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다이켄고

last modified: 2015-04-08 14:45:58 Contributors

daiken_cross.jpg
[JPG image (Unknown)]


ダイケンゴー / Daikengo

우주마신 다이켄고의 주역 메카. 본래는 엠페리어스 왕성의 수호신상이었으나, 950년 주기로 찾아오는 혜성인 마신의 별로부터 에너지를 받아 깨어난다.

이름 자체는 '대검호(大劍豪)' 를 일본어 발음대로 읽은 것이고, 이도류를 구사한다는 점으로 미뤄보면 모델은 아마 미야모토 무사시. 다만 작품 내에서 이 이름을 제외하면 일본색은 전혀 나타나지 않는다. 그래서 국내 수입된 더빙판에서도 이름만 타이맨으로 바꿨다.

  • 전고 : 120m
  • 중량 : 800t
  • 동력원 : 광자력 에너지(마신의 별로부터 흡수)
  • 장갑 : 엠페르치탄 합금
  • 파일럿 : 라이거(메인 파일럿), 클레오, 아니케&오토케

성간 이동중에는 이동기지인 다이켄 베이스 형태로 변신하며, 이 상태에서는 공간 워프[1]가 가능하다. 콕핏은 다이켄고 상태와 공유하며, 또 조종시 따로 헬멧이나 파일럿 슈츠를 착용하지는 않는다.[2]
3단 분리되기도 하는데 상체는 비행형태인 컴뱃쉽, 몸통은 사륜구동 형태인 다이켄 버기, 다리 부분은 궤도형태인 다이켄 캐터필러로 분리된다. 마스크를 벗으면 나오는 송곳니가 돌출된 무서운 얼굴이 최대의 특징인데, 이 페이스 오프는 라이거의 조종과 별개로 작동하며 다이켄고에게 자의식이 있음을 암시하는 장치.[3]

변형 및 합체구호는 지극히 단순하게도 우주마신 다이켄고─!

무장

  • 다이켄 파이어
    마스크를 열고 입으로부터 불을 뿜는다. 주로 근접전에서 사용.

  • 다이켄 커터
    발끝 부분에서 부메랑처럼 생긴 커터를 날린다. 사출 위치가 위치인지라 발톱을 연상시키는 병기(…). 대체로 타격시의 공격력 자체보다는 교란을 목적으로 활용되었다.

  • 다이켄 토르페도(우주어뢰)
    양쪽 늑골 부분에서 어뢰 형태의 미사일을 날려 공격한다.
    처음에는 미사일이 상어 형태였으며 마젤란 대부대를 한번에 쓸어버릴 정도의 위력을 자랑했으나, 뒤로 갈수록 공격력이 낮아지고 물량 위주의 견제기술로 추락했다. 모양도 여느 미사일처럼 변경. 다이켄 미사일이라는 명칭과 혼동되어 쓰이기도 한다.

  • 다이켄 쳐크
    등의 부스터 날개 끝에 내장된 전자 쌍절곤을 꺼내 공격한다.
    위력 자체는 애로우펜서와 필적하는 수준이며, 이 무기를 써 마무리한 수골메카도 몇몇 있다.

  • 다이켄 실드
    양 어깨부분에 붙여둔 방패를 꺼내 사용한다. 방어용구가 주 용도이지만, 때에 따라서는 직접 던져 부메랑처럼 공격수단으로도 사용한다(다이켄 가드랑). 어지간한 마젤란 메카 정도는 단번에 쪼갤 정도의 공격력을 자랑하나, 투척 후 경직이 길어 그 사이에 반격받는 경우가 많았다.

  • 애로우펜서
    양 다리춤에 수납된 거대 레이피어 2자루. 정식 수납 위치는 종아리 바깥 부분으로 보이나, 작화에 따라 무릎에서 소환하기도 하는 등 일정하지 않다. 다이켄고의 최강 무장으로, 검신 외에도 칼자루에 작은 칼날이 숨겨져 있다. 결정기는 크게 3종류.

    • 은하살법 필살십자검(銀河殺法 必殺十字剣) - 적을 열십자로 쪼갠다. 가장 오소독스한 마무리 자세를 보여준 에피소드는 11화. 다이켄 파이어와 조합해 화염십자검을 구사할 수도 있다.
    • 은하살법 회전대륜검(銀河殺法 回転大輪剣) - 검을 회전시켜 적을 베어낸다. 1기에는 자세가 고정되지 않았으나, 2기부터 애로우펜서를 하나로 엮어 큰 회전을 일으켜 직접 타격하거나 무기를 투척해 베어내는 식으로 통일되었다.
    • 다이켄 번개 찌르기(大剣 稻妻刺し) - 검을 앞세우고 고속으로 돌격해 적을 관통한다. 회전대륜검과 반대로 2기부터 돌격 없이 어떻게든 찌르는 공격에도 이 명칭이 간혹 쓰였다.

  • 기타
    명칭 불명으로 부스터 상단으로부터 직접 화염을 방사하는 기술(12화)과 미간에서 빔을 쏘는 기술(25화)이 있으며, 딱 한차례 로켓 펀치를 쓴 적도 있다(14화). 육박전 능력도 출중해 병기를 동원하지 않은 상태로 분전할 수 있는 수준이며, 최종화에서는 아예 맨손으로 수골메카를 바른다.

----
  • [1] 정식 명칭은 리프 항법. 우주의 기사 테카맨에도 등장한 명칭이다. 제작진 대부분이 타츠노코 프로덕션 출신임을 알려주는 흔적.
  • [2] 5, 7화에서 라이거와 클레오가 잠깐 우주복을 착용하고 나오긴 하지만 연출 빈도가 적고, 작품 끝머리쯤에 가면 아예 맨몸으로 우주공간에 있어도 멀쩡하다.
  • [3] 13화에서 라이거가 아예 대놓고 로봇에게도 혼이 있다고 작중 인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