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땅굴망

last modified: 2015-03-07 19:27:07 Contributors

스타크래프트 2 저그의 유닛, 건물
부화장
larva.jpg
[JPG image (Unknown)]
drone.jpg
[JPG image (Unknown)]
overload.jpg
[JPG image (Unknown)]
zergling.jpg
[JPG image (Unknown)]
queen.jpg
[JPG image (Unknown)]
roach.JPEG
[JPEG image (Unknown)]
baneling.jpg
[JPG image (Unknown)]
애벌레 일벌레 대군주 저글링 여왕 바퀴 맹독충
번식지
overseer.jpg
[JPG image (Unknown)]
hydralisk.jpg
[JPG image (Unknown)]
mutalisk.png
[PNG image (Unknown)]
corruptor.jpg
[JPG image (Unknown)]
infestor.png
[PNG image (Unknown)]
swarmhost.jpg
[JPG image (Unknown)]
감시 군주 히드라리스크 뮤탈리스크 타락귀 감염충 군단 숙주
군락
viper.jpg
[JPG image (Unknown)]
broodload.jpg
[JPG image (Unknown)]
ultralisk.jpg
[JPG image (Unknown)]
살모사 무리 군주 울트라리스크
소환 유닛
broodling.jpg
[JPG image (Unknown)]
changeling.jpg
[JPG image (Unknown)]
infestedterran.jpg
[JPG image (Unknown)]
locast.jpg
[JPG image (Unknown)]
공생충 변신수 감염된 테란 식충
기타 건물들 추출장 산란못 진화장 바퀴 소굴 맹독충 둥지 가시 촉수 포자 촉수
둥지탑 히드라리스크 굴 감염 구덩이 땅굴망 땅굴벌레 거대 둥지탑 울트라리스크 동굴
캠페인, 기타 유닛 및 건물 갈귀 무리 수호군주 거대괴수 수호군주 포식귀 가시지옥 오메가리스크
브루탈리스크 피갈리스크 변형체 추적 도살자 파멸충 바이로파지 관통 군체


NydusNetwork.jpg
[JPG image (Unknown)]


단축키 N 요구 건물 번식지
비용 광물 150 베스핀 가스 200 생산 시간 50초
건물 크기 3 X 3 생명력 850
방어력 1 시야 8
특성 중장갑 - 생체 - 구조물

능력
1 땅굴벌레 생산

기능
1 다른 땅굴망과 땅굴벌레로 병력 이동

스타크래프트 2저그의 건물. 전작나이더스 커널계승한 건물.

땅굴망이나 땅굴벌레에 유닛을 넣으면[1] 그 유닛은 맵 상에 있는 자신이 보유한 모든 땅굴망이나 땅굴벌레 중 원하는 곳에서 꺼낼 수 있다.

컨트롤이 좀 필요하고 쓰는데 리스크도 있는 편이라, 저그 고수와 중하수를 가르는 분수령 같은 건물이다.
스타크래프트1의 나이다스 커널과는 다르게 땅굴벌레로 뚫은 지역은 어디든 포털처럼 순간 이동 할수있기 때문에 만약 사용에 익숙해져 있다면 아주 전략적인 운용이 가능하다.

땅굴벌레를 만드는 데는 광물 100, 가스 100이 들어가며 땅굴을 뚫으려는 해당 지점까지 벌레가 도달하는 데 20초가 걸린다.

병력을 담고있는 땅굴벌레나 연결망이 파괴되더라도 다른 연결망이나 땅굴벌레가 하나라도 살아 있다면 땅굴벌레 안에 있던 병력들은 남은 곳으로 옮겨진다. 땅굴벌레 및 땅굴망이 하나도 남지 않은 경우 땅굴벌레 안에 있던 유닛은 그냥 소멸. 자세히 설명하자면 땅굴망을 건설해서 땅굴벌레를 만들었을 경우 땅굴벌레 안에 있는 유닛들은 땅굴망이나 땅굴벌레가 모두 파괴되었을 때 사라진다. 다만 땅굴망이 만든 땅굴벌레, 혹은 새로운 땅굴망이 있을 경우 남아 있는 땅굴망이 아닌 땅굴벌레로도 유닛을 멀쩡히 살려 놓을 수 있다는 것. 심지어 건설 중인 땅굴벌레도.[2] 땅굴땅굴땅굴땅굴땅굴

원래 땅굴망을 파면 섬 멀티를 만들 수 있었다. 그러니까 일벌레가 섬에서 광물을 캐면 자동으로 땅굴망을 통해 부화장으로 이동하였다. 현재는 불가능.

멀티 플레이에서는 동맹군의 땅굴망을 사용할 수 없다고 한다. 밸런스 상의 문제로 그런 거라는데… 사실 생긴 거 보면 아무리 아군이라도 기분 나빠서 쓰겠나 이거?

참고로 많은 사람들이 모르는 사실인데, 땅굴벌레를 뚫는 순간에 위치에 따라서는 적에게도 테란핵 미사일 감지처럼 땅굴벌레의 괴성(?)과 진동음이 들리게 된다. 웬만하면 잘 못 듣는 듯하지만 민감한 사람이라면 바로 맵의 구석을 살펴보므로 병력 수송을 하지 않고 꾸물거리다간 조기 발각되기 십상.

크립 위에만 건설 가능했고 1:1 이동만 가능했던 전작의 나이더스 커널에 비해 용도가 제법 다양하다.

공격용 : 상대 본진이나 멀티 근처에 땅굴벌레를 만들어서 거기로 병력을 뿜어 내 부술 것만 부수고 도망가는 히트 앤 런을 구사하거나 기동성이 느린 히드라리스크를 전선으로 재빨리 이동시키는 식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방어용 : 앞마당 이외의 확장 기지 방어용. 일단 점막 위에서 저그 유닛들이 굉장히 빠르긴 하지만 저그는 종족 특성상 자신의 병력을 적이 오는 시점부터 마구 펌핑한다. 그러므로 이미 있는 병력이 적과 싸우기 시작해도 새로 알에서 나온 병력은 본진에서 확장까지 가는데 제법 오래 걸리므로 땅굴망은 좋은 방어 수단이다. 적이 보자마자 땅굴벌레부터 부숴 버린다면 문제가 되겠지만. 그렇기 때문에 확장 기지와 거리가 꽤 멀 경우 그냥 땅굴망을 뚫는 게 나은 선택일 경우도 있다. 다만 2에서는 파멸충 같은 소수 유닛을 이용한 방어에 적합한 유닛이 없는데다가 한꺼번에 나오는 게 아니라 차례대로 나오기 때문에 효율이 많이 떨어진다.

섬 멀티 확보용 : 창의적인 용도인데, 대군주의 수송 업그레이드가 무려 광물 200에 가스 200이다, 예전과 같은 가격이지만 가스가 소중한 저그 입장에서는 대군주 이속 업은 해도 수송 업은 잘 안 하는 편이다. 이미 모종의 이유로 땅굴망을 만들었다면 대군주나 감시 군주 같은 유닛으로 시야를 확보하고 땅굴만 파면 바로 이동이 가능하고 추후에 드랍이 와도 방어에 용이하니 섬 멀티 확보에도 쓰인다. 만약 앨리전이 일어난 상황에서 프로토스가 공중유닛을 미처 가지지 못했을때 땅굴망을 파서 섬 멀티를 먹어버린다면 상대의 입장에서는 기지를 보고도 공격을 가지 못 하게 되는 상황에 GG를 치게 된다.[3]

저그 버전 역장용(...) : 땅굴망을 짓는 목적이 목적인지라 이런 정신나간 행동을 하는 경우는 드물지만 가끔 래더 게임에서 전투나 추격전 시 땅굴망으로 상대의 진로를 막아 추격전을 성공적으로 해내는 저그판 역장을 치기도 한다. 물론 일반적인 용도는 절대로 아니다.

어느용도건 일단 나오기만 하면 채정원해설이 열광한다.(...)

개발 도중에는 전작의 퀸즈 네스트의 모습이었다.

군단의 심장 캠페인에서는 레이너와 친구들이 털어버려서 쓸 수 없다(...) 대신 아군 저그세력이 거대 땅굴벌레/땅굴망을 자주 사용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에디터로 확인한 결과 거대 땅굴망은 거대땅굴벌레 생산, 점막탑 생산, 땅굴 파괴충 생산을 능력으로 가지고 있다. 거대 땅굴벌레는 멀티의 땅굴벌레와 모델링이 조금 다르고 하나씩 뱉어내는 땅굴벌레와 달리 모든 병력을 거의 일시에 수수수 쏟아내는 모습을 보여준다. 헤라클레스 수송선? 점막탑은 일정 방향을 향해 순식간에 점막을 까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 점막이 깔리는 범위도 넓고 긴 편이며 속도도 무지막지하게 빠르다. 그리고 땅굴 파괴충은 야그드라나 먼지 벌레의 모델링을 재활용한 것으로 튀어나와 원거리 공격을 한다.

사족으로 이 문서에는 "땅굴"이라는 단어가 61번 반복된다.
----
  • [1] 총 348칸이다.
  • [2] 다만 건설 중인 땅굴망이 있더라도 땅굴벌레 안의 유닛은 사라진다.
  • [3] 2014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라운드에서 이병렬이 섬멀티가 있는 아웃복서에서 이 전략을 들고 나와서 승리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