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락블레스트

last modified: 2015-01-31 02:26:31 Contributors


기술 이름타입분류위력명중PP
한국어일본어영어바위물리259010
락블레스트ロックブラストRock Blast
기술 효과특수 분류부가 효과확률
한 턴에 2~5회 공격한다.연타, 비접촉 - -

3세대에서 처음 등장했던 바위 타입 기술. 연속 공격기의 일종이다. 기술을 썼을 때 랜덤으로 공격횟수가 2~5회 사이에서 결정된다. 2~3회 공격할 확률은 37.5%, 4~5회 공격할 확률은 12.5%가 된다.

가시대포와 비슷하게 암석 덩어리를 최대 5개까지 연속으로 상대에게 발사하는 공격이다. 그런데 애니메이션 포켓몬스터 AG에서는 아말도 등가시가 빛나면서 앞발톱으로 베어버리는 기술로 등장했다! 충공깽 그나마 다른 장면에서는 뭔가 발사하는 연출로 나오기는 하는데, 이것들도 뭔가 요란스러운 연출이어서 그냥 담담하게 돌덩이를 날려서 때려박는 게임의 연출과는 느낌이 조금 다르다.

전 세대에 등장했던 최강의 연속공격기 본러쉬의 타입만 바위 타입으로 변경시켜서 나온 기술로, 3세대에서도 본러쉬와 나란히 최강의 연속공격기의 자리에 올라 있었다. 본러쉬가 위력 100의 지진이나 뼈다귀 부메랑이 경쟁상대여서 이론상으로는 채용 가치가 있으나 실제로는 쓰기 껄끄러웠던 것과 달리, 이쪽의 경쟁상대는 위력 75의 스톤샤워 하나 정도였다. 당시는 스톤에지가 존재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 기술이 4발 이상 맞으면 그게 바위타입 최강의 위력이었으며, 또 평균적으로 3발 맞는다고 생각해도 스톤샤워와 위력이 동일하기 때문에 제법 괜찮은 기술이라고 할 수 있었다. 한발당 위력이 높기 때문에 2발만 맞는 최악의 상황에서도 암석봉인 정도의 위력은 내 주었다.

다만 이 당시는 명중이 80이었기에, 똑같이 위력 75라고 가정하면 명중이 90에 부가효과도 있는 스톤샤워가 좀더 매력적인 것은 어쩔 수 없었다. 물론 이쪽도 장점이 없는 건 아니어서 연속공격기들의 특징으로 상대의 대타출동을 부수면서 계속 공격할 수 있고 왕의징표석과 조합할 경우 풀죽음 확률이 높아진다는 점 등이 있긴 했다. 다만 그 점을 감안하고 이 기술을 써보려고 해도 스톤샤워에 비해 배울 수 있는 포켓몬이 너무 적어서 상대적으로 빛을 보기 힘들었다. 스톤샤워는 NPC기로 배울 수 있어서 다른 타입 포켓몬의 서브웨폰으로도 잘 채용되곤 했지만 이 기술은 바위 타입 중에서도 일부만 배울 수 있어서 실제로 써먹어볼만한 포켓몬은 딱구리, 코뿌리, 아말도 정도로 한정된다. 유일하게 이걸 쓸 수 있는 다른 타입의 포켓몬은 대포무노 뿐. 대포무노는 물공과 특공이 같기에 이것도 쓰려면 못 쓸 건 없지만, 아무래도 특수공격의 기술폭이 좀더 좋은 녀석이다. 저 사용자들이 전부 심하게 느려터졌기 때문에, 왕의징표석과의 조합이라는 연속공격기의 장점 하나는 그대로 죽을 수밖에 없다.

4세대에서는 배우는 포켓몬들이 좀 늘긴 했지만 여전히 폭이 넓다고는 할 수 없었고, 바위 타입 최대위력을 낼 수 있다는 의의도 양날박치기암석포의 등장으로 잃어버리고 말았다. 특히 명중률이 같고 처음부터 위력이 100인 스톤에지가 등장했으며 배울 수 있는 포켓몬도 락블레스트보다 훨씬 많아 여전히 빛을 보기는 힘들었다. 다만 이때 반감열매와 기합의띠가 나오면서 이것들을 무효화시킬 수 있다는 새로운 입지가 생겼다. 또 가장 큰 쾌거는 스톤에지나 스톤샤워랑 저울질해보지 않고 이 기술을 채용하는 포켓몬이 생겼다는 것으로, 바로 하트골드/소울실버에서 유전기로 이 기술을 터득한 파르셀이다. "2~5회 연속해서 공격하는 기술을 쓰면 무조건 5번 공격한다"라는 파르셀의 특성 "스킬 링크"와 이 기술이 만나면 위력 125에 명중률이 80인 것 외엔 별다른 페널티도 없으며 대타고 반감열매고 다 소용없는 흉악한 바위 타입 기술이 나와 버린다.

5세대에서는 명중률이 90으로 상향되어 활용도가 더 올라갔다. 원조 기술인 본러쉬와 동시에 똑같이 상향된 것. 또 연속공격기의 사용을 컨셉으로 들고 나온 치라치노생긴 거랑 안 어울리게 이 기술을 배우기 때문에 주력으로 쓰는 포켓몬도 늘어났다.

6세대에서 헤라크로스가 교배기로 이 기술을 배워서 메가진화로 얻게 되는 특성 스킬링크를 통해서 파르셀과 비슷하게 사용이 가능해졌다.

참고로 원래는 포켓몬스터 TCG에서 처음 등장한 기술이다. 1세대 시절 나왔던 한정판 딱구리 카드의 기술이었는데, 에너지 카드를 최대 5장까지 트래쉬하고 한발당 20짜리 공격을 트래쉬한 수만큼 연속으로 날리는 기술이었다. 5발을 여러 포켓몬에게 나눠서 때릴 수 있어서 한놈한테 다 몰아서 100이라는 특대급 대미지를 줄 수도 있고 상대 포켓몬 5마리를 한대씩 다 때려주는 광역공격을 할 수도 있었다. 본가에서는 시스템이 달라서 볼에 들어가있는 포켓몬을 때리진 못하지만, 최대 5대까지 때리는 연속공격기라는 성능은 비슷하게 재현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