서 스파게티 웨스턴 전문 배우로 활약했다. 스파게티 웨스턴이 유행을 지난 이후에는 주로 현대 범죄액션물이나 밀리터리 액션물에서 액션 배우로 활약했고 그중 유명한 영화로는 특수부대 활약상을 그린 《와일드 기스》가 있다. 하지만 나이도 있고 해서 이전 스파게티 웨스턴 시절만큼 인기를 얻진 못했다. 날카로운 눈매와 매부리코로 아무리 봐도 착한 인상은 아니라서(...) 주로 악역이나 의지 강한 보안관, 형사 역할을 맡았으며, 거구의 팰런스와 함께 60-70년대 서부극의 성격 배우로는 손꼽을 만한 인물이었다.

서부극을 좋아하는 존 카펜터 감독이 그의 팬이어서 《뉴욕 탈출》에 기용했다. 문제는 촬영을 마치고 나서 그의 클로즈업 화면의 포커스가 나갔다는 것을 뒤늦게 알아 다시 촬영을 해야했는데 이미 밴클리프는 촬영지인 세인트루이스에서 멀리 떨어진 LA에 있는 집으로 돌아간 것. 카펜터의 영화답게 예산이 충분하지 않아 결국 다시 불러오지도 못하고 그대로 나갔다.(...)

클린트 이스트우드의 영화 《페일 라이더》에 리 밴클리프와 비슷하게 생긴 존 러셀이라는 인물을 캐스팅하는데 누가봐도 밴클리프라고 착각할 정도로 닮았다.

총 쏘는 손의 중지 끝마디가 없다. 《석양의 건맨》에 등장할 때는 분명 손이 멀쩡했는데 뒤이어 출연한 《석양의 무법자》에서는 마디를 잃은 손으로 등장한다. 최후 3인 결투 장면의 클로즈업 장면에서 볼 수 있는데, 손을 다친 이유에 대해서는 정확하게 알려져 있지 않다. 집에서 딸의 놀이방을 만들다 다쳐서 잃었다는 이야기, 술집에서 싸우다가 잃었다는 등의 소문만 분분하다(…).

2. 패러디 및 오마주

----
  • [1] 레오네는 '매의 눈을 가진 남자'라며 그의 인상(?)을 좋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