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HRSS

다락방 시리즈

Contents

1. 작품 설명
2. 시리즈 목록(출간 순)
3. 줄거리
4. 주요 등장인물


1. 작품 설명

원래 이름은 돌런갱어 시리즈(The Dollanganger series). 국내엔 다락방 시리즈로 출간되었다. 미국소설가 V.C 앤드류스가 쓴 소설 시리즈이다. 전 5권으로 완결되었다.

시리즈 내내 어두운 분위기가 계속 흐른다. 다락방 시리즈뿐 아니라 이 작가의 모든 작품의 구도는 대략 이런 구조를 가진다. 행복 - 갑자기 찾아온 암운 - 불행의 진행 - 일시적 해소.

근친상간, 아동학대, 방화 등 인간의 어두운 면과 불운한 왜곡된 금단의 사랑 등 어두운 심리묘사와 스토리 진행이 백미. 구성 자체는 그리 뛰어난 면이 아니지만[1] 뛰어난 심리묘사가 볼 만하다. 1권에서 감금되었던 다락방은 계속해서 주인공 캐시와 오빠 크리스에게 영향을 끼치고, 평생을 이 때 받은 상처에 시달리게 된다.

1990년에 처음 국내에 출간되었는데, 놀랍게도 청소년 권장도서로 지정되었던 적이 있다. 그래서 1990년대 초중반에 10대였던 사람들 중 읽어본 사람들이 제법 있는 편. 그런데 읽어보면 알지만 어느 모로 보나 청소년 권장도서가 될 만한 내용은 아니다.(...) 작중 나오는 가족의 모습은 한국의 여느 막장 드라마와는 비교를 불허할 정도의 콩가루 집안.

국내에 출간된 번역본은 2가지로, 1990년에 출간된 한마음사 버전과 1993년 출간된 영언문화사 버전이 있다. 한마음사 버전은 상당 부분 삭제된 부분이 있으며, 아예 대 놓고 역자 후기에서 밝힌다.(...) 소설이 출간된 것이 1990년이라는 것을 감안하고 청소년 대상으로 나왔기 때문에 이해하지 못할 일은 아니지만 삭제된 건 매우 아쉬운 일.

이에 비해 영언문화사 버전은 무삭제에 가깝다. 그러나 이 판본은 그다지 퍼지지 않고 재출간도 되지 않아 구하기 힘든 상태이다. 도서관을 이용하자 영언문화사 판은 "다락방에 핀 꽃"이라는 제목이고, 권마다 제목이 모두 같다.

2002년에 한마음사에서 개정판이 출간되었는데 표지만 다를 뿐 삭제 부분은 1990년판과 거의 같다. 그래도 한마음사 버전은 2012년 기준으로도 절판이 되지 않았기에 구하기는 쉽지 않았지만 2015년 1월에 폴라북스에서 무삭제판으로 완역하여 새롭게 출간했다.

1권만 1987년에 영화화가 되었는데 근친상간 요소는 다 빼버렸고 결말도 원작과 다르게 엄마는 결혼식장에서 충격 받아 죽고, 아이들은 저택을 떠나고 할머니는 그들을 냉혹하게 보는 산뜻한 결말로 바뀌었다.

2014년에 미국 라이프타임 채널에서 TV 영화로 새롭게 제작했는데 1987년작보단 원작에 충실했다. 그리고 속편으로 원작 2권에 해당하는 바람에 날리는 꽃잎도 TV 영화로 제작됐다.

2. 시리즈 목록(출간 순)

다락방 시리즈 뿐만 아니라 앤드류스의 거의 모든 작품과 사후에 나온 다른 작품도 바로 이런 순을 진행된다. 사건의 발단, 해결을 빙자한 난해한 사건, 주인공의 다음 세대 이야기. 사건의 해결, 그리고 마지막권은 주인공의 전세대를 다루는 프리퀄과 가문의 비밀
  • 다락방의 꽃들(Flowers in the Attic)(1979)
  • 바람에 날리는 꽃잎(Petals on the Wind)(1980)
  • 시가 있다면(If There Be Thorns)(1981)
  • 제 뿌린 씨앗들(Seeds of Yesterday)(1984)
  • 늘진 화원(Garden of Shadows)(1986) - 작가 사후 미완의 원고로 발견되었는데, 작가의 이름을 그대로 사용해서 소설을 쓴 대필 작가였던 앤드류 니더만[2]이 나머지 부분을 완결시켜 출간하였다. 그래서 1권의 설정과 대조해보면 설정구멍이 꽤 있다.

3. 줄거리

내용 누설 주의! HELP!

이 부분 아래에는 내용 누설(반전 및 결말) 가능성이 있는 서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여기를 눌러 문서를 닫을 수 있습니다.



1권은 주인공 캐시(캐서린)의 네 남매가 행복했던 가정에서 아버지가 죽은 뒤 어머니의 친정에서 3년간이나 다락방에 갇혀 살게 되었다가 구사일생으로 탈출하게 된 생존기를 그리고 있다.

2권은 은인 폴 의사를 만나 다시 정상적인 삶을 되찾은 주인공 남매의 삶과, 주인공 캐시가 자신들을 가두고 죽이려고까지 했던 어머니 코린의 새 남편에게 접근하고, 결과적으로 복수에 성공하는 복수극을 그리고 있다.

3권은 30대 후반의 중년이 된 주인공 캐시와 오빠 크리스가 서부로 이주해 캐시의 예전 남편들과의 사이에서 낳은 두 아들을 데리고 행복한 가정생활을 누리는 듯 했지만, 어느 날 옆의 저택에 이사를 온 정체불명의 노부인과 존 에이모스라는 집사에 의해 가정의 평화가 파괴되어 나가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이 권에서는 캐시의 두 아들인 조리와 버트의 시점에서 진행된다.

4권은 50대가 된 크리스와 캐시, 그리고 장성한 캐시의 아들들과 며느리, 손자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죽은 줄 알았던 어머니 코린의 둘째 오빠인 조엘이 버트가 재건한 저택으로 돌아오면서 불행의 씨앗이 된다.[3]

5권은 올리비아 사후에 변호사에 의해서 발견된 올리비아의 일기를 토대로 1권에서 아이들을 가두었던 외조모 올리비아의 시점에서 진행되며, 전 시리즈의 프리퀄에 해당하는 권이다. 말 그대로 실은 좋은 놈이었어

4. 주요 등장인물

  • 캐시(캐서린) : Cathy(Catherine) - 주인공. 작중 시점은 캐시의 시점에서 진행된다. 인생의 온갖 불행이 끊이지 않는 인물. 다락방에 감금되었을 때 생존을 위해 오빠인 크리스와 깊은 유대감을 맺게 되었고, 결국 그것이 성적 관계로까지 이어지고 말았는데 이것이 작중에서의 끊임없는 불행의 씨앗이 되고 만다. 다락방 탈출 이후에는 발레리나가 되어 어느 정도의 명성을 얻는가 싶었지만 프리마돈나에 이르기 직전 단계에서 좌절하게 된다. 첫 번째 남편 줄리앙과의 사이에서 맏아들 조리를, 애인격인 버트 윈슬로와의 사이에서 둘째아들 버트를 낳았다. 자신들의 불행이 모두 어머니인 코린의 탓이라 여기고 코린에게 끊임없이 복수심을 품고 결국 복수를 결행하지만, 이 복수 또한 결국엔 그녀의 불행의 원인이 되고 만다.

  • 크리스(크리스토퍼) : Chris(Christopher) - 캐시의 오빠. 불행한 다락방 감금 생활에서 여동생 캐시와 서로 의지해 살아가다가 캐시에게 품어서는 안 될 감정을 느끼게 되고, 어느 날 질투심으로 폭주해 그만 캐시를 범하게 되고 만다. 이 때 느낀 강렬한 감정으로 인해 다락방에서 풀려난 뒤 의사가 되고 나서도 캐시 이외의 다른 여자는 받아들일 수 없게 되고 만다. 캐시의 두 번째 남편이자 그들 남매의 은인인 폴 박사가 죽은 이후에는 캐시와 함께 부부처럼 생활하게 되지만, 이것이 결국 3,4권의 불행의 씨앗이 되고 만다. 의사로서는 매우 유능하고 아이들에게도 좋은 아버지 역할을 하기 위해 노력한다.

  • 코리 : Cory - 캐시와 크리스의 남동생이며 캐리와는 쌍둥이 남매. 다락방에서 비소가 든 도넛에 의해 저항력이 약해진 상태에서 걸린 감기가 폐렴으로 악화되어 8살의 나이에 죽고 만다.

  • 캐리 : Carrie - 캐시와 크리스의 여동생이며 코리와는 쌍둥이 남매. 5세에서 8세 사이의 중요한 성장기에 3년간이나 햇볕도 쬐지 못하고 영양실조 상태로 다락방에서 갇혀 살았기 때문에 성장이 심하게 정체되었고, 이 때문에 초등학교에서도 집단 괴롭힘을 당하기도 한다. 다 자라서도 150cm에 미치지 못하는 자신의 작은 키로 인한 콤플렉스에 줄곧 시달렸으며, 결정적으로 우연히 길거리에서 만난 친어머니에게 거부당한 것이 깊은 마음의 상처가 되어 결국 20세의 나이에 쥐약이 든 도넛을 먹고 자살하고 만다.

  • 코린 : Corrine - 캐시, 크리스, 코리, 캐리 4남매의 어머니. 아버지의 배다른 동생인 크리스토퍼와 사랑에 빠져 가출하여 근친혼을 하게 되었는데 이것이 불행의 근원이 된다. 처음에는 아이들을 잠시만 다락방에 두고 아버지를 설득하여 아이들을 함께 살게 하려고 했었으나 갈수록 자신의 안락한 생활에 젖어 아이들을 찾아가는 횟수도 점차 뜸해지고, 급기야는 유언장에 자신이 자신의 전 남편과의 사이에 아이가 있었을 경우엔 상속권이 박탈된다는 구절에 쓰여 있다는 것을 알고는 자신의 아이들을 죽이려고까지 한다. 이후엔 캐시의 복수 계획에 의해 모든 것을 잃고 정신병원에 갇히게 되었으나, 정신병원을 나와 캐시와 크리스가 사는 집 바로 이웃에 이사하게 된다. 코린은 뒤늦게나마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고 외손자인 졸리나 버트와 친하게 지내려 하나, 이것이 결국에는 또 불행의 씨앗을 낳고 만다. 마지막에는 화재 속에서 딸인 캐시를 구하고 사망하여 뒤늦게나마 막장 어머니의 죄업을 조금이나마 덜어낸다.
    프리퀄인 5권에서는 진정한 출생의 비밀이 밝혀지는데, 사실은 올리비아의 딸이 아닌 말콤과 말콤의 계모 사이에서 생긴 딸이다. 말콤의 아버지가 뒤늦게 젊은 부인을 얻어 크리스토퍼를 낳았고, 그의 사후 미망인이 된 계모를 말콤이 범하여 코린이 태어났다. 올리비아는 계모가 말콤의 아이를 가진 것을 알고 자신이 임신한 것처럼 위장하여 주변을 속인 뒤, 코린을 자신이 낳은 딸로 키웠다. 그러니까 즉, 코린과 크리스토퍼는 그들이 알고 있던대로 삼촌 - 조카 사이일 뿐 아니라, 동복 남매이기도 하다. 숨겨진 비밀이 밝혀진다고해서 기대하며(실은 둘이 근친이 아니었다거나) 5권을 읽었던 독자들은 더욱 심각해진 막장성에 혀를 내둘렀다(물론 소설 등장인물 중에서는 올리비아 말고는 이 사실을 아는 사람이 아무도 없다).

  • 올리비아 : Olivia - 코린의 친어머니이자 말콤의 아내. 캐시 남매에게는 외조모에 해당하나 이들에게는 절대 애정을 보이지 않고 철저히 학대하여 캐시 남매에게는 악마와도 같은 존재였다.[4] 후에 코린이 저택에 지른 불에 휘말려 질식사하게 된다.
    내내 최종보스의 풍모를 자랑하던 인물이었지만, 5권을 보면 다소 불쌍하게 느껴지기도 한다. 남편에게 별로 사랑을 받지 못하였고, 심지어 남편이 계모를 건드려 낳은 아이까지 뒤치닥꺼리를 해야했으며 가문의 비밀을 지키고자 일부러 손자,손녀들에게 냉혹하게 굴었어야 했으니.[5] 영화에서는 채찍의 명수(응?)...

  • 말콤 폭스워드 : Malcom Foxworth - 코린의 친아버지이자 올리비아의 남편. 캐시 남매에게는 외조부에 해당. 그리고 이 시리즈의 만악의 근원. 주인공 캐시 남매는 1권에서 그의 죽음으로 유산이 어머니에게 상속되어 다락방에서 풀려나는 날만 기다린다. 그는 주인공 남매가 다락방에 갇혀 있다는 사실을 모른다고 캐시는 생각하고 있었으나 실은 그게 아니었고 말콤은 이미 그들 남매의 존재를 깨닫고는 평생 그들 남매를 가둬두려 하고 있었다. 코리가 죽었을 때 이미 말콤은 9개월 전에 죽은 상태였다. 작중 모든 비극의 근원이라고 할 수 있는 인물. 등장이 없어 왠지 마누라에게 휘둘리는 불쌍한 남편의 이미지가 있었으나, 프리퀄에서 밝혀진 그의 정체는 의붓어머니까지 건드린 막장 중의 막장이었다. 영화판에서는 그야말로 막장도가 급상승한 캐릭터로 나온다.

  • 줄리앙 마르케 : Julian Marquet - 캐시의 첫 번째 남편. 어릴 적부터 부모에 의해 발레리노 수업을 받았고, 어느 정도의 명성을 얻는 단계에까지 다다른다. 아버지 조르쥬가 자신을 아버지의 대리만족을 위한 발레 도구로밖에 보지 않는다고 보고 반발하여 부모의 교습소를 나와 뉴욕의 발레 극단에 들어가게 된다. 부모를 만나러 온 부모의 발레 교습소에서 캐시를 보고 첫눈에 반하게 되어 끊임없이 캐시에게 구애하여 결국 캐시와 결혼하게 되나, 캐시가 은인인 폴 박사와 오빠 크리스와의 관계를 완전히 끊지 못함에 격한 질투를 느껴 캐시를 폭행하기도 한다. 결국 캐시와 다툰 뒤 음주 후 과속운전으로 인해 반신불수가 되는데, 발레를 못 하는 자신은 존재가치를 잃었다고 여겨 스스로 목숨을 끊고 만다.

  • 폴 셰필드 : Paul Sheffield - 캐시의 두 번째 남편. 캐시 남매를 치료해 주었고, 받아들여 함께 살게 해 준 캐시 남매의 은인이다. 캐시의 유혹으로 캐시와 성적 관계를 맺게 되고, 처음에 캐시와 혼인할 뻔하였으나 그의 누나 아만다의 거짓말 때문에 이는 무산되었다. 후에 첫 번째 남편 줄리앙이 죽고, 캐시가 어머니에 대한 복수를 마친 뒤에 폴과 재혼하여 함께 살게 되나 얼마 못 가 노환과 심장병으로 죽는다.

  • 버트 윈슬로우 : Bart Winslow - 코린의 두 번째 남편. 캐시는 다락방에 갇혀 살던 시절, 도피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돈을 훔치러 들어왔던 코린의 방에서 버트가 자는 모습을 보고 첫눈에 반해 버트가 자고 있을 때 몰래 살짝 키스를 한 일이 있다. 그만큼 상당한 미남이다. 변호사이지만 아내인 코린에게 끌려 다니느라 제대로 된 변호사 업무는 잘 보지 못하고 있으며, 이 때문에 아내와의 생활에 염증을 느끼던 차에 그에게 다가온 캐시에게 빠져들게 된다. 캐시는 원래 그를 복수의 도구로만 활용할 생각이었으나 그를 사랑하게 되었고, 그의 아이까지 임신하게 된다. 결국 아내 코린의 악행과 숨겨진 진실을 알게 되나, 코린이 저택에 지른 불 때문에 갇힌 장모 올리비아를 구하러 들어갔다가 질식사한다.

  • 헨리에타 비치(헤니) : Henrietta Beech(Henny) - 폴 박사와 함께 주인공 캐시 남매의 은인. 버스에서 캐리가 토하고 있는 것을 보고는 이들을 폴 박사의 병원으로 데려다 주어 결과적으로 캐리의 목숨을 구하게 된다. 들을 수는 있지만 말은 할 수 없어서 수화나 필담으로 대화를 나눈다. 폴 박사의 가정부로 오랜 세월 일해 왔다.

  • 줄리앙 제이너스 마르케(조리) : Julian Janus Marquet(Jory) - 캐시와 줄리앙의 사이에서 난 캐시의 첫째 아들. 버트의 씨다른 형이다. 친부모의 재능을 이어받아 어릴 적부터 발레에 뛰어났으며, 결국 우수한 발레리노가 되고, 어릴 적부터 연애를 이어 오던 멜로디와 결혼하게 되나 동생 버트의 25번째 생일을 축하하는 파티에서 공연을 하다 일어난 사고로 인해 아버지와 마찬가지로 하반신 마비가 되는 불운한 처지에 놓이게 되고 만다. 이 와중에 아내인 멜로디는 자신의 아이를 임신한 상태에서도 동생 버트와 불륜을 맺는 등의 절망적이고 굴욕적인 상황에 놓이게 되어 아버지와 마찬가지로 자살을 결심하기도 하나, 결국 이를 떨쳐내고 극복하여 새로운 아내를 얻게 되고 멜로디에게서 태어난 쌍둥이 아들 딸과 함께 행복한 삶을 보내게 된다. 자신이 의붓아버지로만 알고 있던 크리스가 실은 친어머니 캐시의 친오빠였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게 되나, 버트와는 달리 어머니의 과거사를 알고는 이를 묵인해주고 이해해 준다.

  • 버트 스코트 윈슬로우 셰필드 : Bart Scott Winslow Sheffield - 캐시와 버트 윈슬로우 변호사 사이에서 난 캐시의 둘째 아들. 조리의 씨다른 동생이다. 어릴 적부터 조리에게 열등감을 느껴 왔고 자신이 부모의 사랑을 제대로 받지 못한다고 느꼈으며, 이 때문에 존 에이모스, 조엘 등 자신에게 아버지 역할을 해 준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에게 의지하여 결과적으로 그들의 조종을 받게 된다. 정신적으로 매우 불안하여 어릴 적엔 동물을 마구 죽이고 다닌 일도 있으며, 3권에서는 자신의 어머니의 과거사와 자신의 의붓아버지가 실은 친어머니의 친오빠라는 사실에 충격을 받고는 자신의 어머니와 자신의 할머니를 죄인이라며 불태워 죽이려 하기까지 한다. 그 이후엔 정상적으로 생활하여 그의 마음의 병이 치유된 것으로 여겼으나 그의 본성은 여전하며, 이에 대한 반발로 매우 방탕하고 음란한 생활을 한다. 심지어 자신의 형 조리의 아내인 멜로디를 유혹하여 불륜을 저지를 정도. 어머니인 캐시에 대해서는 근친상간을 저질렀다는 이유로 혐오하고 죄인 취급하면서도 그녀를 마음 속으로는 사랑하여 그녀의 애정을 얻기 위해 노력하는 등 매우 꼬인 애증관계에 있다. 즉 얀데레에 가깝다.

  • 신디 : Cindy - 캐시의 양딸. 자신이 운영하던 발레 교습소 출신 부부가 교통사고를 당해 사망하자 그 딸을 거두어 들여 양녀로 삼았다. 버트는 그녀가 부모의 관심과 애정을 빼앗아간다고 여겨 신디를 매우 싫어했으며 학대했다. 그러나 신디는 버트에게 호감을 느꼈고 그의 애정을 얻기 위해 어린 시절 애썼지만 버트는 신디를 꺼린다. 이 때문에 신디도 버트를 싫어하며, 이에 대한 반발심으로 어린 나이에 주위의 남자들과 마구 연애놀음을 하고 성관계를 맺기도 한다. 결국 나중에는 버트와 화해를 하게 되고, 유명한 연예인이 된다.

  • 존 에이모스 : John Amos - 캐시 남매의 외조모인 올리비아의 이종 형제. 1권에서는 주인공 남매를 감시하여 말콤에게 그 정보를 알려 주던 집사로 등장하며, 3권에서는 코린의 집사로 등장하여 코린의 재산을 빼앗기 위해 캐시의 둘째아들 버트에게 접근하여 열등감에 시달리던 버트에게 말콤의 일기를 주어 버트가 자신이 말콤인 양 행동하게 하여 버트를 정신적으로 조종하게 하여 코린과 캐시를 죽이려는 음모를 꾸몄으나 실패한다.

  • 조엘 폭스워드 : Joel Foxworth - 말콤의 아들로 주인공 캐시 남매의 어머니인 코린의 둘째 오빠. 즉 주인공 캐시 남매에게는 외삼촌에 해당한다. 본래 스키 사고로 죽은 것으로 여겨지고 있었으나 실은 극적으로 생존한 뒤 본가와 연락을 끊고 이탈리아의 수도원에서 수도생활을 하다가 귀국했다. 기독교적 계율에 심취하고 있어서 캐시와 크리스를 악마의 씨앗으로 여기며, 버트에게 자신의 사상을 불어넣고 여러 가지 음모를 꾸며 버트를 고립시키려 한다.

  • 안토니아 윈터스(토니) : Antonia Winters(Toni) - 반신불수가 된 조리와 조리의 쌍둥이 아들 딸인 디어돌과 다렌의 간호를 위해 크리스와 캐시가 고용한 간호사이다. 처음에는 둘째아들 버트와 사랑에 빠지나, 버트의 광적인 행동에 정나미를 떼고 이번에는 조리와 사랑에 빠지게 되어 결국 결혼한다. 작품 마지막에는 조리의 아이를 임신하게 된다.

  • 멜로디 : Melodie - 조리의 아내. 10대부터 연애하였고 함께 발레를 해 왔으나, 조리가 사고로 반신불수가 되자 남편의 동생인 버트와 불륜관계를 맺게 된다. 조리의 쌍둥이 아들-딸을 낳게 되지만 어느 날 편지를 남기고 뉴욕으로 가 조리와 이혼한다.

  • 알리시아 Alicia - 프리퀄인 5권의 등장인물. 말콤의 아버지 가란드의 둘째 부인으로 19세의 나이에 50대의 가란드와 결혼했다. 마음씨 착하고 애정이 깊으며 아름다운 여성이나 생활능력은 부족하다. 말콤은 그녀에게서 자신이 어릴 적 자신을 버리고 달아나 재혼한 어머니를 느끼고 끊임없이 그녀를 범하려 했으며, 결국 아버지인 가란드가 죽은 뒤 그녀를 범해 아이를 임신시킨다. 말콤은 알리시아와 자신 사이에 생긴 아이를 올리비아의 아이로 하여 키울 계획을 세우는데, 올리비아는 이 사실을 알고 말콤과 거래를 한 뒤 알리시아가 여행을 떠난 것처럼 위장한 뒤 저택의 다락방에 유폐하여 출산 때까지 그녀의 존재를 숨기려 한다. 올리비아는 알리시아에게 동정을 느끼면서도 자신이 가지지 못한 미모와 남편의 애정을 얻은 알리시아에게 질투로 인한 증오심을 느꼈기에 알리시아를 감금한 뒤 사실상 학대 비슷하게 대우하게 된다. 그래도 1권에서 코린의 아이들에게 저지르는 학대에 비하면 상당히 잘 해주는 편이지만. 그리고 그렇게 태어난 아이가 코린으로, 코린의 진짜 어머니가 알리시아이므로 실은 주인공 캐시 남매의 진짜 외조모는 바로 이 알리시아다. 외조모가 당한 감금을 손자 대에서 똑같이 당하게 되니 이 또한 비극적인 일.

  • 가란드 폭스워드 Garland Foxworth - 프리퀄인 5권의 등장인물. 말콤의 아버지이다. 50대의 나이에 친구의 딸이었던 알리시아와 재혼한다. 알리시아가 네 살일 때부터 이미 친밀도를 쌓아두는 등 키잡 스킬이 돋보인다. 알리시아와의 사이에서 아들 크리스토퍼(캐시 남매의 아버지)를 두는데, 크리스토퍼의 3살 생일 파티 직후 알리시아를 범하려던 아들 말콤과 몸싸움을 벌이다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나고 만다. 냉혹하고 돈벌이 외에는 관심이 없는 아들과는 달리 상당히 정이 많은 인물.

  • 말콤(말) 폭스워드 Malcom "Mal" Foxworth - 프리퀄인 5권의 등장인물. 말콤과 올리비아의 첫째 아들이며 조엘의 형. 아버지의 이름을 그대로 물려받았기 때문에 집에서는 '말' 이라 불린다. 어려서부터 코린만 편애하는 아버지에 대해 반감을 품고 있었고, 이 때문에 일찍 독립하려고 했으나 오토바이 사고로 사망한다.
----
  • [1] 작중 교통사고로 등장인물을 죽이는 전개가 자주 보이며, 뜬금없는 새로운 인물의 등장으로 스토리를 전개한다거나 하는 등.
  • [2] 불쏘시개 작가는 아니고 꽤 정평은 있는 편, 키아누 리브스가 나온 데블스 어드버킷의 원작자이기도 하다. 놀라운 것은 이런 성공때문에 지금도 앤드류스의 대필작가로 작품을 양산하고 있다
  • [3] 단 한국판은 상당히 삭제를 했기 때문에 이야기가 방방 뜬다
  • [4] 사실 캐시남매를 다락방에 가둔 이유도 캐시의 부모가 근친간이었다는 비밀도 있지만 말콤에게 캐시가 눈에 띄일 경우 캐시를 NTR할 우려가 있어서였다.
  • [5] 실지로 캐시 일행을 처음봤을때 안아주고 싶은 충동을 억지로 참았다는 이야기가 나온다