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동장

last modified: 2013-07-31 19:20:38 Contributors

Contents

1. 동사무소의 기관장
2. 월하의 동사무소의 등장인물

1. 동사무소의 기관장

동사무소에서 가장 높으신 분. 동이라는 행정구역의 총책임자라고 볼 수 있다. 시장(市長) 또는 구청장이 직접 임명한다. 계급은 지방행정사무관(5급).
9급이나 7급부터 시작해서 십수년~수십 년에 걸쳐(…) 승진하여 5급이 되거나, 행정고시를 패스해서 5급으로 들어가는 두 가지 케이스가 있는데 보통은 전자가 많다. 애초에 지방직 5급은 많이 뽑지도 않고, 후자를 할 정도면 지방직보다는 훨씬 선발 인원이 많은 국가직 시험을 보지 않겠는가?

그렇기 때문에 2는 희귀종인 것이다(…).

2. 월하의 동사무소의 등장인물

남주인공…, 이면서 작중 해설역도 담당하고 여주인공을 공략하기도 하는(…) 특수 포지션. 이상하게도 본명은 안 나오고 계속 동장이라고만 불린다. 희귀 혈액형Cis-AB형이라고 한다.
30세임에도 이미 동장인데, 이는 이 인간이 서울대학교 수학과를 나와 행정고시를 합격했기 때문이다. 그것도 군대에서 공부해서 제대 후 바로 합격했다. 오오 엄친아. 특히 수학은 이 세계관에서 귀신들이 수학을 싫어하기 때문에 더 열심히 했고, 지금은 그게 일인지라 더 열심히 하고 있어 극강의 포스를 뿜어내고 있다.

집안 내력으로서, 신내림만 받지 않았을 뿐 한국에서 손꼽히는 영능력자. 주문 없이 손에서 불을 내기도 하고 각종 주술에 해박하며 무당 노릇도 한다. 신내림을 받지 않았는데 무당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은 자신의 할머니가 무당이자 독립운동가였던 신으로서 붙어 있기 때문. 작중에서 그의 할머니가 대신님으로 불리는 것으로 봐서는 업적달성으로 위계가 꽤 높은 듯.

하지만 현실은 중증 오타쿠로서 그가 10대였던 90년대[1]로부터 현재까지 거의 모든 서브컬쳐 관련 지식을 섭렵하고 있으나, 그 외에는 그다지 관심이 없다(물론 그래도 작중에서 나이가 벌써 서른줄인만큼 나이다운 모습을 보여주기도 한다). 그나마 여주인공 월하가 있어 현실에서 아예 발을 빼지는 않은 듯한 포스를 내고 있을 정도다. 작중에서 타인의 평가는 '철이 없다'로 요약된다.

학벌이 뛰어난 이유는 자신이 능덕이 되면 덕질을 방해하는 이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공부를 열심히 한 탓이라고 할 정도. 실제로 일 벌리는 것을 굉장히 귀찮아하는 좋은 상사다(?). 지방직 공무원이 된 이유도 중앙청에 들어가면 귀찮기 때문이라나.

운동신경도 좋지 않았다고 하며 지금도 그의 선생님에 따르면 '잠자리를 잡으려다 되레 잡힐 운동신경'이라고 하지만, 그래도 검도를 배워놔서인지 일반인보다는 낫다. 단 운동은 별로 안 하는데다 주술이 칼로리를 막대하게 소모하기 때문에 많이 먹어서, 결과적으로 배가 나오고 있다고 한다. 삽화 보정으로 상당히 훈남으로 보이지만 월하의 사촌동생 대하는 술에 취해서는 그를 위원장이라고 불렀다(…).

오타쿠답게 행실도 독특해서 책상 위에 각종 피규어를 얹어두고 있으며 튜닝한 빨간 티코 붉은 혜성에 태엽을 붙여 타고 다닌다. 수첩에 각종 캐릭터의 생일을 다 적어두고 다니면서 정작 좋아한다는 월하의 생일은 적어두지 않는 등 문제가 많다. 진지한 이야기를 해도 삼천포로 빠지거나 농담처럼 이야기하는데, 그 삼천포라는 게 전부 만화/애니 카테고리에 들어가기 때문에 지한 일반인을 빡치게 만든다. 그나마 사람이 순수하고 할 때는 하는 타입인데다 주변의 사람들과 인외의 존재들이 여러 모로 연애를 도와줬기 망정이지 안 그랬으면 결혼도 못 했을듯(…).

5권 마지막에 실용정부가 들어서면서 유학을 간다는 이야기가 나왔다. 작가 홈페이지에 올라와있는 외전에 따르면 결국 유학을 다녀온 뒤에 여주인공이 동정혼 비스무리하게 결혼해주는듯(…).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