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last modified: 2015-04-05 22:30:01 Contributors

Contents

1. 정기의 모음
2. 한국의 소설
3. 군 편제 團
4. 사람 이름
4.1. 한국의 성씨
4.2. 실존 인물
4.3. 가상 인물
5. 그 외 동음이의어


1. 정기의 모음

丹. 이 것이 있으면 불로불사하게 되고 신선이 된다고 한다. 이 믿음으로 외단, 즉 단을 만들어 먹어 신선이 되고자 했던 것이 연단술이고, 후일 외단이 만들어지지 않자 몸 내부에 단을 만들어 신선이 되고자 한 것이 내단이고 내단 수련이었다. 호흡법, 쌀 기부 등 다양한 방법이 있엇다.

마물이 가지고 있는 경우도 있으며 실은 사람에게도 있다. 상단전, 중단전, 하단전의 그 것인데 괜히 인간이 제일 위대한 존재라고 주장하는 게 아니다.(오행 사상에서…) 여하튼 단을 쌓으면 신선이 된다고 카더라…

2. 한국의 소설

단(丹), 김정빈 저, 정신세계사, 초판 1984

정빈 원작의 2 항목을 소재로 삼은 소설. 정확히 말하면 우학도인 봉우 권태훈 옹이 구술한 것을 바탕으로 작가 김정빈 씨가 첨삭정리하여 쓴 실명소설이다. 주요내용은 한국의 역사, 선도(仙道), 권태훈 옹의 예언으로 이 중 선도에 대한 서술의 비중이 제일 크다.

역사는 소위 말하는 환사관이 바탕인데 재야사학이 말하는 환 역사관이 얼마나 허황된 것인지는 환단고기, 천부경, 환빠 항목을 참조하자. 선도에 대한 내용도 믿기 어려운 것은 마찬가지이나 개인의 판단에 맡기겠다.[1] 다만 이 책에서는 서양의 정신적 세계관은 낮고 동양의 정신적 수준은 높다는 맹목적인 주장을 하고 있는데 정말 그런지는 생각해 볼 일이다. 덤으로 소설 단을 구술한 봉우 권태훈은 대종교 교주를 맡은 적도 있다.

게다가 소련이 사분오열되고 중국도 양분되며[2] 세계질서는 한중인(한국,중국,일본,인도)를 중심으로 새롭게 개편되며 1984년으로부터 15년 안에 남북통일이 이루어지고 우리나라 영토가 만주 일대까지 뻗어나가 우리나라가 최강국이 될 것이라는 예언도 실려있다. 소련이 사분오열되어 위성국들이 떨어져나가서 러시아 연방이 된 것은 맞고, 일본, 중국, 인도가 세계 경제를 책임지는 중심 국가로 부상하게 된 것도 맞다. 다만 남북통일 예측이 틀렸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 권태훈이 생전에 설립한 연정원이라는 단체가 있지만 딱히 사회적으로 두드러지는 활동을 보여주지는 않고 있다.

최종적으로 영험한 백두산 민족인 우리가 이제는 잊혀진 영토도 회복하고 세계에서 최강국이 되어 천하를 호령해야 되지 않겠느냐, 하는 말로 끝을 맺고 있다.

이 책은 발간된 이후 단전호흡 등 이른바 선도수련의 붐을 일으켰으며, 그 붐이 가라앉은 지금도 그런 쪽에 관심 있는 사람들에게는 '능히 추천할 만한 책'으로 통한다. 무슨 신통력에 대한 환상을 불러일으키는 내용으로 가득하다.

3. 군 편제 團


團. 연대보다 크고, 여단보다 작은 규모로 지휘관은 대령이나 준장이다. 공군에선 대부분 준장이 많다.

4. 사람 이름

4.1. 한국의 성씨

한국의 성씨. 한자로는 段,端,單 세 종류가 있다. 段을 제외하고는 비교적 희귀 성.

  • 단씨 성을 가진 유명인
단병호 - 한국의 정치인
단덕수 - 한국의 연예인

4.2. 실존 인물

5. 그 외 동음이의어

  • 짧을 단(短/Short)
    ex)단검, 단도 등
  • 끊을 단(斷/Cut)
    ex)절단, 중단, 차단 등
  • 조각 단(段/Piece)
    ex)계단, 일단락, 특단, 다단계, 구구단, 전단 등
----
  • [1] 비홍검술에 대한 이야기도 나오는데 무협지에서 표현하는 심검의 경지와 유사하다.
  • [2] 현재처럼 중국 본토와 대만으로 양분되는 게 아니라 중국 본토가 둘로 나뉘어진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